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뉴스브리핑] “박근혜, 국민이 위임한 권한 남용”

트럼프, 중국과 ‘무역전쟁’ 치킨게임…‘1000원 대신 1000주’ 삼성증권 최악 배당사고

감명국 기자 ㅣ kham@sisajournal.com | 승인 2018.04.07(Sat) 09:30:38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아침 뉴스를 놓치셨습니까. 

반드시 챙겨야 할 뉴스, 반드시 알아야 정보.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4월6일 어제의 뉴스를 한눈에 정리하고, 7일 오늘의 뉴스를 미리 내다볼 수 있습니다.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모아 두시면 한권의 훌륭한 ‘뉴스 일지’가 완성됩니다.

 

 

[정치] 박근혜 전 대통령 1심 징역 24년 

 

- 법원, 구속 기소 354일 만에 18개 혐의 중 16개 유죄 선고…“국민이 위임한 권한 남용, 기업 경영 자유 심각하게 침해”

 

- “반성 않고 주변에 책임 전가”…김세윤 부장판사 판결문 읽어

 

- 직권 남용 등 인정, 벌금 180억…직접 받은 돈 없어 추징은 안 해

 

- “문화계 블랙리스트 출발점은 박근혜” 유죄 인정…‘뇌물 232억’ 최순실과 동일, 정유라 말 3마리도 뇌물 인정

 

- 안종범 업무수첩도 증거 채택…롯데 70억·SK 89억은 ‘3자 뇌물’, 부정청탁 인정

 

- ‘미르·K재단-영재센터’ 삼성 뇌물은 불인정…‘삼성 승계 청탁’ 증거 불충분, 인정 안 해

 

- 국정원 특활비와 공천개입 혐의는 별도 재판…재판 병합 안 되면 형량 합쳐져, 朴 형량 더 늘어날 수도 

 

- 재판 과정 사상 첫 TV 방송 ‘1시간40분 생중계’…박 전 대통령, 건강상 이유로 재판 불출석

 

- 박 전 대통령 측 “시류 영합한 정치 판결”, 재판 불인정 입장 견지…朴, TV 시청 않고 구치소 직원 통해 ‘쪽지’로 선고 전달 받아

 

- 법원 앞에 모인 朴 지지자들, 징역 24년 선고되자 “억울하다” 탄식…강남역까지 3.2km 거리 행진, 시민들과 언쟁 벌이기도 

 

- 청와대 “기억하지 않는 역사는 되풀이된다고 한다. 오늘 잊지 않겠다”…민주당 “사필귀정이자 죄에 대한 상응한 판결”

 

- 한국당 “간담 서늘하게 봐야 할 사람은 문 대통령”…바른미래당 “제왕적대통령제 지속 안 된다는 것 증명”

 

- ‘51명 재판’ 국정농단 사건 사실상 일단락…1심 징역형 39명, 수감 27명 

 

[한반도] 청와대 ‘3실장’ 판문점 답사·점검

 

- 청와대 임종석 비서실장·정의용 안보실장·장하성 정책실장, 강경화 외교장관, 남북정상회담 준비위 위원들과 정상회담 열리는 판문점 일대 답사…경호·오찬·만찬 시설 등 동선 점검

 

- 김정은 호칭은 ‘국무위원장’으로, 리설수 호칭은 ‘여사’로…오늘(7일)은 통신 실무회담 가져 

 

[경제] 삼성전자, ‘노조 와해 의혹’ 압수수색

 

- 검찰, 수원 삼성전자서비스 사옥과 전·현직 임원 2명 자택 압수수색…2월 ‘다스 소송비 대납’ 수사에서 삼성 노조 관련 문건 6000건 입수 계기

 

- 2년 전 미제사건 재수사 본격화…삼성에 대한 압수수색, 올 들어서만 4번째

 

- 압수수색 날 삼성전자 올 1분기 영업이익 15조6000억 발표…사상 최대 영업이익, 작년 1분기 보다 57.6% 증가 

 

- LG전자도 9년 만에 분기 영업이익 1조 돌파…TV·냉장고 등 가전판매 늘어 

 

[경제] ‘1000원 대신 1000주(3980만원 상당)’ 삼성증권 최악 배당사고

 

- 직원이 우리사주 배당금 입력 실수로 주당 1000원 아닌 주당 1000주 배정, 직원들에 28억3160만주 잘못 지급돼

 

- 20명 가까운 직원, 잘못 받은 주식 알면서도 재빨리 팔아 501만주 매물 쏟아지며 주가 11.68% 급락…‘도덕적 해이’ 논란 

 

- 삼성증권 “매도된 주식 전량 되사 정상화했다”…금감원 “피해투자자에 대한 배상 요청”

 

[경제] 한국GM 노조, 27시간 만에 사장실 점거 풀어

 

