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압수수색 단행한 특검, 김경수 소환 초읽기 돌입

특검, 김 지사 소환 전 댓글 여론조작 의혹과 관련된 자료 확인

경남 창원 = 이상욱 기자 ㅣ sisa524@sisajournal.com | 승인 2018.08.02(Thu) 11:22:29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8월2일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특검팀은 전날(1일) 김 지사의 관사와 집무실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이날 오전 8시부터 김 지사의 경남도청 집무실 등에서 컴퓨터 하드디스크와 각종 서류 등을 확보하고 있다. 

 

이날 압수수색에는 최득신 특검보와 검사 등 17명이 투입됐다. 다만 특검팀은 김 지사가 거주하는 관사 압수수색을 실시하려 했으나, 김 지사 측에서 변호인 참관을 요청해 실제 집행은 다소 지연됐다. 김 지사는 이날 하루 연가를 내고 출근하지 않았다.

 

특검팀은 7월31일 압수수색 영장이 기각된 이후 곧장 보강조사를 통해 압수수색 영장을 재청구, 이날 발부받아 집행에 나섰다. 이날 압수수색 영장에는 댓글조작에 공모한 혐의(업무방해)와 함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도 기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특검팀은 김 지사를 댓글 조작에 관여한 공범으로 판단하고 피의자 신분으로 입건했다. 

 

특검팀은 압수수색을 통해 확보한 증거물에 대한 분석을 마치는 대로 김 지시를 소환해 조사한다는 계획이다. 이르면 이번주 안에 김 지사 소환이 이뤄질 가능성도 점쳐진다. 박상융 특검보는 전날 김 지사 소환과 관련 “아직 (김 지사 측과) 의견 조율을 하지는 않았지만 1차 수사 기간이 24∼25일밖에 남지 않았다”며 “빨리 결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8%uC6D42%uC77C%20%uACBD%uB0A8%uC9C0%uC0AC%20%uC9D1%uBB34%uC2E4%20%uC555%uC218%uC218%uC0C9%uC5D0%20%uB098%uC120%20%uD2B9%uAC80%uD300%20%u24D2%20%uC5F0%uD569%uB274%uC2A4

 

 

 

특검, 김 지사 피의자 신분 입건…댓글 여론조작에 관여 정황 포착

 

특검팀이 김 지사를 참고인에서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한데는 김 지사와 드루킹이 연락을 주고받으며 지난 대선 과정에 개입한 정황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기 때문이다. 특검팀은 최근 드루킹으로부토 제출받은 이동식저장장치(USB)에서 이같은 사실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1월5일 당시 국회의원이던 김 지사와 드루킹은 보안 메신저 ‘시그널’을 통해 “재벌개혁 방안에 대한 자료를 러프하게(개략적으로)라도 받아볼 수 있을까요”라고 김 지사가 묻자 드루킹은 “목차만이라도 지금 작성해서 내일 들고 가겠습니다”는 대화를 주고받았다. 이어 다음날 주고받은 메시지에서는 김 지사와 드루킹이 여의도 국회 앞 한 식당에서 약속을 잡고 만나는 내용도 담겨 있다. 공교롭게도 나흘 후 문재인 대통령은 국회에서 열린 포럼에서 ‘재벌 청산, 진정한 시장경제로 가는 길’이라는 제목으로 연설했다. 

 

또 같은 해 2월에는 드루킹이 김 지사에게 연락해 ‘개성공단 2000만평 개발’ 정책을 제안했고, 며칠 후 문 대통령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개성공단 2000만평 확장 계획을 밝혔다. 지난 4월 이 사건이 불거졌을 때 김 지사는 “의례적 감사 인사 같은 것을 보낸 적이 있지만 상의하듯 문자를 주고받은 게 아니다”, “(드루킹은) 수많은 지지자 중 하나”라고 해명했지만, 특검팀은 정책에 대해 조언을 구하고 제안하는 김 지사와 드루킹의 사이를 단순 관계 이상으로 보는 이유다. 

