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여성상 뒤엎는 ‘게릴라 걸’

여성 미술운동의 전위 조경숙씨

김현숙 차장대우 ㅣ 승인 1994.04.14(Thu) 00: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여성 미술운동이 제도화한 신화와 환상을 해체하려는 목적을 갖고 있다면 趙璟叔씨(36)는 가장 적극적인 실천력을 가진 작가이다. 그는 캔버스에 집착하는 대신 사진·잡지·판화 등 남성들이 돌보지 않는 매체를 발견하고 자기 아틀리에로 끌어들인다. 지난 92년 현실문화연구팀과 함께 〈압구정동, 유토피아 디스토피아〉를 기획해 그중 한 파트의 이미지 표현을 맡자 그는 매우 대담한 시도를 했다. 광고용 여성 사진과 광고 문구를 콜라주 기법으로 병치하면서 자기 모습을 그 이미지 전략의 제단에 바친 것이다. 즉 화가 자신을 모델로 내세움으로써 기존 이미지의 효력을 무력화하고 여성의 신비화를 저지하는 효과를 노린 것이다.

 배우·사진사·광인·괴물 등 여성인지 남성인지 알 수 없는 중성의 젊은이로 분장한 후 변신한 자기 모습을 이미지화하는 조씨의 작업은, 신디 셔먼과 같은 구미 포스트모더니스트의 세례를 받은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대량 복제는 가장 강력한 소통 수단”
 평론가 김홍희씨는 이를 “매저키스트적 이중 억압과의 대면”이라고 평가했는데 그의 작업 정신은 이번 〈여성, 그 다름과 힘〉전에서도 그대로 이어지고 있다. 그의 작품 〈관리되는 육체들〉〈진혼굿〉 등에는 노동하는 육체와 환락의 육체들, 또는 분단사가 낳은 여성의 비극을 드러내는 윤금이와 김곱단의 상반신 사진이 등장하는데, 그 이미지의 주인공은 여전히 화가 자신이다.

 특히 〈결핍과 망각의 염색체〉 연작은 여성의 생산 기능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뜨리려는 시도를 드러낸다. 여성과 여성, 남성과 남성의 몸을 결합시킨 후 잉태된 태아의 이미지를 그 위에 배열한 작품 〈결핍과 망각의 염색체〉는 티셔츠 위에 실크 스크린 됨으로써 표현되고 작가 자신이 그것을 입어보임으로써 완성된다. 그는 “잉태라는 생산 행위가 양성적 친화의 소산이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싶었다”고 밝히면서 ‘너무 자학적이 아니냐’는 시선에 응전하고 있다.

 홍익대 서양학과와 뉴욕의 온타리오 미대 실험미술과를 졸업한 조씨는, 귀국 후 민족미술협회에 가입하면서 가장 선동적이고 정치적인 젊은 여성 미술가로 등장했다. 그러나 남성들의 권위가 이끌어온 역사와 문화, 그리고 제도권 미술에 대한 그의 도전은 계급 이데올로기와 성 이데올로기라는 이중의 장벽 앞에 놓여 있다.

 여성의 이미지를 만드는 기존 시선과 방법을 전복하려는 그이 시도는 반드시 ‘대중적 매체 활용’이라는 방법을 수반한다. 그는 "대량 복제야말로 여성 미술의 가장 강력한 소통 수단"이라고 강조한다.

 〈결핍과 망각의 염색체〉가 티셔츠에 인쇄된 것은 대량 복제에 대한 조씨의 신념의 표현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한반도 2018.09.20 Thu
김정은의 서울 방문, 가장 극적인 이벤트 될 것
사회 > 지역 > 영남 2018.09.20 Thu
연극계 ‘미투’ 이윤택·조증윤, 유죄 선고 잇따라
Health > LIFE 2018.09.20 Thu
초기 전립선암, 수술 없이 초음파로 치료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09.20 Thu
갈수록 진화하는 무인 상점…암호 하나로 모든 쇼핑을
지역 > 경기/인천 2018.09.20 Thu
이재명 경기지사, 정부 일방주도 주택정책에 제동
경제 2018.09.20 Thu
[단독] 현대리바트, 가구 원산지 ‘은폐 의혹’에 입주민 ‘분통’
경제 >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09.20 Thu
 경영진에 직원의 언어를, 회사에 고객의 언어를 통역해서 알려주는 게 컨설팅 역할
경제 2018.09.20 목
외국계 증권사에 휘둘리는 한국 반도체
국제 > 한반도 2018.09.20 목
“평양 정상회담은 ‘허위 회담’” 美 매체의 혹평, 왜?
국제 2018.09.20 목
한국도 두손 들게 만드는 영국의 치열한 대입 경쟁
경제 2018.09.20 목
전기차 경쟁 뒤에 숨은 충전기 표준화 전쟁 가열
사회 2018.09.20 목
‘쿵쿵쿵’ 명절에 폭발하는 층간소음 갈등
한반도 2018.09.19 수
문대통령이 워싱턴에 전할 ‘플러스알파’ 메시지 주목
한반도 2018.09.19 수
北 동창리 발사장 폐쇄 “비핵화 본질적 측면선 무의미
정치 > 포토뉴스 2018.09.19 수
[동영상] 문재인-김정은 ‘9월 평양공동선언’ 발표
LIFE > Health 2018.09.19 수
추석 때 집중되는 비브리오 패혈증…상한 어패류 조심 또 조심
한반도 2018.09.19 수
[팩트체크] ‘금강산 관광 재개’, 남북 정상은 합의했지만…
사회 2018.09.19 수
죽은 퓨마가 가죽 대신 남긴 교훈 ‘매뉴얼 마련’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