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뮤지컬에도 스테디 셀러가 있지

[프리뷰] <헤드윅> 11월1일~12월31일, <아이 러브 유> 10월29일부터

고재열 기자 ㅣ scoop@sisapress.com | 승인 2005.11.07(Mon) 00: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올해 뮤지컬 관객은 어느 해보다 풍성한 한 해를 보낼 수 있었다. <노트르담 드 파리><오페라의 유령><아이다>로 이어지는 대작 뮤지컬의 화려한 무대에 관객들은 열광했다.

대작 열풍은 내년에도 이어진다. 초대형 뮤지컬 <미스 사이공>이 드디어 국내 무대에 오르는 것을 비롯해 <프로듀서스><가위손>이 초연되고 <맘마미아>도 다시 찾는다. 프랑스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가 다시 무대에 오르고, 이보다 규모가 훨씬 큰 <십계>도 공연될 예정이다.

대작 뮤지컬 위주로 뮤지컬사가 씌어지고 있지만 올해 뮤지컬 무대의 주인공은 따로 있다. 바로 중소형 무대에서 짜임새 있는 무대와 탁월한 개인기로 장기 흥행 가도를 달린 롱런 뮤지컬들이다. <헤드윅>과 <아이 러브 유>는 대작 뮤지컬들끼리 펼치는 불꽃 튀는 흥행 전쟁에서 살짝 비켜서서 관객에게 새로운 재미를 주며 스테디 셀러 뮤지컬로 자리 잡았다.

   
   
배우 네 사람이 번갈아 주연을 맡았던 <헤드윅>(11월1일~12월31일, 대학로 라이브극장)은 오만석과 조승우가 물러난 대신 새로운 주자로 엄기준을 영입했다. 록가수 서문탁은 이츠학 역을 맡아 엄기준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1기 멤버인 김다현과 송용진은 계속 출연해 <헤드윅>의 신화를 잇는다.

중견 뮤지컬 배우의 건재함을 과시한 <아이 러브 유>(10월29일부터, 연강홀)는 멤버에 큰 변동 없이 막을 올렸다. 정상화가 빠진 자리를 탤런트 정상훈이 메웠다. <아이 러브 유>는 연강홀에서 오픈런으로 공연될 예정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갤러리 > 포토뉴스 2018.09.21 Fri
[포토뉴스] 여야 추석맞이 귀성인사
ECONOMY 2018.09.21 Fri
공급 확 푼다…‘100만평’ 신도시 조성하고 서울 용적률 조정
사회 > 지역 > 영남 2018.09.21 Fri
연극계 ‘미투’ 이윤택·조증윤, 유죄 선고 잇따라
한반도 2018.09.21 Fri
클라이맥스 치닫는  北비핵화 ‘미션 임파서블’
한반도 > 연재 > 손기웅의 통일전망대 2018.09.21 Fri
文대통령 임기 내 北核 신고만 해도 OK
한반도 2018.09.21 Fri
동아시아철도공동체, 우려와 기대 사이
한반도 2018.09.21 Fri
文대통령이 金위원장 오른쪽에 앉은 데는 이유가 있다
지역 > 경기/인천 2018.09.20 Thu
이재명 경기지사, 정부 일방주도 주택정책에 제동
한반도 2018.09.20 목
김정은의 서울 방문, 가장 극적인 이벤트 될 것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09.20 목
갈수록 진화하는 무인 상점…암호 하나로 모든 쇼핑을
LIFE > Health 2018.09.20 목
초기 전립선암, 수술 없이 초음파로 치료
경제 2018.09.20 목
[단독] 현대리바트, 가구 원산지 ‘은폐 의혹’에 입주민 ‘분통’
경제 2018.09.20 목
외국계 증권사에 휘둘리는 한국 반도체
경제 >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09.20 목
 경영진에 직원의 언어를, 회사에 고객의 언어를 통역해서 알려주는 게 컨설팅 역할
국제 > 한반도 2018.09.20 목
“평양 정상회담은 ‘허위 회담’” 美 매체의 혹평, 왜?
국제 2018.09.20 목
한국도 두손 들게 만드는 영국의 치열한 대입 경쟁
경제 2018.09.20 목
전기차 경쟁 뒤에 숨은 충전기 표준화 전쟁 가열
사회 2018.09.20 목
‘쿵쿵쿵’ 명절에 폭발하는 층간소음 갈등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