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줄대기’ 요란법석

경찰 ‘육탄전’ 검찰 ‘공중전’…의원들은 ‘난감’

차형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