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숯불구이에서 발암물질 600배 검출

노진섭 기자 ㅣ no@sisapress.com | 승인 2017.01.04(Wed) 08:58:27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어른도 좋아하지만 아이들에게 인기가 많은 햄, 소시지, 베이컨 등 육가공식품은 숯불에 구워 먹어야 제 맛입니다. 그러나 앞으로는 직화구이를 피해야 할 것 같습니다. 특정 발암 물질이 최고 600배까지 검출된 연구 결과가 한국환경과학회지 최근호에 발표됐습니다.

 

박흥재 인제대 환경공학과 교수팀이 숯불구이와 프라이팬 구이 등 조리법을 달리해 햄, 소시지, 스팸, 베이컨 등 육가공식품 13종을 구워봤습니다. 육가공식품이 불꽃에 닿을수록 발암물질이자 환경호르몬 의심물질(PAH)이 다량 나온 겁니다.

 

ⓒ pixabay


우선 가열하지 않은 육가공식품 13종 가운데 5종에서 PAH가 검출됐습니다. g당 0.6~7.2ng(나노그램)입니다. 이 5종을 이번에는 프라이팬을 이용해 조리했더니 4종에서 PAH가 나왔습니다. g당 22.1 ng입니다. 일단 열을 가하면 3배 이상 발암물질이 증가하는 겁니다. 그래도 이 정도의 양은 검출한계 이하라서 다행입니다. 마지막으로 불꽃이 직접 닿는 숯불에 육가공식품을 구웠더니 5종 모두에서 PAH가 검출됐는데 검출량이 g당 12.7~367.8ng이었습니다. 탄 음식을 먹으면 발암물질을 섭취할 수 있다는 사실이 다시 확인된 겁니다.

 

PAH는 100여 종이 있는데, 일반에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은 국제암연구소(IARC)가 1군 발암물질로 분류한 벤조피렌입니다. 최근 유럽식품안전청(EFSA)은 벤조피렌 등 PAH 4종에 대한 허용기준을 설정했습니다. 국내에선 벤조피렌에 대해서만 허용기준을 설정해 관리하고 있습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LIFE 2018.01.20 Sat
[New Book] 《시로 납치하다》 《시민의 세계사》 外
사회 2018.01.20 Sat
중국은 뒷짐 지는데, 미세먼지 놓고 우리끼리 분란
Health > 연재 >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 LIFE 2018.01.20 Sat
전립선 치료 위해 복용했더니, 탈모 방지 효과가…
Culture > LIFE 2018.01.20 Sat
소수민족 내세우며 점점 넓혀가는 디즈니의 세계 지도
IT 2018.01.20 Sat
유능한 ‘착한 해커’들 나가라 등 떠미는 한국 기업 문화
경제 2018.01.19 Fri
전세계 비트코인 ATM은 2000여 대…한국엔 달랑 ‘1대’
Health > LIFE 2018.01.19 Fri
우울증이란?…자가 진단표에서 선별 질문지까지
LIFE > Sports 2018.01.19 Fri
타이거 우즈의 부활, 세계 골프사 다시 쓸까
Health > LIFE 2018.01.19 Fri
힘든 이야기 들어주고 공감하기…우울한 사람 대하는 방법
OPINION 2018.01.19 금
[시끌시끌 SNS] 지금 전 국민은 ‘혹한기 훈련 중’
LIFE > Health 2018.01.19 금
우울할 땐 나가서 햇볕 쬐고, 감정을 털어놓자
사회 2018.01.19 금
자살자 10명 중 7명, 죽기 전 병원 방문한다
사회 2018.01.19 금
“전쟁 났나요?”… 미세먼지 앞에서 외국인은 속수무책
사회 2018.01.19 금
용산 참사 아직 끝나지 않았다!
정치 2018.01.19 금
[Today] 문 대통령의 직격탄 “MB에 분노”
사회 2018.01.19 금
용산 참사 유가족 “눈 감으면 무섭고 눈 뜨면 괴로웠다”
정치 2018.01.19 금
남경필 “‘광역서울도’는 미래 국토성장 어젠다”
LIFE > Culture 2018.01.18 목
윤흥길
IT 2018.01.18 목
“3D프린터 상용화로  일자리 창출 효과를”
정치 2018.01.18 목
MB 검찰 소환 조사, 설 전에 이뤄질까
사회 2018.01.18 목
“우리 대학교 커뮤니티에 ‘코인 게시판’이 생겼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