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 인터뷰②] “무리한 경제 정책 ‘문재인의 역설’ 만든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한여름인데…제조업 경기는 벌써 ‘겨울’

제조업체가 내다보는 경기전망이 전(前) 분기보다 부정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전국 2300여개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3분기 경기전망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73으로...

[시론] ‘파라벨룸’과 한국 경제

#1. 최근 개봉한 할리우드 영화의 제목 끝에는 ‘파라벨룸’이라는 말이 붙어 있다. 한 킬러의 이야기인데 1편, 2편의 흥행 성공에 이어 3편이 나온 것이다. 군사 마니아라면 단박...

삼성전자 5G 장비 세계 점유율 7위→1위 비결은?

“삼성전자가 올해 5G 통신장비 세계 시장에서 1위를 기록했습니다.”삼성전자는 지난 6월26일 한국 경제에 낭보를 전했다. 희소식은 김우준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 전무가...

[세종브리핑] 일본 수출통제 강화 관련 관계기관 회의 개최

4일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일본 수출통제 관련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해 관련 동향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이날 회의는 지난 1일 일본 경산성이 발표한 불화수소 등 ...

오신환 “문 대통령이 최저임금 동결 선언하라”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한국 경제상황에 대해 "총체적 난국"이라고 진단하며 정부에 대해 최저임금 동결과 소득주도성장 폐기를 요구했다. 또한 선거제도 개혁안 합의 처리의 필요성...

내년부터 50인 이상 사업장도 주52시간제 적용…홍남기 “보완책 강구”

주52시간 근무제의 확대 적용과 관련해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보완책 내지 대응책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7월4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정부, 올해 경제성장률 2.5% 예상…지난 전망보다 하락

정부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2.5%로 하향 조정했다. 지난해 12월 내놓은 전망치인 2.6~2.7%보다 0.2%포인트씩 내렸다. 정부는 7월3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

문재인 정부, ‘우클릭’ 불가피한 세 가지 이유

지금 정치권은 ‘기-승-전-총선’이다. 정부 역시 예외가 아니다. 내년 총선에서 여대야소 결과를 만들어내지 못한다면 문재인 대통령의 하반기 국정운영은 어려워진다. 국회의 협조 없이...

앙꼬 없는 ‘국가채무’ 논쟁…증세 논의 없이 ‘허수아비 공방’만

‘국가채무 비율을 둘러싼 논쟁이 뜨겁다.’ 이 말은 사실일까. 정치권을 중심으로 보수와 진보 진영은 각자의 목소리를 내고 있고, 학계는 물론 언론에서도 연일 관련 보도를 쏟아내고 ...

[시론] 대결정치의 과잉이 만드는 분단사회

한 여론조사에서 자신을 중도라고 응답한 비율이 49.2%나 됐다. 지난 13일 ‘폴리뉴스’의 데이터리서치에서 19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보수 17.3%...

‘경기부양’ 특명 의식한 김상조…“혁신·소주성 같이 가야”

김상조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이 6월25일 정부 경제 정책에 대한 일각의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취재진에게 설명하는 자리를 가졌다.김 위원장은 직전에 문재인 정부 초대 공정거래위원장...

“일하기 싫은 자, 국회의원 하지도 말라”

무려 76일 동안 굳게 문을 닫고 있었던 국회가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야3당과 민주당 일부 의원 등 98명의 요구로 일단 문을 열었다. 하지만 현재로서는 한국당이 6월 국회에 응하지...

文대통령, 청와대 경제사령탑 전격 교체 단행

문재인 대통령이 6월21일 청와대 정책 사령탑을 새롭게 바꿨다.문 대통령은 이날 김수현 정책실장을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윤종원 경제수석을 이호승 기획재정부 1차관으로 교체했다...

[이문열 인터뷰②] “역대 대통령 중 지지하고픈 사람 없어”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한강로에서] 누가 대통령의 귀를 잡고 있나

귀를 의심했습니다. 대통령이 제대로 판단하고 있는 것인가, 실상이 제대로 보고되고 있는 것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지난 14일 발언 말입니다. 이날 문 대통령...

‘영수’ 반열에 오르고자 하는 황교안의 고집

패스트트랙(신속안건처리)으로 깊어진 여야 간 골이 좀처럼 메워지지 않고 있다. 이 와중에 문재인 대통령은 야당 대표들에게 회담을 제의했다. 각 당 원내대표와의 여·야·정 협의체 만...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 김성식·오신환 ‘2파전’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이 양자대결 구도로 펼쳐지게 됐다. 출사표를 던진 김성식·오신환 의원은 모두 계파를 초월한 단합을 강조했다. 두 의원은 후보 등록이 시작된 5월13일 나란히...

취임 2주년 앞둔 文대통령…국정지지율 45%로 ‘역대 2위’

오는 5월10일 취임 2주년을 맞는 문재인 대통령의 직무 수행 긍정 평가(국정지지율)가 45%로 집계됐다. 역대 대통령의 취임 2년 차 지지율과 비교할 때 김대중 대통령에 이어 두...

부산·울산·경남(PK) 사수 위한 여권의 3대 무기

더불어민주당이 4·3 재보선이 끝난 뒤 당 전략기획국 차원에서 매우 이례적인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민주당은 거의 매달 전국을 대상으로 정당 지지율과 대통령 직무수행 평가 등의 여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