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부러진 치아 치료의 골든타임 30분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노진섭 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7.07.17(Mon) 11:30:0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지난 주말 초등학생 아이가 아파트 내부에서 뛰어다니다가 나무를 보지 못하고 부닥쳤습니다. 입에서 피가 나고 치아가 흔들렸습니다. 아이는 울면서 어디론가 갔습니다. 집으로 갔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렇게 야외에서 활동하거나 운동하다가 치아를 손상하는 사례가 많아졌습니다. 과거에는 교통사고 등에 의한 치아 손상이 잦았습니다. 강동경희대치과병원이 7년간(2010~16년) 치아 외상 환자 693명을 분석한 결과, 스포츠 활동 중 손상(413명)이 교통사고 등 기타 원인(280명)보다 1.5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연령은 26세였습니다.

 

%u24D2%20%uC0AC%uC9C4%3DPixabay


 

이성복 강동경희대치과병원 보철과 교수(스포츠치의학회장)는 “20대 중반에서 스포츠로 인한 치아 손상의 비율이 높은 이유는 신체 활동이 가장 왕성할 때이기도 하지만 젊음을 과신해 보호 장치 없이 과격한 운동을 즐기다 발생하는 경우”라며 “운동 중 반드시 보호 장치를 착용해야 한다. 만약 사고가 발생했다면 초기부터 신속한 응급 처치 및 미용까지 고려한 고난도 시술을 적시에 시행할 수 있는 의료기관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아이가 뛰어놀다가 얼굴과 치아에 충격을 받은 일이 발생하면 입안에 있는 피를 제거해서 아이가 숨을 쉴 수 있도록 해줘야 합니다. 아이의 치아가 부러졌다면 빠진 치아를 가지고 30분 이내로 치과를 찾아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부러진 치아는 우유나 스포츠 음료수에 담아 가면 자연치아를 살릴 수도 있습니다. 치아가 공기에 노출되면 치아를 감싼 인대 조직 등이 죽어서 자연치아를 살리기 어려워집니다. 부러진 치아 치료를 위한 골든타임은 30분입니다.

 

단순히 치아만 손상되면 그나마 다행입니다. 안면골과 턱뼈까지 외상이 생기면 문제가 심각해집니다. 이런 손상은 처음에는 멀쩡한 것처럼 보여 병원을 찾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며칠 후 증세가 나타날 수 있으므로 얼굴 부위를 다쳤다면 초기에 병원을 찾아 진료를 받는 게 좋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정치 2017.07.25 Tue
[단독] “KAI 감사에 대한 외압 너무 심하다”
한반도 2017.07.25 Tue
“北, 남북 군사당국회담 거부하긴 힘들 것”
LIFE > Sports 2017.07.25 Tue
‘특급 신인’ 박성현의 화려한 신고식
지역 > 경기/인천 2017.07.25 Tue
‘불법 정치자금 재판에 판사 아들 몰카까지’ 홍일표 의원 사면초가
정치 2017.07.25 Tue
[Today] 오뚜기를 바라보는 재계의 복잡한 시선
ECONOMY > IT 2017.07.25 Tue
아이폰 다음으로 애플은 AR을 노린다
국제 2017.07.25 Tue
“정권 바뀌며 조선학교 관심도 달라졌죠”
사회 2017.07.24 Mon
[단독] 검찰, 軍 ‘밀리토피아 입찰 비리’도 칼 겨눠
사회 2017.07.24 Mon
공익제보자에 ‘보복성 징계’, 반드시 응징하는 軍
갤러리 > 포토뉴스 2017.07.25 화
‘제2의 이태원’ 평택
사회 2017.07.24 월
수도권은 ‘물폭탄’ vs 남부 지역은 ‘최악의 가뭄’
정치 2017.07.24 월
청와대가 독상(獨床) 차려주길 바랐나
OPINION 2017.07.24 월
[Up&Down] ‘첫 우승’ LPGA 박성현 vs ‘들쥐 발언’ 김학철 충북도의원
사회 2017.07.24 월
탈북자 재입북 막을 방법 없나
정치 2017.07.24 월
김종대 “KAI, 朴 정권의 비호 받았다”
정치 2017.07.24 월
 [Today] ‘추경’ 끝났으니 이제는 ‘증세’
ECONOMY > 정치 > 경제 2017.07.24 월
재계 100위권 오뚜기, 문 대통령 간담회에 왜 포함됐나
정치 2017.07.23 일
쏟아지는 청와대 문건, 여름 정국 ‘블랙홀’
연재 > 김철수 원장의 진료톡톡 2017.07.23 일
“불면 지속되면 치매 가능성 커져”
ECONOMY > 경제 2017.07.23 일
2세 이어 3세도 재벌가와 혼맥 구축한 SPC 일가
LIFE > Health 2017.07.23 일
리스트 더보기
Welcome

SNS 로그인

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
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
비밀번호 재발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