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학교폭력 가해자, 폭력성 치료 가능하다”

서울대병원 '공감 치료'로 행동·정서·뇌기능 개선 확인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ㅣ no@sisajournal.com | 승인 2018.07.13(Fri) 17: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학교 폭력 청소년은 대부분 ‘폭력은 내가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한 효과적인 방법이다’ ‘약한 사람은 폭력을 당하는 이유가 있다’ ‘상대방이 나를 공격하기 전에 내가 먼저 공격해야 한다’는 등의 잘못된 생각을 가지고 있다. 피해자에 대한 고통을 공감하지 못하는 것이다. 

 

김붕년 서울대병원 소아정신건강의학과 교수팀은 2014년부터 피해자의 고통을 이해하도록 훈련하는 이른바 '공감 치료 프로그램(청소년 인재행동치료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이 팀은 전국 400여 명의 학교폭력 가해 청소년에 이 프로그램을 적용했다. 이 중 24명의 중고등 학생에게는 매주 2회씩 8주간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시행 전후 임상 및 신경심리검사와 뇌영상 촬영(functional MRI)을 진행했다. 

 

%uC11C%uC6B8%20%uB0A8%uB300%uBB38%20%uACBD%uCC30%uC11C%20%uC625%uC0C1%uC5D0%20%uC124%uCE58%uB41C%20%27%uD559%uAD50%uD3ED%uB825%20%uC2E0%uACE0%uC804%uD654%20117%27%uC744%20%uAC15%uC870%uD55C%20%uC870%uD615%uBB3C%20%28%uC5F0%uD569%uB274%uC2A4%29%u200B


 

그 결과, 부모평가척도(부모가 자녀를 평가)에서 학교폭력과 관련된 4개 항목(비행, 공격성, 내재화(불안·​우울 등이 내면에 잠재화), 외현화(과잉 충동 행동 등을 밖으로 표출))의 점수가 치료 전에 비해 치료 후 모두 유의미하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 결과는 비행 성향이 강한 청소년에서 더욱 두드러졌다. 비행 행동을 많이 한 아이들은 그렇지 않은 아이들보다 모든 항목의 점수가 상대적으로 더 크게 개선됐다.

 

프로그램은 동시에 뇌 기능 개선에서도 효과를 보였다. 뇌영상 검사로 청소년들의 전두엽과 두정엽 신경회로가 활성화된 것이 확인됐다. 전두엽은 뇌에서 충동 및 공격성을 조절하고 공감 능력을 담당하는 부위다. 두정엽은 상대방의 표정과 관련된 감정을 해석하는 역할을 한다. 두정엽의 기능이 떨어지면 상대방의 표정을 나쁜 쪽으로 해석하게 된다. 이 두 부위의 신경회로가 활성화된 것은 충동 및 공격성은 줄고, 상대방의 감정을 이해하고 공감하는 능력은 높아졌다는 말이다. 

 

김붕년 교수는 “이번 연구로 공감과 공격성, 충동성 조절과 관련된 뇌기능이 동시에 활성화된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입증했다”며 “분노조절장애, 충동 공격성 문제 등으로 고통받는 소아·청소년과 성인에게 치료 대안을 제시했으며, 학교폭력 가해 학생에 대한 실질적 해결책을 마련했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Health > LIFE 2018.11.16 Fri
[팩트체크] 故신성일이 언급한 폐암 원인 ‘향’
Culture > LIFE 2018.11.16 Fri
《신비한 동물사전2》, 평이한 기승전결과 스릴 없는 서사
LIFE > Sports 2018.11.16 Fri
여자골프 우승, ‘국내파’ 2연패냐, ‘해외파’ 탈환이냐
사회 > 지역 > 영남 2018.11.16 Fri
창원 내곡도시개발사업은 ‘비리 복마전’…시행사 前본부장, 뇌물 의혹 등 폭로
사회 > 지역 > 영남 2018.11.16 Fri
부산 오시리아 롯데아울렛, 화재 취약한 드라이비트 범벅
정치 2018.11.16 Fri
[단독] 전원책 “옛 친이계까지 아우르는 보수 단일대오 절실”
사회 > 포토뉴스 2018.11.16 Fri
[포토뉴스] 해마다 돌아오는 입시, 매년 달라지는 입시설명회
Health > LIFE 2018.11.16 Fri
[치매③] 술 마셨어요? 치매 위험 2.6배 높아졌습니다!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③] ‘착한’ 사회적 기업 경영 성적표는 ‘낙제점’
사회 2018.11.16 금
[단독] “이빨 부숴버리고 싶다”…‘청년 멘토’ CEO의 민낯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①] ‘꿈의 직장’이던 마이크임팩트를 떠난 이유
사회 2018.11.16 금
[청년 멘토의 민낯②] 한동헌 대표 “임금체불 논란, 경영 가치관 바뀌어”
경제 > 국제 2018.11.16 금
[Up&Down]  앤디 김 vs 삼성바이오로직스
한반도 2018.11.16 금
뉴욕타임스가 ‘가짜뉴스’?…北 놓고 사분오열하는 韓·美 여론
경제 2018.11.16 금
“이중근 부영 회장 1심, 공개된 증거도 무시됐다”
갤러리 > 포토뉴스 2018.11.15 목
 [포토뉴스] 2019년도 수능 끝. 이제 부터 시작이다.
LIFE > 연재 > Health > 서영수의 Tea Road 2018.11.15 목
대만 타이난에서 조우한 공자와 생강차
경제 2018.11.15 목
유명 프랜차이즈가 상표권 확보에 ‘올인’하는 이유
경제 2018.11.15 목
용산기지 활용 방안 놓고 ‘동상이몽’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