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파주 법원2산단 사업 정상화

총사업비 988억원 민자 투입…6월 착공 들어가 내년 12월 준공 목표

이상엽 기자 ㅣ sisa213@sisajournal.com | 승인 2018.01.16(Tue) 15:31:14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uD30C%uC8FC%uC2DC%20%uBC95%uC6D02%uC77C%uBC18%uC0B0%uC5C5%uB2E8%uC9C0%20%uC870%uC131%uC0AC%uC5C5%uC774%20%uBCF8%uACA9%20%uCD94%uC9C4%uB41C%uB2E4.%20%uC0AC%uC9C4%uC740%20%uBC95%uC6D02%uC77C%uBC18%uC0B0%uC5C5%uB2E8%uC9C0%20%uC870%uAC10%uB3C4%20%uBAA8%uC2B5.%20%28%uD30C%uC8FC%uC2DC%20%uC81C%uACF5%29

 

경기도 파주시의 법원읍 대능리 300번지 일원 '법원2일반산업단지' 조성 사업이 정상화될 전망이다.

사업시행자인 법원산업도시개발(주)는 1월 중 토지보상을 진행하고, 오는 6월 본격 공사에 들어갈 계획이다. 파주 법원2산단은 35만㎡ 규모로 현재까지 총 16개의 업체가 입주할 예정이다. 강원특수산업·디와이캐스팅·대륭금속·아이엠씨티·동구산업·국제케미칼·㈜케이디베딩시스템·㈜비앤지트레이딩·㈜보끄레머천다이징·비상교육·에버켐·성보크리미·캠퍼스라인·태경산업·㈜이엑스케어·신우공조 등이 들어오게 된다.

법원2산단 조성사업은 기업은행 400억원, 교보증권 50억원, IBK증권 50억원 등 PF금융자금 500억원과 입주기업 분양대금으로 충당될 488억원 등 총 988억원의 민간자본이 투입된다. PF(Project Financing)는 은행 등 금융기관이 사회간접자본 등 특정사업의 사업성과 장래의 현금흐름을 보고 자금을 지원하는 금융기법이다.

앞서 파주시는 법원2산단 조성 업무협약을 통해 산단 조성을 위한 인허가 등 행정지원을 맡고 GS건설과 교보증권, 민간사업자인 법원산업도시개발은 금융조달, 보상 및 공사 등을 맡아 추진해왔다. 파주시는 그간 지속적인 방문협의와 상담 등을 통해 산업용지 23만9955㎡ 가운데 86%에 달하는 20만7350㎡의 실입주기업을 확보했다.

산단 평균분양가는 3.3㎡당 129만원으로 인근 지역보다 저렴하고 서울~문산간 고속도로가 2020년에, 제2외곽고속도로가 2024년에 개통되면 서울 등 수도권 접근성이 뛰어나 기업 운영에 최적의 여건을 갖추게 된다.

파주시는 1월11일 IBK증권 PF심사를 완료해 1월 중 보상에 착수하고, 법원2산단 공사는 오는 6월 착공해 2019년 12월 준공될 예정이다.

파주시 관계자는 “법원2산단 조성은 낙후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파주 동북부 지역의 성장동력의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관내 업체 이용과 직원 채용시 지역주민 우대 등을 통해 고용창출 1150명, 생산유발 효과 4700억원 등의 경제 활성화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사회 > 포토뉴스 2018.11.20 Tue
[동영상뉴스] 새 수목드라마 대전 '붉은달 푸른해 VS 황후의 품격'
정치 2018.11.20 Tue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上)
정치 2018.11.20 Tue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下)
정치 2018.11.20 Tue
“당선 아니었어?” 한국과 다른 미국 선거 제도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①]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上)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②]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下)
사회 2018.11.20 Tue
[대입제도 불신③] 정권 따라 요동친 입시제도, 학생·학부모 갈팡질팡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1.20 Tue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문학은 여혐해도 되나?
사회 > 지역 > 호남 2018.11.20 Tue
“한 공장에 관할지자체가 3곳?”…율촌1산단 경계조정 20년째 제자리
연재 >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2018.11.20 화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영국서 CEO와 매니징 디렉터는 같은 뜻
LIFE > Sports 2018.11.20 화
‘새 야구장 명칭’ 놓고 또 갈라진 창원과 마산
사회 2018.11.19 월
‘성소수자 해군 성폭행’ 무죄…“재판부가 가해자다” 거센 반발
사회 2018.11.19 월
추락사한 인천 중학생, 학교의 사전조치는 없었다
LIFE > Health 2018.11.19 월
20∼30대 4명 중 1명, ‘고혈압 전(前)단계’
정치 2018.11.19 월
이재명이 다시 지목한 ‘저들’은 누구?…더 모호해졌다
정치 > 경제 2018.11.19 월
예스맨 홍남기 ‘경제 원톱’, 친문맨 김수현 ‘히든 원톱’
정치 > 경제 2018.11.19 월
김수현·김기식 몸만 풀어도 ‘벌벌’ 떠는 재계
경제 2018.11.19 월
“알뜰폰 고사시키는 이통3사의 탐욕 막아야”
경제 2018.11.19 월
“저소득층 할인 못 받은 통신요금만 700억대”
OPINION 2018.11.19 월
[한강로에서] 정치의 중심에서 막말을 외치다
정치 > 경제 2018.11.19 월
[단독] 망가진 국가회계 시스템, 6년간 결산 오류 65조원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