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미세먼지, 암 사망 위험까지 높인다

폐암ㆍ위암ㆍ대장암ㆍ간암 미세먼지에 취약

노진섭 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7.05.12(Fri) 09:02:22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미세먼지는 호흡기 질환뿐만 아니라 암 환자의 사망 위험까지 높이는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폐암ㆍ위암ㆍ대장암ㆍ간암 환자가 미세먼지에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BHS한서병원 가정의학과팀이 2008∼14년의 16개 시ㆍ도별 연간 미세먼지(PM10) 평균농도 자료(한국환경공단)와 16개 시ㆍ도의 연간 사망 원인 통계자료(통계청)를 활용해 미세먼지 농도와 11종의 암 사망률 간의 상관성을 분석한 결과다.

 

중국발 황사와 미세먼지로 인해 마스크를 쓰고 걷는 사람들의 모습 ⓒ 사진=연합뉴스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수록 16개 시ㆍ도 중 서울에선 악성 신생암(모든 종류의 암)ㆍ위암ㆍ간암, 대구에선 악성 신생암ㆍ위암, 대전에선 폐암ㆍ대장암, 광주에선 악성 신생암ㆍ위암, 울산에선 악성 신생암ㆍ폐암ㆍ위암ㆍ대장암ㆍ간암 환자의 사망률이 증가했다. 충남에선 악성 신생암ㆍ위암ㆍ간암, 충북에선 대장암, 경기에선 악성 신생암ㆍ위암ㆍ간암ㆍ식도암, 전북에선 폐암ㆍ위암 환자의 사망률이 높아졌다.

 

16개 시ㆍ도 가운데 미세먼지 농도가 증가할수록 악성 신생암 사망률이 높아지는 것으로 확인된 곳은 7곳, 폐암은 3곳, 위암은 8곳, 대장암은 3곳, 간암은 4곳이었다. 연구팀은 논문에서 “미세먼지가 폐암 이외의 암 사망률을 높이는 데도 기여한다는 사실이 드러났다”며 “암 환자나 암 발생 위험이 큰 사람은 미세먼지에 노출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사회 2017.08.22 Tue
경보 울렸다! 일단 지하로 달려가라!
국제 > 연재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7.08.22 Tue
“야마갓코가 있었다면 산으로 피난해 살았을 텐데…”
사회 2017.08.22 Tue
[단독] 전직 국정원장도 당한 목사와 전직 신부의 사기 사건
사회 2017.08.22 Tue
‘성금 횡령 의혹’ 전직 신부 ‘공지영 고소 사건’ 패했다
Culture > LIFE 2017.08.22 Tue
‘선비의 공간’ 한국 서원의 풍수를 들여다보다
경제 > ECONOMY 2017.08.22 Tue
십상시 A씨 “포스코 권 회장, 말 안 들어 자르려 했다”
정치 2017.08.22 Tue
‘文 대통령-국민’ 허니문 언제까지 이어질까
한반도 2017.08.22 Tue
웜비어 사망과 북핵도 막지 못한 북한 관광
LIFE > Sports 2017.08.22 화
2~5위 피 말리는 순위 싸움 가을야구 티켓을 잡아라
OPINION 2017.08.21 월
[Up&Down] 문재인 우표 vs 고개 숙인 식약처
정치 2017.08.21 월
정치 2017.08.21 월
[단독] 경찰, 한국지방행정연구원에 칼 빼드나
국제 2017.08.21 월
“스톡홀름 10대들 여기 다 나와 있는 것 같다”
정치 2017.08.21 월
문재인式 ‘국민 소통’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사회 2017.08.21 월
달걀 공급량 급감…추석 앞두고 소비자물가 ‘비상’
사회 2017.08.21 월
“내 아이라면, 계란 안 먹인다”
정치 2017.08.21 월
[Today] 박근혜 정부의 계란 안전대책은 어디로...?
한반도 2017.08.20 일
美 극비 방어대책 ‘상승단계 요격체계’ 실상
사회 2017.08.20 일
“경찰 지휘부, 감찰 통해 내부 비판자 입막음”
사회 2017.08.20 일
“인권경찰 실현하려면 경찰 노조 허용해야”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