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문학] 살아 있는 고전, 살아 있는 작가/최인훈

이문재 기자 ㅣ moon@e-sisa.co.kr | 승인 2001.04.26(Thu) 00:00:00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군 복무 시절 대전에서 〈광장〉집필…
"이후 작품들은 여기서 파생"


1960년에 발표되고 그 이듬해 초판이 간행된 소설 〈광장〉은 그야말로 '광장'이었다. 문학 평론가 고 김 현이 "정치사적으로 보면 1960년은 학생들의 해였지만, 소설사적으로 보면 〈광장〉의 해였다"라고 말했듯이, 이후 젊은 작가와 독자들은 〈광장〉에서 각자 광장을 확인하며 저마다의 광장을 꿈꾸었다.





소설가 최인훈씨 : <광장> 발간 40주년과 관련해 지면에 거의 나오지 않았다.


심포지엄에 참가한 최인훈씨는 개회사 직후 답사만 하고 곧 자리를 떠났다. 심포지엄이 열리기 전 인터뷰를 요청했으나 정중하게 거부했고, 현장에서도 사양했다. 답사의 대부분을 〈광장〉을 개작한 이유에 할애한 작가는 말미에, 지난 3월14일자 한 일간지에 실린 자신의 인터뷰 기사가 사실과 다르다며, 앞으로 연구 자료로 사용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터뷰를 고사하기 위해 주고 받은 내용이 보도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는 것이었다. 그래서였을까. 최씨는 〈광장〉 발간 40주년과 관련해 지면에 거의 나오지 않았다.


〈광장〉이 태어나던 순간에 대한 작가의 '육성'은 들을 수 없었지만, 당시 기록들이 없는 것은 아니다. 작가가 한 월간지에 쓴 글에 따르면, 〈광장〉은 1960년 여름, 대전에서 쓰였다. 육군 장교로 복무하던 작가는 대전 병참기지로 파견을 나가 피난민촌에 셋방을 얻어놓고 소설을 썼다. 작가는 "이후 나의 작품은 모두 이 작품에서 갈라져 나온 흐름 같은 생각이 든다"라고 밝힌 바 있다. 〈광장〉 이후 〈회색인〉 〈서유기〉 등을 거쳐 〈화두〉에 이르는 소설들은 거대한 '하나의 작품'을 이루고 있다.


1936년, 함북 회령에서 태어난 최인훈은, 1947년 중학교 1학년 때 원산으로 이주했다가, 1950년 한국전쟁 와중에 월남해 목포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부산 피난지에서 대학을 다녔다. 이같은 '지리적 통과 의례'와 '문화 충돌'이 작가에게 '나는 누구인가'라는 근원적 질문을 던지게 했다. 이 질문은 1970년대 미국 체류 이후 쓴 희곡들에서 한국 문화의 원형질을 탐색하는 노력으로 이어졌다. 그에게 예술은 '원시인이 되기 위한 문명한 의식'이다. 예술을 통해 의식과 행동 사이의 괴리를 극복하고, 나아가 생물적 신체와 관념적 신체의 결혼을 이루어, 인간 존재를 전방위적으로 가동하게 된다는 것이다.


전해 들은 근황에 따르면, 최인훈씨는 몇 가지 변화를 맞고 있다. 지난 2월, 오랫동안 창작의 산실이었던 서울 갈현동 집을 떠나 경기도 일산으로 이사했으며, 곧 강단도 떠나게 된다. 이번 학기를 끝으로 1977년부터 교수로 재직해온 서울예술대학을 정년 퇴임한다.

전체댓글0

0 /150
  • 최신글
  • 공감 순
  • 비공감 순
더보기

TOP STORIES

경제 > 사회 2018.09.24 Mon
 ‘추석은 가족과 함께’ 옛말...호텔·항공업계 ‘金특수’ 누린다
사회 > 연재 > 노혜경의 시시한 페미니즘 2018.09.24 Mon
더도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으려면
갤러리 > 만평 2018.09.24 Mon
[시사 TOON] 평양 정상회담, 추석상 착륙
Health > 연재 > LIFE > 이경제의 불로장생 2018.09.24 Mon
[이경제의 불로장생] 총명은 불로장생의 길
Culture > LIFE 2018.09.24 Mon
한반도를 둘러싼  세 개의 《애국가》
국제 > 연재 > 이인자 교수의 진짜일본 이야기 2018.09.24 Mon
일제시대 독립운동가 도운 후세 다쓰지 변호사 추모제
경제 > 국제 2018.09.24 Mon
혼돈의 미국 11월 중간선거…한국경제 먹구름
Health > LIFE 2018.09.23 Sun
당뇨엔 과일, 고혈압엔 술, 신장병엔 곶감 조심
경제 2018.09.23 Sun
북한 다녀온 재계 총수들, 추석 연휴 기간 행보는…
한반도 2018.09.23 일
北
사회 > OPINION 2018.09.23 일
[시끌시끌 SNS] 퓨마 ‘호롱이’ 죽음과 맞바꾼 자유
LIFE > Culture 2018.09.23 일
헬프엑스 여행기 담은 김소담 작가  《모모야 어디 가?》
LIFE > 연재 > Health > 노진섭 기자의 the 건강 2018.09.23 일
[노진섭의 the건강] 급할 땐 129와 보건복지부를 기억하세요
LIFE > Sports 2018.09.23 일
세계 최강 여자 골프 “홈코스에서  우승해야죠”
OPINION 2018.09.23 일
[Up&Down] 백두산 오른 문재인 vs 실형 선고 받은 이윤택
연재 > 유재욱의 생활건강 2018.09.23 일
[유재욱의 생활건강] 수영의 장단점 베스트3
경제 2018.09.22 토
이번 추석에도 투자자 울리는 ‘올빼미 공시’ 기승
LIFE > Culture 2018.09.22 토
《명당》 《안시성》 《협상》으로 불타오르는 추석 극장가
LIFE > Sports 2018.09.22 토
“가장 쓸데없는 걱정이 호날두 걱정”
국제 > LIFE > Culture 2018.09.22 토
한국인들 발길 많이 안 닿은 대만의 진주 같은 관광지
한반도 2018.09.21 금
[한반도 비핵화②} “北, 의지 있으면 6개월 내 비핵화 완료”
리스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