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포토] 덕수궁 돌담길 오늘부터 전구간 개방

60년만에 1.1㎞ 전 구간 개방

최준필 기자 ㅣ choijp85@sisapress.com | 승인 2018.12.07(Fri) 14:16:06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서울시는 덕수궁 돌담길 미개방 구간 일부(대사관 직원 숙소 앞~영국대사관 후문, 100m)를 지난해 8월 개방한 데 이어 나머지 70m 구간(영국대사관 후문~정문)도 이날부터 정식 개방한다. 덕수궁 돌담길 1.1㎞ 중 170m는 영국대사관의 점유로 1959년부터 일반인의 통행이 제한돼왔다. 이날 연결되는 70m는 영국이 1883년 매입한 부지로 영국대사관 후문부터 정문까지 이어지는 구간이다.

 

%uBC15%uC6D0%uC21C%20%uC11C%uC6B8%uC2DC%uC7A5%uACFC%20%uC0AC%uC774%uBA3C%20%uC2A4%uBBF8%uC2A4%20%uC8FC%uD55C%uC601%uAD6D%uB300%uC0AC%2C%20%uD5E4%uB9AC%20%uD5E4%uB9AC%uC2A4%20%uC8FC%uD55C%uBBF8%uAD6D%uB300%uC0AC%uB97C%20%uBE44%uB86F%uD55C%20%uC8FC%uC694%uB0B4%uBE48%uB4E4%uC774%207%uC77C%20%uC11C%uC6B8%20%uC911%uAD6C%20%uC8FC%uD55C%uC601%uAD6D%uB300%uC0AC%uAD00%20%uC55E%uC5D0%uC11C%20%uC5F4%uB9B0%20%27%uB355%uC218%uAD81%20%uB3CC%uB2F4%uAE38%20%uAC1C%uBC29%uD589%uC0AC%27%uC5D0%20%uCC38%uC11D%uD574%20%uD589%uC0AC%uB97C%20%uB9C8%uCE5C%20%uB4A4%20%uBBF8%uAC1C%uBC29%20%uAD6C%uAC04%uC774%uC5C8%uB358%20%uC601%uAD6D%uB300%uC0AC%uAD00%20%uD6C4%uBB38%uC5D0%uC11C%20%uC815%uBB38%uAE4C%uC9C0%20%uAD6C%uAC04%uC744%20%uB458%uB7EC%uBCF4%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7%uC77C%20%uC624%uC804%20%uC11C%uC6B8%20%uC911%uAD6C%20%uB300%uD55C%uC131%uACF5%uD68C%20%uB4B7%uB9C8%uB2F9%uC5D0%uC11C%20%uBC15%uC6D0%uC21C%20%uC11C%uC6B8%uC2DC%uC7A5%uACFC%20%uC2E0%uC6D0%uCCA0%20%uC11C%uC6B8%uC2DC%uC758%uD68C%20%uC758%uC7A5%2C%20%uC815%uC7AC%uC219%20%uBB38%uD654%uC7AC%uCCAD%uC7A5%2C%20%uC0AC%uC774%uBA3C%20%uC2A4%uBBF8%uC2A4%20%uC8FC%uD55C%uC601%uAD6D%uB300%uC0AC%20%uB4F1%2050%uC5EC%uBA85%uC774%20%uCC38%uC11D%uD55C%20%uAC00%uC6B4%uB370%20%27%uB355%uC218%uAD81%20%uB3CC%uB2F4%uAE38%20%uC5F0%uACB0%20%uAE30%uB150%uD589%uC0AC%27%uB97C%20%uD558%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uBC15%uC6D0%uC21C%20%uC11C%uC6B8%uC2DC%uC7A5%uACFC%20%uC0AC%uC774%uBA3C%20%uC2A4%uBBF8%uC2A4%20%uC8FC%uD55C%uC601%uAD6D%uB300%uC0AC%2C%20%uD5E4%uB9AC%20%uD5E4%uB9AC%uC2A4%20%uC8FC%uD55C%uBBF8%uAD6D%uB300%uC0AC%uB97C%20%uBE44%uB86F%uD55C%20%uC8FC%uC694%uB0B4%uBE48%uB4E4%uC774%207%uC77C%20%uC11C%uC6B8%20%uC911%uAD