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최택용 민주당 기장군지역위원장 “세계 최대 원전밀집지역 기장, 더 이상의 원전 안돼”

“부산시 면적 중 3분의1을 차지하는 기장, 거대도시로 발돋움…교통인프라와 난개발이 과제”

부산 = 김종섭 기자 ㅣ sisa517@sisajournal.com | 승인 2018.09.11(Tue) 13:42:09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지난 7월, 더불어민주당 기장군 지역구의 당 분열과 함께 군수선거 패배를 수습하고 1년 여 앞으로 다가 온 총선을 책임져야 하는 정치적 부담을 안고 기장군지역위원장에 임명된 최택용 위원장은 “기장을 부산의 변방이 아닌 중심으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친문(親文) 인사로 분류되는 그는 지난 2002년 노무현 캠프에서 정치를 시작한 이래, 2004년 17대 총선 해운대·기장을 민주당 후보로 나서는 등 16년 간 민주당의 내·외곽을 오가며 정치적 행보를 이어갔다. 지난 8일 해운대에서 최택용 위원장을 만나 기장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진단과 비전을 들었다.

 

%uCD5C%uD0DD%uC6A9%20%uB354%uBD88%uC5B4%uBBFC%uC8FC%uB2F9%20%uBD80%uC0B0%uAE30%uC7A5%uC9C0%uC5ED%uC704%uC6D0%uC7A5%20%u24D2%20%uAE40%uC885%uC12D%20%uAE30%uC790

 

 


지난 지방선거에서 거센 문풍(文風)에도 민주당이 군수선거에서 무소속 오규석 후보에게 패했다. 지역위원장으로서 진단과 해법은 무엇인가?

“우선 지지자들에게 안타깝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 후보자 개인의 사전 준비부족과 당의 적전분열이 패배의 원인이었다. 흩어진 당심을 모으기 위해 위원장과 시·군의원으로 구성된 당정협의회를 정례화 하고 5개 읍·면에 지역위원회를 구성, 지역현안을 챙기고 있다. 특히, 지역인구의 50%를 상회하는 정관지역을 중심으로 젊고 활동적인 정치문화를 한번 만들어 내고자 한다.”

 

지역위원장으로 바라 본 기장의 현안은?

“기장은 부산시 전체 면적 중 3분의 1을 차지하고 있다. 기장이 변방이 아닌 부산의 중심으로 도약할 수 있는 이유다. 또한 최근 들어 정관신도시와 동부산관광단지 건설 등으로 거대도시로 진화 중이지만 교통인프라와 난개발의 문제가 해결되지 않으며 성장의 한계에 발목을 잡게 될 것이다. 기장군은 기장·정관선 등 국책사업과 친환경 도시개발에 행정력을 집중해야 한다. 최근 오 군수의 시청 앞 1인 시위는 이런 측면에서 안타깝다.”


최근 오규석 군수와 맞불 1인 시위를 벌였다. 무엇이 문제인가?

“단체장은 일로서 평가 받아야 하고 선거운동으로 임기를 채우면 안된다. 부산시와 기장군의 통합적 상생을 도모하지는 못할망정 갈등을 굳이 선전하려는 정치행태는 시와 군민의 지지를 받지 못 할 것이다. 특히, 오 군수는 공무원 승진인사에 개입한 직권남용 혐의로 기소되어 현재 재판이 진행되고 있고 오는 8월 27일 집중심리로 재판이 진행되는 위기에 처하자 재판에 관련된 보도와 이슈를 덮기 위해 시청에서 1인 시위 정치 쇼를 연출하고 있다고 본다.”

 

%uCD5C%uD0DD%uC6A9%20%uB354%uBD88%uC5B4%uBBFC%uC8FC%uB2F9%20%uBD80%uC0B0%uAE30%uC7A5%uC9C0%uC5ED%uC704%uC6D0%uC7A5%20%u24D2%20%uAE40%uC885%uC12D%20%uAE30%uC790

 

 

 

원전문제에 대한 입장은 무엇인가?

“짧게 대답하겠다. 기장은 세계 최대 원전 밀집지역이다. 더 이상 새로운 원전건설은 반대다. 현재 운영 중인 원전에 대해서는 안전을 최우선으로 관리정책에 집중해야 할 것이다.”

최택용이 하고 싶은 정치는 무엇인가?

“현대적 정당정치가 오랜 신념이자 가고자 하는 길이다. 인맥과 관계에서 공천이 주어지는 후진적인 정치행태에서 자유로운 경쟁과 공정한 원칙으로 당원의 의사결정에 따라 공천이 주어지는 상향식 후보선출 방식을 기대하고 있다. 또한 계파가 아닌 노선과 정책으로 경쟁하는 정당을 만드는 것이 오랜 꿈이자 희망이다. 지역위원장으로 있는 동안 당원들과 함께 호흡하며 당원들의 뜻이 지역정당에 100% 반영되는 현대적 정당정치를 기장에서 꼭 실현해 보이겠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갤러리 > 포토뉴스 2018.11.15 Thu
 [포토뉴스] 2019년도 수능 끝. 이제 부터 시작이다.
경제 2018.11.15 Thu
용산기지 활용 방안 놓고 ‘동상이몽’
경제 2018.11.15 Thu
유명 프랜차이즈가 상표권 확보에 ‘올인’하는 이유
Health > 연재 > LIFE > 서영수의 Tea Road 2018.11.15 Thu
대만 타이난에서 조우한 공자와 생강차
Health > LIFE 2018.11.15 Thu
[치매②] “세계는 ‘親치매’ 커뮤니티 조성 중”
Health > LIFE 2018.11.15 Thu
충치보다 훨씬 무서운 ‘잇몸병’…멀쩡한 생니 뽑아야
사회 2018.11.15 Thu
“도시재생 사업의 출발점은 지역공동체”
한반도 > 연재 > 손기웅의 통일전망대 2018.11.15 Thu
‘다 함께 손잡고’ 가야 한반도 평화 온다
경제 > 연재 > 이형석의 미러링과 모델링 2018.11.15 목
도시재생 사업, 일본에서 해답 찾는다
경제 > 연재 > 대기업 뺨치는 중견기업 일감 몰아주기 실태 2018.11.15 목
3세 승계 위해 ‘사돈댁 일감’까지 ‘땡긴’ 삼표그룹
사회 2018.11.15 목
해외입양인 윤현경씨 가족 42년 만의 뜨거운 상봉
갤러리 > 포토뉴스 2018.11.14 수
[포토뉴스] 증선위 '삼성바이오로직스 고의 분식회계 결론'
국제 2018.11.14 수
환경 개선 위해 시멘트 뒤집어쓴 프랑스 파리
LIFE > Culture 2018.11.14 수
[인터뷰] 문채원, 《계룡선녀전》의 엉뚱발랄 선녀로 돌아오다
경제 2018.11.14 수
“당 줄여 건강 챙기자” 헬스케어 팔걷은 프랜차이즈
사회 2018.11.14 수
[시사픽업] 25살 ‘수능’ 톺아 보기
사회 2018.11.14 수
박종훈 교육감 “대입제도 개선 핵심은 고교 교육 정상화”
경제 > 한반도 2018.11.14 수
[르포] 폐허에서 번영으로, 독일 실리콘밸리 드레스덴
한반도 2018.11.14 수
“비핵화, 이제 입구에 막 들어섰을 뿐”
LIFE > Health 2018.11.14 수
비행기 타는 ‘위험한 모험’에 내몰린 뇌전증 환자들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