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구본무 "수익구조 개선하며 사업구조 고도화해야"

LG 최고경영진, 이틀간 20여시간에 걸쳐 글로벌 경제와 산업의 환경 변화 속 경쟁력 강화 방안 토론

유재철 기자 ㅣ yjc@sisapress.com | 승인 2016.01.29(Fri) 15:55:38 | 1372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글로벌 CEO 전략회의'에서 최고경영진에 선제적인 변화와 혁신을 거듭 강조했다. /사진=뉴스1

"더 이상 미룰 수 없습니다수익 구조를 개선하고 산업과 시장의 흐름에 맞게 사업구조를 고도화해야 합니다."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27~28일 이틀간 경기도 이천 소재 LG인화원에서 개최된 '글로벌 CEO 전략회의'에서 최고경영진에 선제적인 변화와 혁신을 거듭 강조했다.

 

구 회장은 글로벌 경영 환경과 경쟁 양상은 우리에게 근본적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면서 절박함을 갖고 선제적으로 대응하지 않으면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큰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회도 보이는 만큼 생산·R&D(연구개발마케팅 등 모든 경영 활동을 제대로 재점검하고 혁신해 차별적 가치를 창출하는 사업 방식을 만들어야 한다며 저와 여러분이 앞장서 끝까지 실행해 실질적 변화를 만들자"고 당부했다.

 

LG 경영진은 글로벌 경기 침체 속에 주력사업은 프리미엄 제품으로 수익성을 강화하고 신성장 사업은 자동차부품·에너지 솔루션 등 B2B(기업간거래사업을 집중 육성해 사업구조의 고도화를 추진한기로 했다.

 

주력사업의 경우 올레드 TV, 울트라HD TV, LG 시그니처 등 프리미엄 제품을 통한 매출 증대와 안정적 수익을 확보하고 스마트폰은 G시리즈, V시리즈와 보급형 모델의 라인업·원가경쟁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부가가치가 높은 올레드 패널의 수요 대응을 위해 올해 LG디스플레이의 설비투자 4~5조원 중 절반 이상을 올레드에 투자해 미래 준비 및 기술 격차 확대에 주력한다는 전략이다.

 

자동차 부품 사업에서는 LG전자의 쉐보레 볼트 전기차 전략적 파트너 선정과 같은 수주를 지속적으로 따내 성장 기반을 강화한다.

 

LG화학은 전기차 배터리의 수주 우위를 유지하고 글로벌 생산체제를 확대해 친환경차 시장 성장에 대비할 계획이다.

 

에너지 솔루션 사업은 파리협정 타결에 따른 신기후체제 출범으로 수요 증대가 예상되는 친환경 에너지의 생산·저장·사용에 이르는 '완결형 밸류 체인속 제품과 서비스 역량 강화에 나선다.

 

세계 최초로 기가와트시(GWh) 규모 전력저장장치(ESS) 배터리 공급 계약을 체결한 LG화학은 전력망·주택용 ESS 배터리 라인업 강화로 시장 주도권을 점유해 나갈 계획이다.

 

LG화학은 또 동부팜한농 인수로 농화학 사업을 에너지·수처리와 같은 미래 신사업으로 삼아 다양한 포트폴리오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LG이노텍도 디지털 기기의 슬림화·소형화에 따라 수요가 커질 소재·소자를 제2의 신사업으로 육성한다.

 

LG 최고경영진은 이틀간 20여시간에 걸쳐 경쟁력 강화 방안을 토론했다.

 

이들은 미국 금리인상유럽 양적완화 확대중국 위안화 절하 등 일련의 변화가 글로벌 시장의 변동성을 높이고 중국의 성장 둔화는 신흥국 경제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어 국제 금융시장에 대한 면밀한 관찰과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또 고령화 및 저출산가계부채 증가내수부진 등으로 인한 장기 저성장시대를 대비해 무엇보다 적극적인 변화와 혁신을 통한 근본적인 사업 체질 개선이 선행되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

 

ICT(정보통신기술)의 융합 발전이 새로운 산업생태계를 조성해 지속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융복합 R&D를 강화해 핵심 기술을 확보해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LG관계자는 어려운 사업환경 가운데 적극적인 미래 준비와 차별화된 고객가치에 집중해 시장을 선도하고 지속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CEO들이 장시간 진지하게 논의했다고 말했다

 

전략회의에는 구 회장을 비롯해 강유식 LG경영개발원 부회장구본준 LG 부회장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박진수 LG화학 부회장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8.11.20 Tue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下)
정치 2018.11.20 Tue
“당선 아니었어?” 한국과 다른 미국 선거 제도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①]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上)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②]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下)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③] 정권 따라 요동친 입시제도, 학생·학부모 갈팡질팡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1.20 Tue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문학은 여혐해도 되나?
LIFE > Sports > 지역 > 영남 2018.11.20 Tue
‘새 야구장 명칭’ 놓고 또 갈라진 창원과 마산
사회 > 지역 > 호남 2018.11.20 Tue
“한 공장에 관할지자체가 3곳?”…율촌1산단 경계조정 20년째 제자리
정치 2018.11.20 Tue
이재명이 다시 지목한 ‘저들’은 누구?…더 모호해졌다
사회 2018.11.19 월
‘성소수자 해군 성폭행’ 무죄…“재판부가 가해자다” 거센 반발
사회 2018.11.19 월
추락사한 인천 중학생, 학교의 사전조치는 없었다
LIFE > Health 2018.11.19 월
20∼30대 4명 중 1명, ‘고혈압 전(前)단계’
정치 > 경제 2018.11.19 월
예스맨 홍남기 ‘경제 원톱’, 친문맨 김수현 ‘히든 원톱’
정치 > 경제 2018.11.19 월
김수현·김기식 몸만 풀어도 ‘벌벌’ 떠는 재계
경제 2018.11.19 월
“알뜰폰 고사시키는 이통3사의 탐욕 막아야”
경제 2018.11.19 월
“저소득층 할인 못 받은 통신요금만 700억대”
OPINION 2018.11.19 월
[한강로에서] 정치의 중심에서 막말을 외치다
정치 > 경제 2018.11.19 월
[단독] 망가진 국가회계 시스템, 6년간 결산 오류 65조원
정치 > 경제 2018.11.19 월
[못믿을 국가회계] 국가부채의 숨은 1인치
정치 > 경제 2018.11.19 월
[못믿을 국가회계] 국가재무제표 이대론 안 된다
사회 2018.11.18 일
[단독] ‘댓글수사 방해’ 서천호 “똥 싼 사람은 활개치고…”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