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브리핑]부산 위워크 핀테크허브센터 8월 개소…25개 기업 입주 확정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부산시-위워크(wework) 핀테크허브센터(가칭)의 개소에 앞서 위워크(wework)와 함께 7월18일 해운대 더베이101에서 입주설명회를 개최했다.이번 설...

갈수록 더 커져가는 ‘윤지오 후원금’ 의혹

장자연 사건의 ‘유일한 증언자’를 자처한 윤지오씨(본명 윤애영)가 이제는 ‘증언자’가 아닌 ‘피의자’ 신세로 전락할 위기에 처했다. 얼굴을 직접 드러내고 검찰 과거사진상조사단에 출...

한국 최대 좌파 학술 행사 열린다

제9회 맑스코뮤날레(Marxcommunnale)가 오는 5월24일부터 26일까지 3일 동안 서강대학교 정하상관 등에서 개최된다.맑스코뮤날레는 ‘마르크스(Marx)와 코뮤니스트(co...

‘증언 신빙성’ 논란 윤지오, “억대 후원금 챙겼다” 주장도

장자연 사건의 ‘유일한 증언자’로 불리며 책을 출간하기도 했던 윤지오씨(본명 윤애영)가 증언의 신빙성 논란에 빠져 있다. 이 가운데 현재 거주 중인 캐나다로 돌아가기 전까지 억대의...

수도권 성패가 총선 운명 가른다

총선 때마다 수도권은 최대 격전지로 손꼽혀왔다. 전국적으로 차지하는 의석수가 가장 많은 데다, 민심의 척도가 바로 반영됐기 때문이다. 올해는 수도권의 총선 경쟁이 더욱 뜨거워질 전...

“우리는 파리 목숨 사(私)노비에 불과하다”

국회의원의 ‘갑질’이 도를 넘어섰다. 국정감사나 예산안 처리 시점이면 단골손님으로 등장하던 행위가 선거를 앞두고 민낯을 드러내는 양상이다.취재 과정에서 접한 국회의원의 갑질은 생각...

‘전국 최대 표밭’이 총선 승패 가른다 4·13 총선 때 최소 8석 늘어나 치열한 경합 예고

경기는 전국에서 최다 선거구를 가진 지역이다. 19대 총선에서 전체 지역구 246개의 20%가 넘는 52개가 경기도에 속해 있었다. 인천(12개)을 포함할 경우 전체의 4분의 1 ...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KBS 영향력·신뢰도 1위 ‘2관왕’

9월17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장에는 포털 사이트 임원들이 긴장된 표정으로 앉아 있었다. 윤영찬 네이버 대외담당 이사와 이병선 다음카카오 대외협력 이사는 이날 국감장에 일반 증...

지난 5년간 국내 증권사 매도의견 고작 0.1%

국내 증권사가 매도의견을 거의 내지 않는 관행이 수치로 확인됐다. 11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상민 새누리당 의원은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 국내·외국계 증권사 리포...

KB국민銀 ‘꺾기 1위’, 신한銀 ‘횡령 1위’ 불명예

최근 5년간 은행권에서 꺾기 건수가 가장 많은 은행은 KB국민은행으로 조사됐다. 신한은행은 횡령 건수가 가장 많았다.9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상민 새누리당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

제2의 유승민·나경원·박영선 꿈꾼다

지금 정치권의 최대 뉴스메이커는 단연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다. 여당 원내대표가 집권 3년 차인 현직 대통령과 정면으로 맞서는 초유의 사태를 연출하고 있다. 그런 유 원내대표도 ...

“임대료 안 주는 ‘비밀 캠프’ 수사해달라”

시사저널은 지난 5월10일 새누리당이 2012년 18대 대선 당시 박근혜 후보의 공식적인 선거 캠프 사무실 외에 불법 선거 캠프를 비밀리에 운영했다는 사실을 단독 보도한 바 있다(...

[단독] 박근혜 2012년 대선 불법 비밀 캠프 드러나다

‘성완종 리스트’의 후폭풍이 정국을 뒤흔들고 있다. 특히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이 2012년 18대 대선 당시 서병수 새누리당 선대위 당무조정본부장(현 부산시장), 홍문종 조직총...

[新 한국의 가벌] #23. 삼성·현대·동부그룹과 사돈 맺어

동아일보 창업자는 인촌 김성수 전 부통령(1891~1955년)이다. 김성수는 교육계에 오래 종사했던 교육자였고, 일제 강점기에는 재벌 기업인이었으며, 해방 후에는 부통령을 지낸 정...

멋쟁이 남자는 캐주얼화를 신는다

외국계 기업 마케팅팀에서 일하는 직장인 김상민씨(41)는 외부 미팅이 많다. 늘 정장 차림으로 다니는 그는 신발만큼은 볼이 죄지 않고 굽이 고무로 되어 있어 발이 편안한 캐주얼 구...

김무성의 ‘수첩 역습’ 청와대 안방 겨누다

발단은 단 한 장의 사진이었다. 1월12일 국회 본회의장에서 한 언론사의 카메라에 찍힌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수첩 메모 사진이 청와대와 새누리당 등 여권 내부를 뒤흔들었다. ‘김...

“청와대, 인사 실패로 지지 못 받아”

지난 7월14일 새누리당 전당대회장의 최대 하이라이트는 김무성 의원과 서청원 의원의 대표 경쟁이었지만, 숨겨진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가 있었다. ‘군소 후보’의 이변 가능성이었다....

[차세대 리더] 야권 안희정, 여권은 원희룡 선두

시사저널이 매년 10월 창간 기념호를 맞아 실시하고 있는 ‘차세대 리더’ 전문가 설문조사에서 가장 치열한 경합 속에 순위 변화를 보여주는 분야가 바로 ‘정치’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1~2억은 기본, 유력 정치인은 축하금 수십억”

“정치와 돈을 어떻게 떼놓고 생각할 수 있나. 그래서 정치인은 누구나 구치소 담장 위를 아슬아슬하게 걷고 있는 존재나 다름없다.” 여의도 정치권에서 국회의원의 금품 관련 비리 사건...

누가 이기든 새누리당은 핵분열된다

2012년 대선 당시 박근혜 후보가 캠프를 차렸던 서울 여의도 대하빌딩이 다시 북적대고 있다. 7·14 새누리당 전당대회(전대)를 앞두고 본격적인 당권 경쟁 레이스를 시작한 유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