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 인터뷰③] “노동계도 기득권 놓고 국가 경제 걱정해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아베 도발] “일본은 더 이상 한국에 미안해하지 않는다”

한·일 관계가 언제 좋은 적이 있었나 싶지만, 이번엔 정말 다르다. 7월1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강화 선언은 한국 정부는 물론, 일본 여론도 예상하지 못한...

‘이재용 일본 전격 방문’에 눈길 보낸 中·日 언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일본 방문에 외신도 관심을 보였다. 일본 닛케이신문은 7월8일 “삼성그룹의 실질적 수장이 일본 방문길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그 목적에 관해 “삼성의 핵심...

삼각 파도 처한 삼성전자의 '불안한 1위'

감탄과 놀라움. “제가 여태까지 본 건물들 가운데 가장 큰 것 중 하나였다. ‘도대체 저게 뭐야(What the hell is that?)’라고 말했을 정도였다.” 도널드 트럼프 ...

북-중 만남, 동북아 격동의 새 시작인가

올해는 북·중 국교수립 70주년이다. 중국공산당이 국공내전에서 승리해 국민당을 몰아내고 사회주의 중국을 수립한 뒤 중국과 북한은 국교를 맺었다. 그 뒤 70년의 시간이 흘렀다. 지...

트럼프의 중국 옥죄기 파장, 급기야 “홍콩 독립”까지

미·중 무역분쟁의 파장은 도대체 어디로까지 확산될까. 지난 한주 내내 지구촌을 뜨겁게 달궜던 홍콩 시민들의 ‘범죄인 인도 송환법안 반대’ 시위의 배후에도 미국의 입김이 자리하고 있...

미·중 무역분쟁의 두 가지 본질과 투자전략

최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 “중국과 무역협상이 계속되고 있지만, 그들이 재협상을 시도함에 따라 너무 느리게 진행되고 있다”고 불만을 표시했다. 아울러 2000억 달러 규...

미·중 무역분쟁, 세상을 바꿨다…재테크도 바꿔야 ‘산다’

세계 1·2위 경제 대국인 미국과 중국 간 무역분쟁이 장기화 조짐을 보이면서 글로벌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특히 한국은 직격탄을 맞았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6월 내 결정될 트럼프의 경고…“3000억 달러 中 제품 관세 부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에 대한 추가 관세 부과 가능성을 시사했다. 그 규모는 우리 돈으로 약 353조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6월6일(현지시각) '노...

중국, 美에 ‘인민전쟁’ 카드 빼들었으나…

5월27일 관영 중국중앙(CC)TV 국제채널은 《위대한 항미원조(偉大的抗美援朝)》 다큐멘터리 5부작을 방송하기 시작했다. 여기서 항미원조는 1950년 한국전쟁을 가리키는 중국식 용...

트럼프의 돌발 트윗은 ‘화웨이 죽이기’ 신호탄이었다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칸을 가다] 《기생충》 관중을 홀렸고 《악인전》 밤을 수놓다

5월14일 개막한 제72회 칸국제영화제(25일 폐막)가 반환점을 돌았다. 개막작인 짐 자무쉬 감독의 《더 데드 돈트 다이(The Dead Don’t Die)》를 시작으로 황금종려상...

에너지 패권 전장 된 베네수엘라, 지금도 ‘냉전시대’

“베네수엘라를 다시 친미(親美) 국가로 돌려세울 수 있는 유일한 기회다. 중국 견제에 나선 트럼프 대통령도 이 기회를 놓치고 싶지 않을 것이다.”이른바 ‘한 나라 두 대통령’ 등장...

美·中 무역전쟁 확전 양상에 세계 증시 ‘연쇄 쇼크’

미국과 중국, 이른바 'G2'의 무역전쟁이 확전 양상을 보이고 있다. 미국의 관세 폭탄 조치에 중국도 보복 관세로 맞대응에 나섰다. 전면전 우려가 점차 현실화하자 뉴욕 증시가 급락...

‘삼성 타도’ 외치던 최고 부호, ‘대만의 트럼프’ 되나

4월22일 대만 ‘연합보(聯合報)’는 자사 조사센터가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연합보는 “한궈위(韓國瑜) 가오슝(高雄) 시장이 26%, 궈타이밍(郭台銘) 훙하이(鴻海)정밀...

[안성 브리핑] ‘수출기업 지원’ 유관기관 등과 업무 협약 체결

경기 안성시가 수출기업 지원을 위해 경기도 유관기관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안성시는 지난 4월26일 평택직할세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안성상공회의소, 안성수출기업협회와 함께 업...

"추경 만이 경제 회복 능사는 아니다"

한국 경제에 빨간불이 커졌다. 대외변수 때문이라고 하기에는 상황이 심각치 않다. 자칫 장기불황에 빠질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1분기 한국의 GDP(국내총생산)는 전분기 대비 0...

대북제재 막힌 김정은의 새로운 돌파구 ‘푸틴’

서울의 한 사립대 북한연구소에 근무하는 A연구원은 올 초 북한·러시아 접경지역 ‘나진-하산(Hassan)’ 일대를 둘러보고 깜짝 놀랐다. 북한의 경제특구 나진·선봉(나선) 일대에 ...

“세계 질서 지각변동은 우리에게 또 다른 기회”

“이제 새로운 100년을 맞이할 때다. 우리는 어떤 100년을 꿈꾸고 있는가? 도래할 세상을 위해 우리는 어떻게 미래를 준비하고 어떤 기회를 잡아채야 하는가? 그리고 후손들에게 어...

[북·미 빅딜]⑤ ‘김정은의 입’ 노동신문, 美 자극 않고 조용한 이유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미국으로 돌아간 뒤 노동신문은 남한 내 친북단체들의 제재 완화 요구를 인용하는 기사를 내보낼 뿐 일절 공식 반응을 보이고 있지 않다. ‘우리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