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유재욱 칼럼] 무릎 통증 잡는 3가지 방법

자세 펴고 걷기, 튼튼한 신발 신기, 무릎 뼈 위쪽 근육 마사지

유재욱 유재욱재활의학과의원 원장 ㅣ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7.08.26(Sat) 10: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나이가 지긋한 분들을 만나보면 “내가 몇 살까지 골프를 칠 수 있을까” 하고 고민하신다. 개인적인 경험으로 우리나라의 경우 80대 중반까지는 골프를 즐기시는데, 80대 중반이 넘으면 많은 분이 좀 힘들어하시는 것 같다. 어떤 사람은 ‘그 정도 쳤으면 됐지’라고 생각 할 수도 있겠지만, 절대 그렇지 않다.

 

골프를 못 치게 될 때 상실감은 꽤 크다. 나이가 들어 골프를 못 치게 되는 가장 큰 이유는 무릎 통증이다. 무릎이 아파서 오랫동안 걷기가 힘드니 골프를 즐길 수가 없다. 외국의 경우 시니어 골프장이 있어서 평지에서 카트를 타고 다니면서 즐길 수 있는데, 우리나라는 골프장이 산에 많아서 그것도 만만치가 않다.

 

골퍼들의 무릎 통증은 골프를 많이 쳐서 무릎이 상했다기보다는 평상시에 과한 사용과 잘못된 자세 습관 때문에 생긴 퇴행성관절염으로 인한 것이다. 걷기가 힘들어져서 골프를 못 치는 경우가 많다. 그러므로 골프장에서 어떤 것을 조심해야 한다기보다는 평소에 꾸준히 관리를 하는 수밖에 없다. 

 

%A9%20%uC0AC%uC9C4%3DPixabay


 

평소 집에서 무릎 건강을 관리하는 방법 

 

1. 자세를 펴고 걷자

 

나이가 들면 자세가 구부정하기 마련인데 목을 앞으로 내밀고 등이 굽으면 걸을 때 보폭이 좁아지고, 무릎에 충격이 커져서 무릎 통증이 발생한다. 평상시에 가슴을 펴고 목을 당겨 전방 15도 위쪽을 주시하고 걸으면 자연스럽게 보폭도 넓어지고 무릎 통증도 개선될 수 있다. 이때 팔을 앞뒤로 힘차게 흔드는 것이 중요한데, 특히 앞쪽보다는 뒤쪽으로 힘차게 흔들어보자. 그러면 뒤쪽 견갑골과 주위 근육들이 많이 움직여서 자세가 바르게 되고 어깨와 목의 통증도 개선된다.

 

 

2. 발을 주목하자

 

무릎 통증의 원인 중 중요한 것이 바로 발 문제다. 발도 40대가 되면 노화가 시작돼 50대가 되면 땅에서 전해지는 충격을 흡수하는 기능이 많이 떨어진다. 걷기만 해도 그 충격이 고스란히 무릎에 전해진다. 무릎 통증으로 고생하는 분들은 일단 신발을 튼튼한 것으로 바꾸거나 깔창을 깔고 다니기만 해도 통증이 많이 개선된다. 발밑에 충격완화장치를 달고 나닌다고 생각하면 된다. 결국 발이 살아야 무릎도 산다.

 

 

3. 무릎 뼈 위쪽 근육을 마사지하자

 

무릎의 슬개골 위쪽을 보면 대퇴사두근이라는 허벅지 근육이 달려있는데, 이 근육은 무릎에 전해지는 충격을 흡수하는 역할을 한다. 무릎이 아프다는 이야기는 대퇴사두근이 이미 많이 손상돼서 제 기능을 못 하고 있음을 뜻한다. 다친 근육 부위를 찾아서 수리하면 근육이 제 기능을 찾아 무릎 통증도 개선된다.

 

무릎 위쪽 근육을 엄지손가락으로 눌러봐서 멍든 것처럼 아픈 곳이 바로 손상된 곳이라고 보면 된다. 이곳을 골프공으로 굴려서 마사지해보자. 집에서 시간 날 때마다 수시로 마사지하고, 라운딩 중간에도 마사지해보자. 2주 정도 열심히 마사지하면 손상된 부위가 다시 제 기능을 하기 시작하고, 무릎 통증도 완화될 것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LIFE 2018.11.13 Tue
[살롱문화②] 재교육 수요 높아지자 ‘대안학교’ 뜬다
Culture > LIFE 2018.11.13 Tue
[살롱문화③] “지식 넘치는 시대, 소셜 살롱서 취향 꿰어 나간다”
사회 2018.11.13 Tue
[팩트체크] 여호와의 증인이 ‘병역거부’ 않으면 제명?
국제 > 연재 > 재미 변호사가 보는 재밌는 미국 2018.11.13 Tue
중간선거 이겼지만, 이기지 못한 트럼프
연재 >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2018.11.13 Tue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실전 호텔 투숙 정보 ②
사회 2018.11.13 Tue
“그만둔다는 강제징용 피해자 할아버지 협박하면서 재판 이끌었죠”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11.13 Tue
북한, 약초 재배로 보건 시스템 구축나서나
OPINION 2018.11.13 Tue
[한강로에서] 메이지유신 150주년이 갖는 의미
사회 2018.11.13 Tue
[김앤장 공화국①] “김앤장은 또 하나의 정부”
연재 > 이원혁의 ‘역사의 데자뷰’ 2018.11.12 월
적과의 동침…조국보다 정의를 선택한 전쟁 영웅들
연재 > 큰 은행의 작은 컨설팅 이야기 2018.11.12 월
투자 성공을 위한 필수 3가지 포인트
사회 2018.11.12 월
[김앤장 공화국③] 같은 ‘간판’ 다른 ‘법인’
사회 2018.11.12 월
[김앤장 공화국②] 김앤장 3년 차 변호사 K씨의 하루
정치 2018.11.12 월
노회찬 빈자리 누가 채우나…창원 성산구 보궐선거 주목
사회 2018.11.12 월
황운하 “검찰은 조직의 이익만을 생각하는 마피아 집단”
사회 2018.11.12 월
[단독] “검찰, 황운하 노리고 룸살롱 황제 비리경찰 조작”
ISSUE 2018.11.11 일
지금도 계속되는 음주운전…슬픔·의구심 교차한 윤창호씨 영결식
한반도 2018.11.11 일
南, 제주 귤 보낸 날 北
LIFE > 연재 > Culture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8.11.11 일
베 짜기 장인과 ‘나카마(仲間)’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11.11 일
편작도 고칠 수 없는 여섯 가지 증상
LIFE > Culture 2018.11.10 토
[New Book] 《미래의 단서》 外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