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왜 자료 받았나?”구청장 부인이 구의원에게 ‘막말’ 파문

동구의회 “구의회 일정 ‘보이콧’ 논의할 것”

차성민 기자 ㅣ sisa312@sisajournal.com | 승인 2017.09.05(Tue) 16:34:52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민간인 사찰 의혹으로 검찰에 고발된 이흥수 인천 동구청장의 부인이 정당한 절차에 따라 구로부터 자료를 제출받은 동구의회 의원에게 막말 섞인 항의를 한 것으로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다. 

 

특히 민간인 신분인 동구청장 부인이 구민들이 직접 선출한 구의원의 정당한 의정활동을 방해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이흥수 구청장과 부인이 공무원 조직을 사유화한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동구의회는 구의회 의원들의 의견을 모아 의회 일정을 보이콧한다는 입장이어서 파문은 쉽게 가라않지 않을 전망이다. 

 

 

%uC774%uD765%uC218%20%uC778%uCC9C%20%uB3D9%uAD6C%uCCAD%uC7A5@%uC778%uCC9C%20%uB3D9%uAD6C%uCCAD%20%uC81C%uACF5


 

“왜 그런 자료를 요청했느냐” 따져 물은 동구청장 부인

 

지난 8월1일 오후 4시29분 인천 동구의회 지순자 의원(더불어민주당)의 휴대전화에 한 통의 부재중 전화가 걸려왔다. 발신자는 이흥수 구청장의 부인인 조모씨였다. 지 의원은 9분 뒤인 오후 4시38분 전화를 걸었지만 이번에는 조씨가 전화를 받지 않았다. 지 의원은 50분 뒤인 오후 5시28분에 다시 전화를 걸었고, 통화가 이어졌다. 하지만 지 의원은 조씨의 말에 귀를 의심했다. 조씨의 부재중 전화가 오기 전인 1시간 가량 전에 동구청에 요청한 자료를 받았는데, 조씨는 “왜 그런 자료를 요청했느냐”며 항의했다는 것. 지 의원은 정당한 의정활동이라는 점을 강조했지만, 그와의 통화는 길어졌다. 지순자 의원은 구청 공무원들이 구청장 부인 조 씨에게 자료를 넘긴 사실을 보고한 것 아니냐며 의심하고 있다.

 

지 의원은 “담당 공무원으로부터 자료 제출을 받은 지 1시간에서 1시간 30분이 지난 시점에서 구청장 부인이 전화를 걸어왔다”면서 “공무원들이 보고를 하지 않았다면 이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청장이 전화를 걸어와 자료 요구 이유를 캐묻는 것도 있을 수 없는 일인데, 민간인인 구청장 부인이 구민들의 정당한 투표를 통해 선출된 구의원에게 막말 섞인 항의를 한다는 것은 민주주의의 근간을 무너뜨린 처사”라고 말했다. 

 


구청장 부인의 무리한 항의전화, ‘뜬소문’ 인정한 것?

 

지순자 의원이 동구청으로부터 제출 받은 자료는 ‘동구청 스틸랜드 시설공사 집행현황’ 자료다. 일반적인 예산서 성격을 띤 자료임에도 불구하고 동구청장의 부인이 항의성 전화까지하며 반발한 이유는 무엇일까? 

 

포스코 1% 나눔재단은 지난 5월 유소년 복지시설인 ‘동구랑 스틸랜드’를 준공하고 인천 동구청에 기부했다. '동구랑 스틸랜드'는 인천 동구 화수동에 마련된 지상 2층 연면적 791㎡ 규모 어린이 실내놀이터다. 1층은 미니축구장, 인공암벽등반, 스마트짐보드, 정글짐 등 어린이 놀이시설로 조성됐으며 2층은 보호자 휴식공간인 맘카페와 생일파티룸으로 구성됐다. 앞서 포스코1%나눔재단은 2015년 인천 동구와 맞벌이가정 어린이들을 위한 놀이시설 건립 협약을 맺었으며 지난해 공사를 시작했다. 

 

동구청은 7억원의 예산을 들여 이 건물 안의 시설공사를 진행했다. 동구는 화수동 영유아복지시설 디자인 및 인테리어 설계용역으로 2130만원을 사용했으며, 조성 공사(건축/기계)3억9453만원 등 총 7억8845만원의 예산을 투입했다. 

