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무대 꽉 채운 한국 발레 눈부시게 날아오르다

김용걸 교수 등 선두권 대거 포진…세대교체와 발레 강세 뚜렷

김진령 ㅣ jy@sisapress.com | 승인 2011.10.25(Tue) 11:31:56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올해 차세대 리더 무용 분야의 특징은 세대교체와 발레의 강세이다. 지난해 1위를 차지한 홍승엽 국립현대무용단 감독(12%)이 2위로 밀리고, 김용걸 한예종 교수(14%)가 1위를 차지했다. 국립발레단의 수석무용수 김주원(12%)이 홍감독과 동률을 이루었고 현대무용가 안은미(10%)와 발레리나 강수진, 발레리노 이원국(8%)이 뒤를 이었다. 이어 4%의 지목률로 공동 7위에 발레의 최지원, 현대무용의 이영일, 남수정 용인대 교수, 박시종 청주대 교수가 이름을 올렸다.


   


홍승엽·안은미 현대무용가도 ‘주목’

   
▲ 39세. 부산 출생. 성균관대 무용과 졸업. 1998년 프랑스 파리콩쿠르 2인무 부문 1위, 전 국립파리오페라발레단 단원, 한예종 무용원 교수.
ⓒ시사저널 윤성호

상위권에 오른 이들은 홍감독과 안은미씨를 제외하면 모두 발레계 인사들이다. 홍감독은 지난해 창단된 국립현대무용단의 살림을 맡아 지난 7월 첫 창작품인 <수상한 파라다이스>를 선보이는 등 여전히 의욕적인 활동을 벌이고 있고, 도발적이고 센 춤을 추는 이은미씨는 여전히 국내외에서 한국 춤의 베스트셀러 역할을 맡고 있다. 이원국발레단의 이원국 단장은 국내 최고의 발레리노로 꼽히던 과거를 뒤로 하고 지자체(노원구)를 기반으로 하는 최초의 민간 발레단을 만들었다. 어려운 창작 여건 속에서도 지속적으로 공연을 올리고 있어 발레계의 지지를 얻고 있다.

 

 


• I N T E R V I E W 김용걸 한예종 교수
“발레 공연하는 국립 단체, 전국 곳곳에 있었으면…”

김용걸은 15세에 발레를 시작해 세계적인 스타가 되었다. 그가 프랑스 파리 국립오페라발레단에서 돌아와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가 된 것은 지난 2009년이다. 그때부터 그는 교수, 솔리스트 무용수, 안무가로서 1인3역을 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개막 3주를 앞두고 국립발레단의 <왕자호동>에 합류해 주역 무용수로 공연하며 건재함을 알리기도 했다. “관리만 잘하면 50세까지도 무대에 설 수 있을 것 같다”라는 그는 10월 말에는 <로미오와 줄리엣> 무대에 선다.

그는 이동훈·윤전일 등 유망한 후배를 예로 들며 두 가지 조건만 갖추어지면 한국 발레의 앞날이 밝다고 말했다. “우리나라 같은 상황에서 이런 인재들이 나온 것이 대단하다. 국립발레단의 나폴리 공연에서 한국 무용수를 보고 현지에서 놀라더라. 지원만 더 해주면 큰 결실을 맺을 것 같다. 조기 교육 시스템을 갖추고 전국 방방곡곡에 발레를 공연하는 작은 국립단체가 있었으면 좋겠다. 교육을 제대로 받고 계속 전문 무용수로서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이 있어야 한다”라는 것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LIFE > Sports 2018.11.17 Sat
外人 승부사 힐만 SK 감독의 ‘화려한 외출’
Health > 연재 > LIFE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11.17 Sat
[이경제의 불로장생] 베리는 ‘베리 굿’이다
한반도 2018.11.17 Sat
先비핵화 강조·北인권결의 동참…속도조절 나선 정부
Health > LIFE 2018.11.16 Fri
[팩트체크] 故신성일이 언급한 폐암 원인 ‘향’
Culture > LIFE 2018.11.16 Fri
《신비한 동물사전2》, 평이한 기승전결과 스릴 없는 서사
LIFE > Sports 2018.11.16 Fri
여자골프 우승, ‘국내파’ 2연패냐, ‘해외파’ 탈환이냐
사회 > 지역 > 영남 2018.11.16 Fri
창원 내곡도시개발사업은 ‘비리 복마전’…시행사 前본부장, 뇌물 의혹 등 폭로
정치 2018.11.16 Fri
[단독] 전원책 “옛 친이계까지 아우르는 보수 단일대오 절실”
사회 > 포토뉴스 2018.11.16 금
[포토뉴스] 해마다 돌아오는 입시, 매년 달라지는 입시설명회
사회 2018.11.16 금
부산 오시리아 롯데아울렛, 화재 취약한 드라이비트 범벅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③] ‘착한’ 사회적 기업 경영 성적표는 ‘낙제점’
LIFE > Health 2018.11.16 금
[치매③] 술 마셨어요? 치매 위험 2.6배 높아졌습니다!
사회 2018.11.16 금
[단독] “이빨 부숴버리고 싶다”…‘청년 멘토’ CEO의 민낯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①] ‘꿈의 직장’이던 마이크임팩트를 떠난 이유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②] 한동헌 대표 “임금체불 논란, 경영 가치관 바뀌어”
경제 > 국제 2018.11.16 금
[Up&Down]  앤디 김 vs 삼성바이오로직스
한반도 2018.11.16 금
뉴욕타임스가 ‘가짜뉴스’?…北 놓고 사분오열하는 韓·美 여론
경제 2018.11.16 금
“이중근 부영 회장 1심, 공개된 증거도 무시됐다”
갤러리 > 포토뉴스 2018.11.15 목
 [포토뉴스] 2019년도 수능 끝. 이제 부터 시작이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