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형간염 대유행 조짐…감염 비율 높은 30~40대 특히 조심해야

A형 간염의 확산 기세가 심상치 않다. 대유행이라는 수식어를 붙여도 지나치지 않을 정도다. 올해 들어 7월10일 현재까지 발생한 A형 간염 환자는 총 9008명에 이른다. 지난해 ...

여름 휴가, 이 약만은 챙겨라

외국 여행 도중에 크게 다치거나 병이 나서 현지 병원에 입원할 수 있다. 이런 경우 환자를 한국으로 이송하기가 만만치 않다. 절차가 복잡하고 비용도 많이 들고, 환자 상태에 따라 ...

”북한 목선에 뚫린 안보, 국민이 믿을 수 있게 하라”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도는 최근 찬반이 엇갈린다. 취임 초 한때 70%를 넘기기도 했지만 올 초부터는 40%대 후반 전후에서 지지와 비판이 맞서고 있다. 리얼미터 조사에 따르면...

무더위 시즌 조심해야 할 ‘3대 복병’

기온이 25도를 넘나들면서 감염병을 경계해야 할 시기가 왔다. 과거 전염병이라고 불렀던 감염병은 위생시설과 백신의 보급으로 1990년대까지 꾸준히 감소했다. 정부는 홍역 등 일부 ...

무더위에 알아야 할 건강 상식들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www.cdc.go.kr)에서 여행할 나라의 감염병 정보를 확인한다. 미리 모기 회피 용품(긴 옷, 기피제, 모기장 등)과 상비약...

“감염병은 국가안보의 중요 위협 요인”

과거 한반도에 없던 감염병들이 풍토화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예를 들어 2013년 국내에서 처음 발견돼 36명(치사율 47.2%)의 환자가 발생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文대통령 “5·18 망언 부끄러워...광주 학살 깊이 사과”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독재자의 후예가 아니라면 5·18을 다르게 볼 수 없다”며 “아직도 5·18을 부정하고 모욕하는 망언들이 거리낌 없이 큰 목소리로 외쳐지고 있는 현실이 국...

비만보다 ‘저체중’이 위험하다고?

흥미로운 연구 결과가 있다. 미국 빙햄턴대 연구진은 마블이 발간한 만화에 등장하는 슈퍼히어로들의 근육량 등 체형을 분석해 체질량지수(BMI)를 추정했다. 비만의 척도인 BMI는 체...

[김포브리핑] 김포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보 발령

김포시보건소(소장 강희숙)는 5월 나들이 철을 맞아 풀숲, 들판, 텃밭, 야산 등에서 서식하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보를 발령했다.김포시 보건행정과에 따르면, 진드기 매개 감염병...

A형 간염, 전국 확산

최근 A형 간염 환자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빠르게 늘고 있다. 환자 대부분이 20~40대여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보건당국에 따르면, 올해 발생한 A형 간염 환자가 3500명을 ...

“대한독립만세” 100년…보훈청, 경남지역 독립운동가 7인 집중 조명

삼일절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전국적으로 독립운동가와 만세운동을 재조명하는 사업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이에 경남동부보훈지청은 경남지역을 중심으로 활발하게 독립운동을 전...

“메르스 때와 다르다더니”…경기도 성인 2명 홍역 확진

경기도가 지난 2015년 메르스사태와는 다르다며 곧 진정국면에 접어 들 것이라고 예고했지만, 지난 주말 경기도 안산에서 1명과 화성에서 1명이 추가 홍역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잘못...

경기도, 메르스 이어 홍역…바이러스 테러에 ‘무장해제’

“사후약방문(사람이 죽은 뒤에 약을 짓는다는 뜻으로, 일을 그르친 뒤에 아무리 뉘우쳐야 이미 늦었다는 말) 경기도라는 오명을 되풀이 하지 말아야 한다”지난 2015년 메르스 사태로...

전염성 강한 홍역, 꼭 기억해야 할 단어 ‘쉼·밥·물’

1월15일 현재, 대구에서 14명, 경기도 시흥에서 1명이 홍역 확진을 받았다. 대구에서 발생한 환자 14명 가운데 의료 관계자(성인)가 6명이다. 홍역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영유...

“북한인 여행자 100명 중 3명, 감염병 환자” 

북한인 여행자들에게 가장 흔한 감염병은 B형 간염이라는 연구 결과가 중국에서 나왔다. 중국 베툰(白求恩)국제화평의원 감염병과 연구팀은 2014~16년 단둥(丹東)을 통해 중국으로 ...

2019년엔 손 씻기로 ‘셀프 백신’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가족의 건강을 기원하는 사람이 많다. 지난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일이 유독 많았던 탓이다. 신생아가 병원에서 감염돼 사망했고, 라돈과 같은 방...

북한, 약초 재배로 보건 시스템 구축나서나

올 들어 전국적으로 발생한 말라리아 환자는 570여 명에 달한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10% 이상 증가한 수치다. 우리 보건 당국 관계자들은 이런 현상이 나타난 걸 ‘북한 요인’으...

[이종이식②] 왜 돼지의 췌도를 사람에게 이식할까?

인간에게 필요한 장기를 동물에서 얻으려는 시도는 19세기부터 있었다. 여러 동물 가운데 사람과 가장 닮았고 체구도 비슷한 침팬지나 원숭이가 우선적으로 선택됐다. 1960년대부터 침...

[이종이식①] 국내 의료진 ‘돼지 췌장 세포 이식’ 세계 첫 시도

2019년 1월 국내에서 당뇨병 환자 2명에게 돼지 췌도(췌장 세포)를 이식할 계획이다. 15년 동안 쌓아 올린 세계적인 이종 장기 이식 기술이 결실을 맺는 셈이다. 이 임상시험이...

성인에게 필요한 예방접종 세 가지

아이가 태어나면서부터 연령별로 다양한 예방 접종을 한다. 예방접종은 질병을 예방하는 가장 효과적이고 안전한 방법이다. 그러나 영유아에 비해 성인 예방접종에 대한 인식은 높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