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용산특집②] 100년 넘게 ‘금단의 땅’이었던 이유

김종일·조유빈 기자 ㅣ idea@sisajournal.com | 승인 2018.06.13(Wed) 10:00:00 | 1495호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용산은 북으로는 남산을 머리에 두고 남으로는 한강을 바로 앞에 둔 전형적인 배산임수(背山臨水)의 명당 터다. 인왕산에서 안산으로 뻗은 서울 백호 지맥의 한 줄기가 만리재와 청파동을 거쳐 한강까지 이어지는데, 그 형상이 용과 비슷하게 생겨 이 일대를 용산(龍山)이라고 불렀다고 한다. 지금의 서울시 지도를 무궁화에 비유하면 이곳은 꽃술에 해당한다. 부지 모양이 사람 심장을 닮아 수도 서울의 심장부라는 평가도 받는다. 실제 서울의 정중앙에 위치해 있다. 

 

%u24D2%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오래전부터 군인들은 이 점에 주목했다. 용산에 본거지를 틀면 남산의 보호막 아래 안전을 도모하면서도 언제든지 수도 서울을 손아귀에 쥘 수 있다. 또 한강이 가까워 수륙(水陸) 양면으로 물자 보급과 병력 이동로를 확보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용산은 오랫동안 아픔의 땅, 금단의 땅이었다. 

 

13세기 고려를 침공한 몽골군이 용산을 처음 병참기지로 썼다. 16세기 말 임진왜란 때 퇴각하던 일본군도 한때 주둔했다. 1882년 임오군란이 일어나자 반란을 진압한다는 명목으로 청나라 군대가 들어와 머물기도 했다. 용산이 실질적으로 다른 나라 땅처럼 된 것은 1904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그해 러일전쟁이 발발하자 일본 육군 선발대는 인천에 상륙해 서울 용산에 자리를 잡았다. 이후 일본은 대한제국을 협박해 용산 일대를 군용지로 강제 수용한다. 1915년부터 일본군이 본격 주둔하며 용산은 대륙 침략의 전초기지 역할을 하게 된다. 

 

광복 후에도 용산은 아픔을 이어간다. 일본군 무장해제를 위해 서울에 진입한 미군은 용산 기지를 넘겨받아 쓴다. 1948년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되자 단계적으로 철수하다가 6·25 전쟁이 터지게 되자 참전한 미군은 다시 용산에 눌러앉는다. 1952년 정부는 용산 기지를 정식으로 미국에 공여했다. ​ 

 

※ 관련기사

[용산특집①] [단독] '용산공원 조성 전략회의' 뜬다

[용산특집③] "용산국가공원 개발세력 막아내야"​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Culture > LIFE 2018.12.10 Mon
“한·일 갈등은 언론이 만들어낸 것”
Culture > 연재 > LIFE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8.12.10 Mon
시인 김기림의 재발견 “온순하며 사려 깊고…”
정치 2018.12.10 Mon
흔들리는 청와대…‘내부 알력설’부터 ‘집단 항명설’까지
Health > 연재 > LIFE > 서영수의 Tea Road 2018.12.10 Mon
대만 차(茶) 산업의 뿌리 다다오청을 가다
사회 2018.12.10 Mon
[단독] 소비자 기만하는 랜드로버…난리 쳐야 보상, 조용하면 호구
사회 2018.12.10 Mon
아이돌 출신의 고백 “랜드로버 공짜로 줘도 안타”
OPINION 2018.12.10 Mon
[한강로에서] 김정은 답방에 쌍수 환영 쉽지 않다
정치 2018.12.10 Mon
밥그릇 챙기려 주판알 튕기는 민주·한국당
한반도 2018.12.10 Mon
김정은 연내 답방 무산되나…청와대 “기다리는 중”
LIFE > Culture 2018.12.09 일
“다시 젊은 나라 만들려면 ‘만혼’을 ‘조혼’으로!”
LIFE > Culture 2018.12.09 일
[New Book] 《걷는 사람, 하정우》 外
LIFE > Sports 2018.12.09 일
벤투 효과?…한국 축구 ‘외국인 감독’ 바람 분다
국제 2018.12.09 일
프랑스 노란조끼 시위의 진짜 배경은 ‘전기차’?
사회 2018.12.08 토
멈춰 서고, 탈선하고…철도 이상징후 심상찮다
LIFE > 연재 > Health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12.08 토
불로장생의 최대 적은 관절염
LIFE > Culture 2018.12.08 토
연예인 가족 빚, 도의적 책임인가 연좌제인가
LIFE > Culture 2018.12.08 토
이나영 “생존 위해 탈북한 여성, 눈동자로 보여주고 싶었다”
LIFE > 연재 > Health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12.08 토
턱관절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법
LIFE > Sports 2018.12.08 토
‘골프장 성행위 동영상’ 일파만파…캐디 성추행 위험수위
사회 2018.12.07 금
‘박용진’은 떴는데, ‘박용진 3법’은 가라앉아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