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에서 ‘1+1’ 행사하는 갤럭시S10…한국은 ‘봉’?

마케팅 차별 전략일까, 소비자 차별 전략일까. 아니면 눈속임일까. 삼성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10이 미국에서 ‘1+1’ 행사품목이 됐다. 3월7일(현지시각) 스마트폰 전문매체...

비싼 삼성 휴대폰이 가계통신비 부담 주범?

문재인 정부는 ‘가계통신비 인하’를 주요 국정과제 중 하나로 꼽았다. 정부가 저소득층 통신비 경감, 선택약정 할인율 상향 조정 등 통신비 절감 정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정작 단말기...

[Today] 책(冊) 때문에 책(責) 잡힌 文의 사람들

너무나 많은 뉴스가 쏟아지는 요즘입니다. 박 전 대통령이 파면되고, 19대 장미대선이 마무리됐고, 문재인 대통령이 당선됐습니다. 새로운 정부, 그리고 복잡한 정치권과 관련해 쏟아지...

20~30대 99%가 온라인으로 뉴스 보는 한국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재미있는 보고서를 하나 발표했습니다. '2016년 인터넷이용실태조사 최종보고서'라는 이름을 갖고 있는데요. 올해 조사를 보면 흥미로운 ...

[당신이 놓친 국감②] “개인정보 마구 흘러나가고 있다”

■ “‘단통법’ 이통사들 주머니만 불렸다” 소비자들이 단말기를 비싸게 사지 않도록 하기 위해 만들어진 ‘단통법’. 그러나 단통법 시행 이후 가계통신비는 변화가 없었고 이동통신사의 ...

[단독] 롯데하이마트가 중소 판매점에 ‘백기투항’한 이유는?

9월26일 오전 11시 서울 대치동 롯데하이마트(이하 하이마트) 사옥 앞. 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이하 유통협회) 소속 회원 100여 명이 몰려와 기습 시위를 벌였다. 롯데그룹 계열사...

SK텔레콤‧KT, 일선 판매점에 아이폰SE 물량 안 줬다

KT와 SK텔레콤이 아이폰SE를 출시하면서 일선 휴대폰 판매점에 물량을 주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자사 온라인 홈페이지 혹은 직영점 판매에 집중하겠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일선 판...

휴대폰 사는데 진구 나이는 왜 알아야 할까?

간판도 없는 어느 어둑한 점포에 도착했다. 사내가 말했다. “핸드폰이나 가방은 여기 바구니에 모두 넣으세요.” 시킨 대로 소지품을 모두 넣으니 바구니를 한쪽으로 민다. 이렇게 빈 ...

[단통법 풍선효과]① 영등포·용산, 제 2의 신도림 되나

영등포 지하상가와 용산 테크노마트가 신도림 상가에 이어 새로운 이동전화 불법 보조금 유통 경로로 떠오르고 있다. 방송통신위원회가 신도림 테크노마트 내 이동전화 판매점을 단속하자 소...

[인터뷰] 우상호 의원 “대기업 방송통신 시장 독점 막는 규제 미련해야”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미방위)는 임기 내내 이동통신 관련 이슈로 혼란과 잡음이 끊이지 않았다. 불법 보조금, 요금 차별을 없애겠다고 ‘단말기유통구조개선법(단통법)’을 도입...

대륙의 공습에 국내 ‘빅3’ 위기 본격화

대륙의 공습이 본격화되고 있다. 글로벌시장에서 ‘메이드 인 코리아’가 중국의 ‘메이드 인 차이나’에 밀리고 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폰 시장에서 화웨이와 샤오미에 협공당하고 있다. ...

[이동통신 시장 대변환] ① 암묵적 '고요금제 카르텔' 깨지나

SK텔레콤이 출고가 30만원대 전용폰 쏠을 공개하면서 중저가 스마트폰에 다시 관심이 쏠리고 있다.이미 업계에선 단말기유통구조개선법(단통법)과 알뜰폰 도입으로 이동통신 업계에 프리미...

최성준 방통위원장, 우체국서 알뜰폰 판매 상황 지켜봐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이 13일 서울 중구 소재 서울중앙우체국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우체국 알뜰폰 판매 상황을 지켜보고 업계 실태를 파악하기 위한 것이다.최 위원장은 알뜰폰 사업...

[CEO 열전] ⑪ 권영수 LG U+부회장, 성공신화 이어갈까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그룹 내에서 '1등 제조기'라는 별칭으로 불린다. 때문에 업계에선 권 부회장이 LG유플러스를 새롭게 도약시킬 수 있을지에 대해 주목하고 있다.1979년...

저가 중국폰, 삼성·LG·애플 위협론은 시기상조

6일 KT가 인터파크에 샤오미(Xiaomi) 스마트폰 홍미노트3(RedMi Note 3)에 대한 판매 중단을 요구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됐다. 국내 제조사가 KT에 압력을 가...

20% 요금할인제, 홈페이지서 확인한다

미래창조과학부는 4일 소비자가 이동통신 요금 20% 할인 대상인지 여부를 알 수 있는 방법을 밝혔다. 소비자는 5일부터 한국장보통신진흥협회(KAIT)가 운영하는 ‘단말기 자급제 홈...

[기자수첩] CJ헬로비전 인수전, 소비자 편익이 우선돼야

평행선이 좁혀지지 않는다. 갈등은 감정싸움으로 번지고 있다.SK텔레콤이 CJ헬로비전을 인수합병하겠다고 발표하면서 이동통신 업계는 달아올랐다. 인수합병을 반대하는 KT와 LG유플러스...

‘SKT-CJ헬로비전’ 합병부터 IoT까지…올 한 해 달군 IT 10대 이슈

2015년은 유난히 굵직한 IT 이슈가 많은 한해였다. SK텔레콤이 Cj헬로비전을 인수하며 미디어 업계 빅뱅을 일으켰고 삼성전자는 이재용 체제로 완전히 재편됐다.카카오는 감청 ‘카...

이통사 3인3색의 新먹거리 전략..SKT‘플랫폼’, KT ‘산업IoT’, LG ‘홈IoT’

한 때 ‘대동강물 장사’를 한다는 이야기까지 들었던 이동통신사들이 새로운 먹거리를 찾기 위해 몸부림을 치고 있다.단통법 체제 아래서 출혈경쟁을 통해 가입자 늘리기에 매달려봐야 더 ...

KT·LG U+ “SKT의 CJ헬로비전 인수 막아야”

KT와 LG유플러스가 SK텔레콤의 CJ헬로비전 인수를 반대하는 입장을 밝혔다.SK텔레콤은 2일 이사회 결의로 CJ헬로비전 지분 30% 인수를 결정한 가운데 KT와 LG유플러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