 

김 지사는 2016년 가을 드루킹이 운영하는 출판사를 두 차례 방문한 적은 있지만 댓글 시연은 본 적 없다고 부인해왔다. 김 지사는 “매크로가 뭔지는 (올 4월) 언론 보도를 보고 알았다"고 했다. 김 지사의 이같은 주장과 달리 드루킹은 김 지사가 댓글조작 시스템 '킹크랩' 시연회에 참석해 고개를 끄덕이는 방식으로 드루킹 일당의 킹크랩 운용을 승인했다고 주장해왔다. 특검팀은 드루킹이 제출한 이동식저장장치(USB)에서 나온 자료를 바탕으로 킹크랩 시연회가 2016년 11월 8일 이뤄진 것으로 파악했다. 특히 당인 김 지사의 동선과 김 지사 측 인물들의 금융 정보 등을 활용해 시연회가 열린 파주 느릅나무 출판사에 김 지사가 방문한 정황도 포착했다. 

 

%uAE40%uACBD%uC218%20%uACBD%uB0A8%uC9C0%uC0AC%20%u24D2%20%uC5F0%uD569%uB274%uC2A4


이날 지역정가의 한 인사는 특검팀의 압수수색에 “특검팀은 증거가 없으면 진행을 안하는데 현재 상황은 예사롭지 않다”며 “노회찬 의원 사망을 계기로 특검팀이 내부적으로 브레이크를 푼 상황으로 보여진다. 결정적인 증거가 나오면 감추기 어려운 상황이다”고 분석해 특검팀이 경찰 수사와 다른 유의미한 증거자료를 확보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봤다. 

 

한편 김 지사는 자신을 향한 특검팀의 움직임에 대해 전날 경남도 행사에 참석한 자리에서 “특검 조사에서 의혹을 충분히 해소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도민들의 걱정이 많겠지만, 언론 보도행태가 처음 이 사건이 불거질 때로 돌아가는 것 같다”며 “지난 경찰 조사과정에서 충분히 밝히고 소명했던 내용을 마치 새로운 것인 양 반복해서 보도하고 있다”고 말해 메신저 대화 내용을 공개한 특검팀에 불만을 표시하기도 했다. ​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국제 > Health > LIFE 2018.12.14 Fri
한국, 기후변화 대응 참 못했다 ‘60개 국가 중 57위’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①] 추락하는 민주당에 날개는 있나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②] ‘참여정부 악몽’ 文정부서 재연되나
정치 2018.12.14 Fri
[민주당 위기③] “양극화·성장감소·고용악화, 한국 경제 삼중고”
사회 2018.12.14 Fri
[Up&Down] 카슈끄지 vs 구글코리아
경제 2018.12.14 Fri
구글코리아 세무조사가 ‘헛발질’인 이유
사회 > Health > LIFE 2018.12.13 Thu
[플라스틱 지구⑤] “플라스틱 대체품, 금속·목재 부적합”
사회 > 지역 > 호남 2018.12.13 Thu
“찬물로 씻으라고?”…조선대 기숙사 엄동설한 ‘찬물 논란’
LIFE > Health 2018.12.13 목
목 뻐근하고 오래 걷기 힘들면 목뼈 이상 신호
경제 > 연재 > 주택에 대한 불편한 진실들 2018.12.13 목
북유럽 국가들은 정말 다 내 집이 있을까?
경제 >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12.13 목
찾아가는 서비스, 컨시어지 경제
사회 > 연재 > 똑똑, 대사관 2018.12.13 목
“핀란드 복지·교육이 부러워? 신뢰 사회부터!”
사회 2018.12.13 목
“청년이 살아야 도시재생 활성화 가능”
LIFE > Health 2018.12.13 목
35세 이상 여성들 중 절반이 생기는 ‘자궁근종’
사회 2018.12.13 목
[우리는 행복합니까③] 그래도, 행복은 있다
사회 2018.12.13 목
카풀앱 숨죽이고 있지만 “택시도 그 편리함 인정한다”
경제 2018.12.12 수
[단독] 세종공업 오너 일가 골프장에서 파열음 나오는 까닭
LIFE > Health 2018.12.12 수
멀고 먼 암 정복의 길…‘면역항암제’도 아직은...
사회 2018.12.12 수
“도시재생 사업, 긴 안목을 갖고 입체적으로 이뤄야”
갤러리 > 한반도 > 포토뉴스 2018.12.12 수
[포토] 남북, 시범철수 11개 GP 상호검증…‘정전협정 후 처음’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