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기사 작성에서 수정까지, 유익한 경험이었다”

[대학언론상-장려상] 이동현(서울대)·백윤호(건국대 글로컬캠퍼스)

안성모 기자 ㅣ asm@sisajournal.com | 승인 2017.10.13(Fri) 20:00:00 | 1459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지난 6월9일 한 기사에서 서울대를 비롯해 서열의 정점에 있는 대학들이 학생들에게 성적을 후하게 부여하는 관행을 지적했다. 그리고 성적을 후하게 주는 까닭으로 취업과 법학전문대학원 진학 문제를 꼽았다. 이 기사를 보고 상당히 실망스러웠다. 사실 관계에 문제가 있었고, 결론이 진부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호기심에서 성적 인플레이션의 양상을 각 대학별로 비교해 보고 싶었다. 계절학기가 끝나고 8월에 이르러 본격적으로 기사를 준비했다. 중상위권 대학 졸업생의 성적이 낮은 까닭을 찾는 것이 시급했다. 성적을 박하게 주는 대학에 직접 질의를 보냈다. 교수들에게도 물었다. 이들의 답변을 종합해 교육부 정책과 대학의 학사관리 정책의 관계를 파헤쳐보게 됐다.

 

어려움도 많았다. 처음 작성한 기사가 지나치게 논문 같다는 느낌이 많이 들었다. 사실의 분석은 될 수 있어도 사회에 던지는 화두가 되기는 어렵다는 생각도 들었다. 때문에 일곱 차례에 걸쳐 수정을 거쳤다. 덕분에 기사처럼 문장이 가다듬어졌다. 독자를 붙잡기 위한 유인책(Hook)으로 제시했던 소재인 ‘블라인드 채용 정책’이 기사를 관통하는 주제로 격상됐다. 특히 “블라인드 정책, 성적까지 블라인드해야 한다”는 다소 대담할 수 있는 결론이 나오기까지는 격론을 벌이기도 했다. 이 모든 과정이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 

 

%A9%20%uC2DC%uC0AC%uC800%uB110%20%uC784%uC900%uC120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8.11.14 Wed
정치 2018.11.14 Wed
[차별금지법②] 금태섭 “동성애 반대는 표현의 자유 영역 아니다”
정치 2018.11.14 Wed
[차별금지법③] 이언주 “차별금지법은 반대의견 금지법”
사회 2018.11.14 Wed
이중근 부영 회장 징역 5년…또 ‘2심 집유’ 수순일까
경제 2018.11.14 Wed
[시끌시끌 SNS] 삼성, 휴대폰 이제 접는다
Culture > 연재 > LIFE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1.14 Wed
남자도 총리가 될 수 있나요?
Health > LIFE 2018.11.14 Wed
[치매①] 우리 엄마가 혹시 치매? 어쩌지?
OPINION 2018.11.14 Wed
[시론] 책, 처음부터 끝까지 다 읽어야 하나요?
사회 2018.11.14 Wed
[시사픽업] 분노사회, ‘괴물’이 익숙해졌다
갤러리 > 사회 > 포토뉴스 2018.11.13 화
[포토뉴스]
LIFE > Sports 2018.11.13 화
‘장현수 사태’ 후폭풍, 대안 찾기 나선 벤투
경제 > 국제 2018.11.13 화
흔들리는 중국 경제, 시진핑도 위험하다
LIFE > Health 2018.11.13 화
사물 볼 때 눈 찡그리는 아이, ‘소아 근시’ 의심
연재 >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2018.11.13 화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실전 호텔 투숙 정보 ②
LIFE > Culture 2018.11.13 화
[살롱문화①] 대한민국, 살롱 문화에 빠지다
LIFE > Culture 2018.11.13 화
[살롱문화③] “지식 넘치는 시대, 소셜 살롱서 취향 꿰어 나간다”
국제 > 연재 > 재미 변호사가 보는 재밌는 미국 2018.11.13 화
중간선거 이겼지만, 이기지 못한 트럼프
LIFE > Culture 2018.11.13 화
[살롱문화②] 재교육 수요 높아지자 ‘대안학교’ 뜬다
사회 2018.11.13 화
[팩트체크] 여호와의 증인이 ‘병역거부’ 않으면 제명?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11.13 화
북한, 약초 재배로 보건 시스템 구축나서나
OPINION 2018.11.13 화
[한강로에서] 메이지유신 150주년이 갖는 의미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