- 사측에 추가 면담 요청 방침…사장실 점거 폭력 비판 여론에 노조 내부서도 “선 넘은 것” 불만

 

- 백운규 산업부장관 전격 방문 “정부, 노자 중재에 적극 개입”…카렘 사장과 노조 대표단 만나 “노사 협상 타결 노력” 당부

 

- 한국GM 희망퇴직 노동자, 또 숨진 채 발견…부평공장서 31년 근무한 50대, 희망퇴직 신청 뒤 실종 24일 만에

 

- 군산공장 노동자 등 ‘세 번째 비극’…타살 흔적 없어 자살로 추정

 

[경제] 트럼프, 중국과 ‘무역전쟁’ 치킨게임

 

- 5일(현지시각) 1000억 달러어치 중국산 수입품에 추가 관세 부과 검토 지시…중국의 맞불 대응 조치 하루 만에

 

- “계속 논의할 준비 돼 있어” 막후협상은 지속 뜻…中 “결연히 반격할 것” 추가 보복 예고

 

- 전문가 “‘경제적 화력’은 트럼프 우위…‘정치적 형세’는 시진핑 유리” 분석

 

- 韓 정부, 미국산 수입제품에 年 5100억 보복관세 추진키로…한국산 세탁기와 태양광 패널에 대한 미국의 세이프가드 조치에 맞서 

 

[사회] ‘주사제 나눠 쓰기’ 관행,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참사’ 불러

 

- 경찰,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집단 사망 사건 수사결과 발표…‘주사제 1인 1병’ 지침 어기고 1병당 8만원 이익 남기려다 사고

 

- 이대목동병원, 영양제 1병을 여러 명에게 나눠 쓰는 관행 1993년 개원 이후 25년 동안 이어져

 

-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조수진 신생아 중환자실장 등 3명, 10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구속 송치할 예정”  

 

[사회] 미세먼지 공습에 프로야구 경기까지 취소

 

- 전국에 첫 황사 발생하며 서울 비롯한 수도권에 미세먼지 경보 발령…사상 첫 프로야구 서울·인천·수원 3경기 취소

 

- 주말에도 황사 계속해서 영향 끼칠 전망 

 ​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사회 2018.11.18 Sun
경찰의 자신감 “혜경궁 김씨는 이재명 부인이 맞다”
연재 > 이영미의 생생토크 > LIFE > Sports 2018.11.18 Sun
[인터뷰] KLPGA 평정한 ‘대세녀’ 프로골퍼 이정은
Culture > LIFE 2018.11.18 Sun
임란 포로에서 일본 민중의 성녀가 된 ‘조선 소녀’
Culture > LIFE 2018.11.18 Sun
[New Book] 《조선, 철학의 왕국》 外
Health > 연재 > LIFE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11.18 Sun
다리 떨고, 한숨 쉬고…나쁜 습관도 약에 쓸 때가 있다
Culture > LIFE 2018.11.17 Sat
[인터뷰] ‘입금 전후가 다른 배우’ 소지섭의 원맨쇼
갤러리 > 만평 2018.11.17 Sat
[시사TOON] 이언주, 2020 총선 입시 준비
Culture > LIFE 2018.11.17 Sat
방탄소년단과 일본 우익의 충돌 어떻게 봐야 할까
LIFE > Sports 2018.11.17 Sat
外人 승부사 힐만 SK 감독의 ‘화려한 외출’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11.17 토
[이경제의 불로장생] 베리는 ‘베리 굿’이다
사회 > 포토뉴스 2018.11.16 금
[포토뉴스] 해마다 돌아오는 입시, 매년 달라지는 입시설명회
한반도 2018.11.16 금
先비핵화 강조·北인권결의 동참…속도조절 나선 정부
LIFE > Sports 2018.11.16 금
여자골프 우승, ‘국내파’ 2연패냐, ‘해외파’ 탈환이냐
LIFE > Culture 2018.11.16 금
《신비한 동물사전2》, 평이한 기승전결과 스릴 없는 서사
LIFE > Health 2018.11.16 금
[팩트체크] 故신성일이 언급한 폐암 원인 ‘향’
사회 2018.11.16 금
부산 오시리아 롯데아울렛, 화재 취약한 드라이비트 범벅
사회 2018.11.16 금
창원 내곡도시개발사업은 ‘비리 복마전’…시행사 前본부장, 뇌물 의혹 등 폭로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③] ‘착한’ 사회적 기업 경영 성적표는 ‘낙제점’
LIFE > Health 2018.11.16 금
[치매③] 술 마셨어요? 치매 위험 2.6배 높아졌습니다!
정치 2018.11.16 금
[단독] 전원책 “옛 친이계까지 아우르는 보수 단일대오 절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