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文, 낚싯배 사고 발생 49분 만에 대응현장 방문

낮 2시 현재138명 사망, 5명 의식 불명, 실종 2명

박혁진 기자 ㅣ phj@sisajournal.com | 승인 2017.12.03(Sun) 13:59:48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12월3일 인천 해상에서 발생한 낚싯배 전복 사고와 관련, 문재인 대통령이 사고 49분 만에 직접 국가위기관리센터를 찾아 관계기관으로부터 상세한 보고를 받았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12분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영흥대교 남방 2마일 해상에서 낚싯배 선창1호(9.77t)가 급유선 명진 15호(336t)과 충돌해 뒤집혔다. 낮 2시 현재 승선원 22명 중 13명이 숨지고 5명이 의식 불명 상태다. 생존자는 7명이며 실종자는 2명이다. 사망자는 시화병원, 센트럴병원, 고대안산병원에 각각 안치됐다. 생존자와 부상자는 길병원, 인하대병원, 시화병원에 분산돼 치료를 받고 있다.

 

3%uC77C%20%uC624%uC804%20%uC778%uCC9C%uD574%uC591%uACBD%uCC30%uC11C%uC5D0%uC11C%20%uD669%uC900%uD604%20%uC778%uCC9C%uD574%uC591%uACBD%uCC30%uC11C%uC7A5%uC774%20%uC774%uB0A0%20%uC0C8%uBCBD%20%uC601%uD765%uB3C4%20%uC778%uADFC%20%uD574%uC0C1%uC5D0%uC11C%20%uBC1C%uC0DD%uD55C%20%uB09A%uC2EF%uBC30%20%uC804%uBCF5%uC0AC%uAC74%uACFC%20%uAD00%uB828%uD574%20%uBE0C%uB9AC%uD551%uD558%uACE0%20%uC788%uB2E4.%20%u24D2%20%uC5F0%uD569%uB274%uC2A4


앞서 문 대통령은 사고발생 49분 만인 이날 오전 7시1분 위기관리 비서관으로부터 첫 보고를 받는 등 현 상황과 관련한 2차례 전화보고, 1차례 서면보고를 받은 데 이어, 이날 오전 9시25분쯤 직접 위기관리센터를 찾아 추가 상세보고를 받고 이 같은 지시를 내렸다고 한다.

 

박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우선 “현장의 모든 전력은 해경 현장지휘관을 중심으로 실종 인원에 대한 구조 작전에 만전을 기하라”며 “현재 의식불명의 인원에 대해 적시에 필요한 모든 의료조치가 취해지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장에 선박 및 헬기 등 많은 전력이 모여 있는데 구조 간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게 유의하라”고도 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아직 구조되지 않은 실종자들을 거론하며 “안전조끼를 입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으므로 아직까지 생존 가능성이 있으니 마지막 한명까지 생존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혼신의 노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사고가 발생한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해역은 사고 당시 흐린 날씨에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고 있었다. 지금까지 정확한 사고 원인이 드러나지는 않았지만 흐린 날씨와 강풍 등 기상 상황이 사고에 적지 않은 영향을 준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2018.05.25 Fri
“자생력 잃은 언론, ‘네이버 때리기’ 멈추고 상생해야”
경제 2018.05.25 Fri
기사 보러 왔다가 광고만 보고 가지요
지역 > 영남 2018.05.25 Fri
김경수-김태호, 경남지사 선거 화두로 '경제' 내세워
정치 > 국제 > 한반도 2018.05.25 Fri
北, 강경대응 자제…정상회담 불씨 되살아날까
연재 > 뉴스 브리핑 2018.05.25 Fri
[뉴스브리핑] 트럼프와 김정은 게임…‘문재인 패싱’?
국제 > 한반도 2018.05.25 Fri
트럼프-김정은의 '치킨 게임'…美, 6·12 정상회담 전격 취소(종합)
한반도 2018.05.24 Thu
2018과 2020…김정은과 트럼프의 엇갈린 시간
경제 2018.05.24 Thu
직장인 10명 중 8명 “다른 일 하고 싶다”
연재 > 정성장의 김정은 바로 알기 2018.05.24 Thu
2019년까지 완전 개혁·개방 위한 로드맵 작성
한반도 2018.05.24 목
(1보) 트럼프
경제 2018.05.24 목
“아이디어가 곧 수익…스타트업 살려야”
연재 > 신동기의 잉여 Talk 2018.05.24 목
밀레 ‘이삭 줍는 여인들’의 숨겨진 메시지는 측은지심
경제 2018.05.24 목
“‘빵 터지고 훅 가는’ 기업 리스크, 新시대 알아야 극복”
경제 2018.05.24 목
라돈 공포심만 조성 말고 현실적 대안 알려라
연재 > 뉴스 브리핑 2018.05.24 목
[뉴스브리핑] '비핵화' 해법, 북-미 간극 좁혀지나
사회 2018.05.24 목
보수도 비판하는 ‘문재인 사기대선’ 주장
경제 2018.05.24 목
스마트폰 무장한 新인류 등장에 무너진 ‘리스크 공화국’
경제 2018.05.24 목
저커버그는 어떻게 비난 여론을 잠재웠나
갤러리 > 만평 2018.05.23 수
[시사 TOON] 판문점선언 잉크도 안 말랐는데…
경제 2018.05.23 수
《어벤져스3》 흥행 주도한 강루가 월트디즈니 北아시아 대표
경제 2018.05.23 수
[재테크] 고금리와 환율의 마법, 해외채권 노려라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