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직속상사와 해외 출장 갈 때

[5회] I need two room cards. (방 카드 2개가 필요합니다.)

김남규 김남규외국어출판사 대표 ㅣ nkkimnamgyu@naver.com | 승인 2018.10.30(Tue) 11: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1982년 1월 태어나 처음으로 비행기를 타고 싱가포르 창이(Chanagi)국제공항에 내렸습니다. 당시에는 참으로 창이 공항의 규모에 대해서 부러움이 컸었지요. 하지만 그 이후 세워진 인천국제공항은 2005년부터 2016년까지 12년 연속 세계 최고 공항에 선정됐습니다. ACI(Airport Council International)에서 주관해 매년 84개국, 41개 언어로 승객 60만 명을 대상으로, 공항의 접근성, 체크인, 보안검색, 화장실, 점포와 레스토랑 등 34개 핵심 종목에 대해 고객만족도로 순위를 매깁니다. 큰 공항이 있는 미국·영국·​프랑스·​독일·​스페인·​이탈리아·​중국·​일본·​싱가포르·​홍콩 등을 다녀온 분들은 인천공항이 얼마나 대단한지 이유를 알 겁니다. 


창이국제공항을 빠져 나와 이국적인 싱가포르 광경을 바라보며 도착한 곳은 시내 중심가에 있는 3성급 호텔이었습니다. 오늘은 호텔 투숙에 관한 영어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u24D2%20pixabay


 

I have a reservation in the name of ○○.(○○라는 이름으로 예약했습니다)

이 때 in the name of 대신 under the name of 를 써도 됩니다. make a reservation 과make a booking은 같은 뜻으로 ‘예약하다’라는 뜻을 갖고 있습니다. 다만 차이가 있다면 reservation은 호텔·​식당 예약에 주로 쓰이고, booking은 비행기‧기차‧택시‧버스 예약에 주로 사용합니다.


I need two room cards. (방 카드 2개가 필요합니다.)

해외 출장을 갈 때 종종 직속상관 또는 동료랑 같이 가는 경우가 있습니다. 대부분의 회사에서는 동성(同性)일 경우, 경비 절감 차원에서 2명을 같이 투숙시키곤 합니다. 2명이 늘 같은 일정이나 동선에 따라 움직이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호텔 체크인 할 때 2개의 방 카드(room card)를 요청하는 게 좋습니다. 친구랑 가족이랑 여행을 갈 때도 마찬가지 입니다.


그리고 최근에 지어진 호텔들은 보안(security)을 이유로, 아무나 호텔 엘리베이터를 이용하지 못하게, 엘리베이터 이용 할 때 방 카드를 사용토록 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그 때 엘리베이터 안에는 영어로 이렇게 적혀있습니다.

To operate this lift(=elevator), insert your room card slowly and remove it slowly, then push the button of the floor (엘리베이터 작동을 위해 방 카드를 천천히 넣었다 빼 주세요. 그런 다음 가시는 층의 버튼을 눌러주시기 바랍니다.) 

 

 

<저자 소개>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는 3만 시간 영어 전문가 김남규 대표가 주 1회 연재하는 실전영어 칼럼이다. 김남규 대표는 1956년생으로 서울고와 한국외대 영어과를 졸업한 뒤 35년 동안 외국계 기업에서 근무했다. 근무한 곳은 아멕스카드, 시티은행, 휠라, 코린도, 인도네시아투자조정청 등이다. 2016년 김남규외국어출판사를 창업했다. 저서로는 《김남규의 골프영어》《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초급, 중급》을 포함해 총 6권이 있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2018.11.21 Wed
르노삼성, 지지자 곤 회장 체포로 닛산과 무한경쟁 내몰려
국제 2018.11.21 Wed
영국, EU 탈퇴로 가는 길 ‘산 넘어 산’
Culture > 연재 > LIFE > 박승준의 진짜 중국 이야기 2018.11.21 Wed
마오쩌둥에 대한 중국공산당의 공식 평가
정치 2018.11.21 Wed
[르포] 박정희 탄신제·새마을운동테마공원에 엇갈린 구미 여론
정치 2018.11.21 Wed
서울 박정희 기념·도서관 “지금도 공사 중!”
사회 > 지역 > 충청 2018.11.21 Wed
또 화재…시한폭탄 같은 원자력연구원 사건 사고들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11.21 Wed
비행기로 평양과 백두산 가는 날 오나
OPINION 2018.11.21 Wed
[시론] 예술의 자율성은 요원한 것인가?
사회 2018.11.21 수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 “주민참여예산 200억원 추진“
경제 > LIFE > Culture 2018.11.21 수
몸집 키우는 넷플릭스, 국내 콘텐츠 시장에 독 될까
사회 > 사회 > 포토뉴스 > 포토뉴스 > Culture > Culture 2018.11.20 화
[동영상뉴스] 새 수목드라마 대전 '붉은달 푸른해 VS 황후의 품격'
경제 2018.11.20 화
카카오가 'P2P' 선보인 날, 정부는 '주의보' 발령
연재 >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2018.11.20 화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영국서 CEO와 매니징 디렉터는 같은 뜻
정치 2018.11.20 화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上)
정치 2018.11.20 화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下)
정치 2018.11.20 화
“당선 아니었어?” 한국과 다른 미국 선거 제도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1.20 화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문학은 여혐해도 되나?
사회 2018.11.20 화
“한 공장에 관할지자체가 3곳?”…율촌1산단 경계조정 20년째 제자리
LIFE > Sports 2018.11.20 화
‘새 야구장 명칭’ 놓고 또 갈라진 창원과 마산
사회 2018.11.20 화
[대입제도 불신①] “학종은 괴물”…숙명여고 사태 후 확산되는 수능 확대 요구(上)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