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힐링 여행 떠나요”

노매드 윤용인 대표

이승욱 기자 ㅣ 승인 2012.04.10(Tue) 00:45:07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 시사저널 임준선
‘유목민’이라는 뜻을 지닌 ㈜노매드(nomad)는 여행 정보를 제공하고 관련 상품을 파는 여행 전문 기업이다. 지난 2000년 딴지관광청을 모태로 탄생한 노매드는 2003년 독립 법인으로 바뀌었다. 이후 지난 10여 년간 노매드는 ‘감성 여행’을 주제로 국내 여행 시장에 새바람을 일으켰다. 지난해 5월에는 사회적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당연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여행 경력 15년’이라는 여행사 대표를 인터뷰하면 여행 이야기가 인터뷰의 주된 소재가 아닌가. 하지만 지난 4월4일 오후 노매드 본사(서울 중구 정동 소재)에서 만난 노매드 윤용인 대표(47)의 머릿속은 오로지 ‘힐링(healing·치유)’으로 채워진 것처럼 보였다. 좀 더 엄밀히 말하면 ‘힐링을 위한 여행’이다.

노매드는 올 1월 시장에 신상품을 내놓았다. 힐링을 주제로 한 테마 여행 상품들이다. 예를 들면 이렇다. 서울 도심의 고궁과 한옥마을을 심리 치유 전문가와 돌아보거나(도심 속 치유 여행, 힐링로드 인 종로), 몸과 마음에 쌓인 ‘독’을 빼주는(디톡스 여행) 상품 등이다. 윤대표는 “지난 1989년 여행 자유화 조치로 여행이 활성화되었지만 여행 상품의 패턴 변화는 거의 없었다. 사람의 삶과 마음이 힘들어지는 만큼 힐링이라는 가치가 중요해지는 데 따라 관련 여행 상품도 만들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윤대표에게 힐링은 무엇일까. 그는 한마디로 ‘지금에 머무는 것’이라고 했다. “많은 사람이 지금보다는 과거와 미래에 대해 더 많은 고민과 번뇌를 합니다. 하지만 아무것도 해결되는 것은 없어요. 지금 하는 행동과 생각, 마음에 집중해보세요. 힐링을 느끼실 겁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사회 > 포토뉴스 2018.11.20 Tue
[동영상뉴스] 새 수목드라마 대전 '붉은달 푸른해 VS 황후의 품격'
정치 2018.11.20 Tue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上)
정치 2018.11.20 Tue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下)
정치 2018.11.20 Tue
“당선 아니었어?” 한국과 다른 미국 선거 제도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①]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上)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②]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下)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③] 정권 따라 요동친 입시제도, 학생·학부모 갈팡질팡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1.20 Tue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문학은 여혐해도 되나?
사회 > 지역 > 호남 2018.11.20 Tue
“한 공장에 관할지자체가 3곳?”…율촌1산단 경계조정 20년째 제자리
연재 >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2018.11.20 화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영국서 CEO와 매니징 디렉터는 같은 뜻
LIFE > Sports 2018.11.20 화
‘새 야구장 명칭’ 놓고 또 갈라진 창원과 마산
사회 2018.11.19 월
‘성소수자 해군 성폭행’ 무죄…“재판부가 가해자다” 거센 반발
사회 2018.11.19 월
추락사한 인천 중학생, 학교의 사전조치는 없었다
LIFE > Health 2018.11.19 월
20∼30대 4명 중 1명, ‘고혈압 전(前)단계’
정치 2018.11.19 월
이재명이 다시 지목한 ‘저들’은 누구?…더 모호해졌다
정치 > 경제 2018.11.19 월
예스맨 홍남기 ‘경제 원톱’, 친문맨 김수현 ‘히든 원톱’
정치 > 경제 2018.11.19 월
김수현·김기식 몸만 풀어도 ‘벌벌’ 떠는 재계
경제 2018.11.19 월
“알뜰폰 고사시키는 이통3사의 탐욕 막아야”
경제 2018.11.19 월
“저소득층 할인 못 받은 통신요금만 700억대”
OPINION 2018.11.19 월
[한강로에서] 정치의 중심에서 막말을 외치다
정치 > 경제 2018.11.19 월
[단독] 망가진 국가회계 시스템, 6년간 결산 오류 65조원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