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학술] 도울 김용옥, <논어> 텔레비전 강의

KBS와 '연속 강의' 합의 ··· 고전 읽기 붐, 또 한번 몰아칠듯

박성준 기자 ㅣ snypeoo@e-sisa.co.kr | 승인 2000.08.31(목) 00: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지난 2월 EBS 연속 교양 강좌 <노자와 21세기>를 통해 ‘노자 선풍’을 일으켰던 도올 김용옥씨(전 고려대 교수)가 이번에는 공부자(孔夫子)를 모시고 방송 무대에 오른다. 공부자란, 유가에서 ‘성인(聖人)’이라는 말과 함께 공자를 높여 부르는 또 하나의 용어이다. ‘부자(夫子)’는 요즘 말로 하자면 선생님이라는 뜻이다.

공자는 고려 말 이른바 신유학의 옷을 입고 해동 땅에 본격 도래한 이래, 지난 6백여 년간 한국적 정서의 가장 강력한 교사이자 지주 노릇을 해왔다. 이처럼 커다란 무게를 갖고 있는 공자 사상이, 상식을 초월하는 사유와 거침 없는 화술로 대중을 사로잡고 있는 도올 김용옥씨의 강의를 통해 새롭게 조명되는 것이다. 한바탕 굿판이 될 김씨의 강의 무대는 KBS 1TV에 마련되었다.

도올의 새 방송 강의는, 몇몇 굵직한 원칙만 결정된 채 현재까지는 방송 횟수·형식·시기 등 세부 계획이 완전히 확정되지 않았다. 방송사측은 “방영 시기를 빼놓고는 이번 주 안으로 대강을 확정해 따로 기자 회견을 가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현재까지 확정된 사항은, 도올이 공자를 주제로 하여 EBS 방송 때 못지 않은 분량으로 방송 강의를 하기로 합의했다는 것과, 본격적인 강의에 앞서 지난 6월 초 도올이 가족·제자와 함께 중국의 공자 유적지(주로 산둥성 취푸현)를 둘러본 일을 카메라에 담아 다큐멘터리로 내보낸다는 것 정도이다.

담당자 박해선 책임 프로듀서는 “젊은이들에게는 낡고 진부하다는 이유로 배척되고, 연세 지긋한 어른들에게는 이와 정반대의 준거 틀이 되고 있는 공자 사상을 현실에 맞게 재조명함으로써 현대인의 삶에 가늠자를 제공하겠다”라고 기획 취지를 설명했다. 도올의 새 강의에는 벌써부터 유별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유의 파격과 언변으로 유명한 도올이 이번 강의에서는 어떤 식으로 공자를 요리할지가 눈길을 끄는 것이다. 게다가 강의 대상인 공자는 지난해 〈공자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김경일 교수·바다출판사) 출간과 더불어 이미 한 차례 우리 사회에 뜨거운 논쟁을 빚어낸 바 있다.

당시 논쟁은 유교적 전통의 유효성 논란으로 이어졌으나, 정작 논란의 당사자 격인 공자에 대해서는 깊이 있는 재평가 작업이 따르지 않은 채 변죽만 울리고 끝났다는 지적이 많았다. 따라서 이번 강의에서는 이에 대한 도올 나름의 견해도 제기될 것으로 보인다.

도올의 새 강의는 오는 9월 말이나 10월 초 KBS 프로그램 개편과 때를 맞추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사회 > ISSUE 2018.02.21 수
네티즌 한명, “김정은 빨기 혈안” 똑같은 댓글 3일간 46건 달아
지역 > 영남 2018.02.21 수
두 달 만에 또 ‘성희롱’ 사건 불거진 주택금융공사
경제 2018.02.21 수
2018년 ‘재테크’의 핵심은  코스닥·IRP·재건축
정치 2018.02.21 수
[지방선거-강원] ‘평창’ 바람타고 최문순 독주체제, 경쟁자가 없다
정치 2018.02.21 수
[지방선거-제주] 원희룡, ‘무소속’으로  재선 성공할까
경제 2018.02.21 수
[뉴스브리핑] GM 사태, 文 ‘특단대책’ 주문 후 정부 기류 변화
사회 2018.02.21 수
‘살인적 업무량’에 다 타서 재만 남은 간호사들
지역 > 영남 2018.02.20 화
민주당 부산시당 성추행 논란 확산…피해자
국제 > 한반도 > LIFE > Sports 2018.02.20 화
이방카가 한국에 들고 올 ‘트럼프의 메시지’는
경제 2018.02.20 화
진대제 “기술은 시속 100㎞로  발전하는데, 정책은 10㎞”
정치 2018.02.20 화
[지방선거-세종] 행정도시 세종시 ‘官心 어디로…’
국제 > 한반도 > ISSUE 2018.02.20 화
이란 여객기 추락, 북한에겐 남의 일 같지 않다
사회 2018.02.20 화
[현지취재] ‘세월호 기울기 원인’ 네덜란드서 찾는다
국제 2018.02.20 화
[뉴스브리핑] ‘총기난사 세대’ 분노한 美 10대들 ‘#MeNext’ 운동
정치 2018.02.20 화
[지방선거-대전] 이상민(민주) 4선 의원 vs 박성효(한국) 전 시장
정치 2018.02.20 화
[지방선거-충남] “정당보다  인물 보고  뽑을 거유~”
사회 > LIFE > Sports 2018.02.19 월
'흥행실패' 걱정하던 평창올림픽, '설 특수' 누렸다
사회 > ISSUE 2018.02.19 월
‘현대카드 성폭행’ 고백했다 무고로 피소된 여성, 불기소처분
정치 2018.02.19 월
[지방선거-충북] ‘여당의 무덤’이었던 충북, 분위기 바뀌나
경제 2018.02.19 월
부영그룹 과거 검찰수사 무마  의혹도 밝혀질까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