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폭염에다 가뭄까지 남부권 고추재배 '비상'

경남도 농업기술원, 병충해 예찰 감독 강화

박종운 기자 ㅣ sisa515@sisajournal.com | 승인 2017.08.09(Wed) 16:09:02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기록적인 폭염과 가뭄이 여름내내 지속되면서 남부지방 주요 경작물의 하나인 고추 재배에 비상이 걸렸다. 토양이 건조해지면서 탄저병과 역병 등 병충해 발생 지역이 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경남도농업기술원이 고추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지도 감독을 강화하고 있다.

 

%uACBD%uB0A8%uB18D%uC5C5%uAE30%uC220%uC6D0%uC740%20%uACE0%uCD94%uBC2D%uC5D0%20%uBC14%uC774%uB7EC%uC2A4%2C%20%uC5ED%uBCD1%2C%20%uD0C4%uC800%uBCD1%20%uB4F1%20%uBCD1%uCDA9%uD574%uAC00%20%uBC1C%uC0DD%uD574%20%uCCA0%uC800%uD55C%20%uBC29%uC81C%uB97C%20%uB2F9%uBD80%uD588%uB2E4%20%u24D2%20%uACBD%uB0A8%uB3C4%uB18D%uC5C5%uAE30%uC220%uC6D0%20%uC81C%uACF5


 노지 고추가 자라는 적당한 온도는 25~28도이지만, 30도 이상 고온 현상이 계속되면서 꽃봉오리가 시들고, 뿌리 활력이 현저히 떨어지고 있다고 경남도 농기원은 설명했다.

 

이에 따라 진딧물과 총채벌레에 의한 바이러스의 확산 속에 총채벌레가 어린 꽃을 공격함으로써 열매와 잎이 기형이 되는 현상으로 고추 품질이 크게 떨어지고 있다.

 

 

고추밭에 물 갑자기 많이 뿌리면 오히려 악영향

 

경남도 농기원은 폭염으로 건조해진 고추밭에는 스프링클러 또는 관수시설을 이용해 물을 공급해 주되, 건조한 토양에 갑자기 많은 양의 물을 주면 질소와 칼리 흡수의 급격한 증가로 석회흡수를 막는 결과를 초래한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밭에 물을 줄 때는 조금씩 자주 뿌려주면서 짚이나 풀, 퇴비 등을 이랑에 덮어 토양수분 증발 및 지온상승을 억제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고추 수확때는 탄저병이 발생한 고추의 경우 반드시 고추밭에서 제거해야 다른 고추를 보호할 수 있는 점도 유의해야 한다.

 

강한 햇볕에 뎀 현상이 발생한 고추의 경우 빨리 따내서 다음 꽃이 열매를 잘 맺을 수 있도록 하고, 뿌리 기능이 약화돼 시들음 증세를 보이면 염화칼슘 0.3~0.5%액이나 제4종 복합비료를 7~10일 간격으로 2~3회 잎에 살포해야한다.

 

도 농업기술원 민찬식 과장은 “철저한 병충해를 방제해야 품질 좋은 고추를 수확할 수 있으며, 적기수확으로 후기 생육을 촉진하도록 농업인의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 연재 > ECONOMY > 재벌가 후계자들 2017.12.15 Fri
4대째 장자승계 원칙 고수하는 LG
국제 2017.12.15 Fri
프랑스 공영방송 카메라엔  ‘필터’가 없다
경제 > ECONOMY 2017.12.14 Thu
신라젠 빠지자 제약·바이오주도 동반 하락
경제 > ECONOMY 2017.12.14 Thu
‘그린벨트 해제’ 기획부동산들이 다시 떴다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7.12.14 Thu
[평양 Insight] 유엔 디딤돌 삼아 대화 물꼬 트나
정치 2017.12.14 Thu
“박근혜 정부, 세월호 청문회 출석 공무원들에게 은밀한 지시 했다고 들었다”
정치 2017.12.14 Thu
[Today] “가상화폐 문제와 블록체인 기술은 다르다”
정치 2017.12.14 Thu
성일종“‘식당 물수건 깨끗할까’ 의문에서 출발”
국제 2017.12.14 목
‘탈출구’ 찾는 트럼프의 선택은?
LIFE > 연재 > Culture > 김지나의 문화로 도시읽기 2017.12.13 수
 그들만의 요새, 미군기지 품은 평택시의 도시전략
ECONOMY > IT 2017.12.13 수
AI, 이젠 포르노 감독까지 넘보다
정치 2017.12.13 수
“통합 여부 따라 지방선거 전략 다시 짜야 하는데…”
OPINION 2017.12.13 수
[한강로에서] 제대로 된 한·중 관계를 맺으려면
정치 2017.12.13 수
박완주 “도서산간 지역 등 의료 사각지대 없애야”
LIFE > Sports 2017.12.13 수
무서운 아이는 무서운 감독이 될 수 있을까
정치 2017.12.13 수
“수많은 공신(功臣)들을 어찌할까?”
연재 > OPINION > 권상집 교수의 시사유감 2017.12.13 수
다시 태어난 MBC, 언론의 자유는 공짜가 아니다
ECONOMY 2017.12.12 화
3C에 갇힌 창업 고민, ‘빅데이터’로 해결
LIFE > 연재 > Culture > 박종현의 싱송로드 2017.12.12 화
노스탤지어의 노래  포르투갈의 ‘파두’
OPINION 2017.12.12 화
[시끌시끌SNS] 청진기 대신 반기 든 의사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