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난방시설 구축' 경북 성주 사드 기지 앞 경찰-주민 충돌

트럭 진입 저지 주민 일부 부상

김완식 기자 ㅣ sisa512@sisajournal.com | 승인 2017.11.21(Tue) 11:55:34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경북 성주군 초전면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기지 주변이 경찰과 주민의 충돌로 또 다시 얼어붙고 있다. 

 

국방부는 11월21일 난방시설 구축과 급수관 매설, 저수·오수 수리시설 교체를 위해 덤프트럭과 2.5톤 트럭 등 50여대의 중장비와 차량을 사드 기지에 반입하고 있다. 

 

전날 국방부의 이같은 계획 발표를 들은 사드반대 주민과 시민단체 회원 150여명은 21일 새벽부터 사드기지 앞에 컨테이너 1개, 1톤 트럭과 승용차 등 7대 등을 세워 길을 막은채 공사차량의 반입 저지에 나섰다.

 

11%uC6D421%uC77C%20%uC624%uC804%20%uACBD%uBD81%20%uC131%uC8FC%20%uC0AC%uB4DC%uAE30%uC9C0%uC55E%20%uC9C4%uBC2D%uAD50%uC5D0%uC11C%20%uAD6D%uBC29%uBD80%uC758%20%uAC74%uC124%uC7A5%uBE44%20%uBC18%uC785%uC744%20%uB9C9%uB294%uC8FC%uBBFC%2C%uC0AC%uD68C%2C%20%uC885%uAD50%uB2E8%uCCB4%20%uD68C%uC6D0%uB4E4%uC744%20%uACBD%uCC30%uC774%20%uAC15%uC81C%uD574%uC0B0%uD558%uACE0%20%uC788%uB294%20%uBAA8%uC2B5.%20%u24D2%20%uC18C%uC131%uB9AC%uC885%uD569%uC0C1%uD669%uC2E4%20%uC81C%uACF5

 

경찰은 이날 오전 9시15분부터 사드 기지 앞 다리 진밭교 아래 에어매트를 설치한 뒤 병력 4000여명을 동원해 길을 막은 주민들을 끌어냈다.

 

 

일부 주민 차량 사이 파이프 붙잡고 저항

 

일부 주민들은 트럭 사이에 끼워 둔 파이프를 붙잡고 경찰의 해산에 극력 저항했다. 이 과정에서 일부 부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 관계자는 "150명이 사용할 수 있던 옛 성주골프장 건물에 현재 한·미 장병 400명이 생활해 난방시설이 부족하고 저수·오수처리장이 고장 나 대규모 공사가 불가피하다"며 "우리 군이 추위에 떨고 있어 난방시설을 포함한 생활관 조성과 급수관 매설 등의 공사를 할 수 밖에 없다"고 전했다.

 

소성리 종합상황실 강현욱 대변인은 "국방부는 소규모 환경영향평가 대상인 약 8만평방미터 에 사드 발사대 등을 임시배치했는데도 너무 많은 병력을 배치해 문제가 발생했다"며 "국방부가 규정을 어긴 것이어서 공사차량 장비 반입 저지를 비인도적 행위하고 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정치 2017.12.12 Tue
[금주의 정치PICK] 文 대통령 방중을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
정치 >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7.12.12 Tue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성폭력 방치는 또 다른 세월호 사건
정치 2017.12.12 Tue
“장하성을 어찌하오리까”
정치 2017.12.12 Tue
文 정부 첫 사면, 정치권 화약고 건드리나
지역 > 영남 2017.12.12 Tue
고용부 “임금 체불한 박종훈 경남교육감 입건 불가피”
ECONOMY > IT 2017.12.12 Tue
활자 저널리즘보다 독자 몰입도 높은 가상현실 저널리즘
정치 2017.12.12 Tue
[Today] MB 자서전까지 다스 돈으로 ‘차떼기’ 했나
정치 2017.12.12 Tue
이헌승 “낙후된 서민 주거환경 한층 개선될 것”
ECONOMY 2017.12.12 화
3C에 갇힌 창업 고민, ‘빅데이터’로 해결
LIFE > 연재 > Culture > 박종현의 싱송로드 2017.12.12 화
노스탤지어의 노래  포르투갈의 ‘파두’
OPINION 2017.12.12 화
[시끌시끌SNS] 청진기 대신 반기 든 의사들
국제 2017.12.12 화
과연 ‘타임’의 시간은 거꾸로 갈까
LIFE > 연재 > Culture > 한가경의 운세 일기예보 2017.12.11 월
마음먹기에 따라 정해진 운(運)과 살(殺)도 바꿀 수 있다
OPINION 2017.12.11 월
[Up&Down] MBC 사장 복직한 ‘최승호’ vs 러시아 불참 ‘평창동계올림픽’
ECONOMY > 연재 > 경제 > 가상화폐 Talk 2017.12.11 월
[가상화폐 Talk] 해외의 가상화폐 규제는 어떻게 이뤄질까
정치 2017.12.11 월
洪의 시계, 2018년 6월13일로 맞춰졌다
사회 2017.12.11 월
“루주 바르는 천박한 것들”…이번엔 지역 건설사發 갑질 논란
정치 2017.12.11 월
이정미 “자책하는 피해자들 트라우마 지워주고 싶었다”
정치 2017.12.11 월
[Today]
정치 2017.12.11 월
“좋은 법이 국민 삶의 질 한층 높인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