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사내 도서관

이문재 기자 ㅣ moon@sisapress.com | 승인 2004.09.07(Tue) 00:00:0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가을은 독서의 계절이라는 표어를 접할 때마다 약간 혼란스러워집니다.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가을과 독서를 동일시하는 인식은 한 세대가 훨씬 지났는데도 바뀌지 않기 때문입니다. 현기증이 날 만큼 진화하는 정보 통신 환경에 견주면 ‘책 속에 길이 있다’는 연례 행사는 고리타분해 보입니다.

가을은 더 이상 독서의 계절이 아닙니다. 오히려 여름과 겨울철에 책을 많이 찾습니다. 쉬지 않고 독서 캠페인을 펼치는데도, 1990년대 후반 이래 출판 시장은 좀체 불어나지 않고 있습니다.

초등학생부터 대학생에 이르기까지 숙제와 과제물을 인터넷으로 해결합니다. 대학생들은 매월 휴대전화 사용료를 내고 새로 나온 영화를 보느라 책 살 돈이 없다고 합니다. 또 인터넷에 접속하다 보면 책 읽을 시간이 거의 없다고 합니다. 디지털 환경이 독서 문화를 옥죄고 있습니다.

   
 
ⓒ시사저널 한향란
한 포털 업체에 마련된 사내 도서관.
 
그런데 다름아닌 정보 통신 관련 업체들이 책읽기를 강조하고 있다고 합니다. 한 포털 업체는 직원들의 독서 동아리에 책값을 지원하다가 아예 회사 안에 서재(도서관)를 설치했다고 합니다. 또 다른 포털 회사에서는 직원들에게 책을 나누어 주고, 독후감을 받는다고 합니다. 인터넷 관련 업체들이 빠르기는 빠릅니다. 인터넷 사용자들이 책을 멀리하는 사이, 책 속에서 길을 찾고 있는 것입니다.

몇년 전, 컴퓨터 게임 개발 업체 사장을 만난 적이 있는데 ‘가장 절실한 것이 인문학적 상상력’이라고 말하는 것이었습니다. 인문학적 소양이 있어야 세계 시장에서 승부할 수 있는 게임을 만들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 업체가 그 후 승승장구하는 것을 보면, 독서량이 풍부한 젊은이들을 많이 채용한 모양입니다.

그러고 보니 빌 게이츠가 가장 빨랐습니다. 어린 시절, 마을 도서관에서 살다시피 했다는 빌 게이츠는 세계 최고 갑부가 된 이후에도 여름 휴가 때면, 읽을 책을 한 아름 안고 혼자 칩거한다고 합니다. 책 속에 길이 있다는 사실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것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Culture > LIFE 2017.05.28 Sun
만화책이 돌아왔다…다시 부는 카툰 열풍
경제 > ECONOMY 2017.05.28 Sun
한국에는 ‘굿 컴퍼니 지수’가 있다
국제 2017.05.28 Sun
북한 군인의 ‘앵벌이’ 현장
경제 > ECONOMY 2017.05.28 Sun
 최종건 창업주 ‘기초 다지고’ 최종현 前 회장 키운 SK그룹
OPINION 2017.05.28 Sun
[시론] 문재인 대통령의 일자리 이야기
정치 2017.05.28 Sun
노무현 때 꽃피웠던 인권위, MB·박근혜 정부가 무력화시켰다
경제 > ECONOMY 2017.05.27 Sat
한미약품은 R&D에 미쳤다
Culture > LIFE 2017.05.27 Sat
포르노에도 격이 있다
LIFE > Sports 2017.05.27 토
김시우 “이제 메이저 우승에 도전해야죠”
ECONOMY > 경제 2017.05.27 토
한국에서 느끼는 세계의 맛
LIFE > Culture 2017.05.27 토
웹툰, 이제 문화에서 산업으로
사회 2017.05.27 토
“孝 문화로 사회문제 해결해야”
OPINION 2017.05.26 금
[한강로에서] 대한민국 검찰을 살리는 법
LIFE > Culture 2017.05.26 금
불경기엔 ‘가격파괴’ 결론은 ‘가성비’
갤러리 > 만평 2017.05.26 금
[시사 TOON] 문재인 정부, 랜섬웨어 주의보
LIFE > 연재 > Culture > 김지나의 문화로 도시읽기 2017.05.26 금
안보 최전방의 도시, 평화의 시작점이 될 수 있을까
ECONOMY > IT 2017.05.26 금
바둑 평정한 ‘알파고’의 다음 전장은 왜 스타크래프트일까
연재 > 한반도 > 양욱의 안보 브리핑 2017.05.26 금
北 미사일 기술, 美 본토 타격 눈앞
사회 2017.05.26 금
‘위험한 방황’ 거리 떠도는 가출 청소년들
정치 2017.05.26 금
[Today] 이낙연․김상조 ‘위장전입’ 논란에 골치 아픈 문 대통령
리스트 더보기
Welcome

SNS 로그인

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
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
비밀번호 재발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