6C%20%uC8FC%uD55C%uC601%uAD6D%uB300%uC0AC%uAD00%20%uC55E%uC5D0%uC11C%20%uC5F4%uB9B0%20%27%uB355%uC218%uAD81%20%uB3CC%uB2F4%uAE38%20%uAC1C%uBC29%uD589%uC0AC%27%uC5D0%20%uCC38%uC11D%uD574%20%uD589%uC0AC%uB97C%20%uB9C8%uCE5C%20%uB4A4%20%uBBF8%uAC1C%uBC29%20%uAD6C%uAC04%uC774%uC5C8%uB358%20%uC601%uAD6D%uB300%uC0AC%uAD00%20%uD6C4%uBB38%uC5D0%uC11C%20%uC815%uBB38%uAE4C%uC9C0%20%uAD6C%uAC04%uC744%20%uB458%uB7EC%uBCF4%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7%uC77C%20%uC624%uC804%20%uC77C%uBC18%20%uC2DC%uBBFC%uC5D0%20%uAC1C%uBC29%uB41C%20%uC8FC%uD55C%uC601%uAD6D%uB300%uC0AC%uAD00%20%uD6C4%uBB38%uBD80%uD130%20%uB300%uC0AC%uAD00%20%uC9C1%uC6D0%20%uC219%uC18C%20%uC55E%20100m%20%uAD6C%uAC04%20%uC11C%uC6B8%20%uC815%uB3D9%20%uB355%uC218%uAD81%20%uB3CC%uB2F4%uAE38%uC5D0%uC11C%20%uC2DC%uBBFC%uB4E4%uC774%20%uC0B0%uCC45%uC744%20%uC990%uAE30%uACE0%20%uC788%uB2E4.%20%u24D2%20%uC2DC%uC0AC%uC800%uB110%20%uCD5C%uC900%uD544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한반도 > 갤러리 > 포토뉴스 2018.12.12 Wed
[포토] 남북, 시범철수 11개 GP 상호검증…‘정전협정 후 처음’
경제 2018.12.12 Wed
“나는 이런 프랜차이즈 CEO가 좋다”
Health > LIFE 2018.12.12 Wed
7시간 이상 자면 심장병·뇌졸중 발생 위험 높아진다
경제 2018.12.12 Wed
폭스바겐 배출가스 조작 피해자 보상, 출구가 보인다
Culture > 국제 > LIFE 2018.12.12 Wed
日, 남성끼리 연애 그린 지상파 드라마 인기
국제 2018.12.12 Wed
TIME ‘올해의 인물’에 ‘진실수호 언론인들’ 선정
정치 2018.12.12 Wed
한국당, ‘나경원 카드’로 계파 화합 이룰 수 있을까
사회 2018.12.12 Wed
버티는 일본…강제동원 피해자 배상 가능할까
OPINION 2018.12.12 Wed
[시론] 권력과 기다림은 반비례 관계에 있다는데…
사회 2018.12.12 수
“도시재생 사업, 긴 안목을 갖고 입체적으로 이뤄야”
사회 2018.12.12 수
“미진했던 역사 청산의 기회…일본에 우리 입장 분명하게 보여야”
경제 2018.12.11 화
치밀한 전략 숨겨진 이재용의 인도 결혼식 참석
사회 2018.12.11 화
[우리는 행복합니까①] 한국 행복 57위, 개인 행복 50점
연재 >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2018.12.11 화
[김남규의 직장종합영어] 상대방 허락 구하고 싶다면?
사회 2018.12.11 화
‘민갑룡號’ 경찰개혁 갈 길 멀다
한반도 2018.12.11 화
[단독] 해체된 GP 잔해, ‘피스 굿즈’로 부활한다
경제 2018.12.11 화
‘13월의 세금폭탄’을 피하는 방법
한반도 > 연재 > 이영종의 평양인사이트 2018.12.11 화
김정은 이미지 변신의 걸림돌 ‘장성택·김정남’
LIFE > 연재 > Culture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12.11 화
여‘성폭력’ 방지는 국가의 기본이다
정치 > 포토뉴스 2018.12.10 월
[동영상] 들개정신 김성태 원내대표
경제 > 국제 2018.12.10 월
승자 없는 닛산의 ‘파워게임’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