 

하지만 올해 7월부터 동구청과 의회를 중심으로 수상한 소문이 돌기 시작했다. 동구청이 시설공사를 진행하면서 업자와의 거래가 있었다는 확인되지 않은 ‘뜬소문’이었다. 구청과 구의회 일각에서는 구청장 부인의 항의성 전화는 ‘뜬소문’을 스스로 인정한 방증 아니냐며 의심의 눈초리를 보내고 있다.

 

동구의회 “구의회 일정 ‘보이콧’ 논의할 것”

 

동구의회 쪽도 이흥수 구청장 부인의 항의 전화를 의회에 대한 도전으로 보고 향후 의정 활동을 ‘보이콧’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동구의회 이정옥 의장은 “현재 동구청은 의회직원을 의회 동의 없이 한직으로 좌천시키는 등 의회를 무시하는 처사를 지속적으로 자행해 왔다”며 “아무런 권한이 없는 구청장 부인이 동료 의원에게 자료 요구를 왜 했냐는 취지의 황당한 전화까지 받았다. 의사 일정 보이콧 등 취할수 있는 모든 수단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지순자 의원도 “의사일정 보이콧 등 동구의회 차원에서 할 수 있는 것은 다할 것이다. 또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에 이런 일을 알리고 당 차원에서 대응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흥수 동구청장은 아들 황제 취업 사건으로 물의를 빚은 바 있으며 주민들의 성향을 파악한 ‘동향보고’를 받은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상태다. 

 

한편 시사저널은 이흥수 구청장의 부인의 반론을 듣기 위해 수차례에 걸쳐 전화 통화를 시도했으나 연결되지는 않았다.    ​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한반도 2017.09.24 Sun
스마트폰으로 지독한 모순에 빠져버린 북한
국제 2017.09.24 Sun
스웨덴, 한국 운전면허 인정하지 않는 까닭은?
국제 2017.09.24 Sun
‘스캔들’만 남기고 비극적으로 떠난 50조원 슈퍼리치
Culture > 사회 > ISSUE > LIFE 2017.09.24 Sun
[2017 쉘위워크] 참가자에겐 즐거운 시간, 환아들에겐 희망의 시작
OPINION 2017.09.23 Sat
[시론] 대입 따로 취업 따로
국제 2017.09.23 Sat
“문 대통령은 힘 부족하다”는 트럼프 말의 진실
Culture > 연재 > LIFE > 구대회의 커피유감 2017.09.23 Sat
나폴레옹 유럽 정복의 원동력 된 커피
경제 > ECONOMY 2017.09.23 Sat
[단독] “이중근 부영 회장, 대한노인회장 선거 때 돈 뿌렸다”
국제 2017.09.24 일
평균 연봉 1억2000만원, 미국서 직업만족도 가장 높은 직업은?
LIFE > Culture 2017.09.24 일
‘품위 있는’ 이태임, 슬럼프는 끝났다
ECONOMY > 경제 2017.09.24 일
가문보다 본인 선택 중시하는  현대家 가풍 3세도 여전
LIFE > Sports 2017.09.23 토
시련과 불운의 연속, 청용은 다시 날아오를까
LIFE > Culture 2017.09.23 토
김구라에 대한 대중의 불편한 시선
LIFE > 연재 > Culture > 이진아의 지구 위에서 보는 인류사 2017.09.23 토
한반도에서 인류 최초의 문명이 발생했다?
LIFE > Health 2017.09.23 토
알레르기 비염을 막는 생활습관 5가지
국제 2017.09.22 금
동남아 최고 부국 싱가포르의 두 얼굴
갤러리 > 만평 2017.09.22 금
[시사 TOON]  “피가 피를 부를 것”이라는 MB 측 발언, 과연 그럴까?
LIFE > Health 2017.09.22 금
“익숙한 것에서 벗어나야 뇌도 발달한다”
ECONOMY > IT 2017.09.22 금
HTC 인수로 강해진 구글의 ‘Phone by Google’ 전략
LIFE > 연재 > Culture > 김지나의 문화로 도시읽기 2017.09.22 금
루브르 아부다비 분관, 도시 지속가능케 할 문화적 고민 담았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