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시위 주도하는 1020세대 우산혁명 주역들

2016년 5월 일본 NHK는 1시간 분량의 다큐멘터리를 방송했다. 2014년 우산혁명 이후 홍콩 학생운동 주역들의 정치세력화를 다룬 ‘우산혁명 이후 홍콩 젊은이들은 어디로?’였다...

몰락한 도시의 30대 게이 시장, 트럼프에 도전하다

지금 미국 민주당은 20명이 넘는 대선 주자가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지지율도 몇몇 거물급을 제외하곤 거기서 거기다. 그런데 예상치 못한 다크호스가 나타났다. 미국 부통령 마이크 ...

바른미래, 지도부 검증안에 혁신위원 줄사퇴

바른미래당이 당내 계파 갈등을 재연했다. 당 혁신위원회가 지도부 교체 방안을 담은 혁신안을 의결하자 위원장과 일부 위원이 줄사퇴하면서다.주대환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장은 7월11일 오...

“재벌을 잡을 게 아니라 재벌 비리를 잡아야 한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나경원 “문재인 정권은 ‘신독재’…국민 불안”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7월4일 “문재인 정권은 국민의 자유와 기본권이 아닌 정권의 절대권력 완성을 위해 민주주의를 악용하고 있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며 “이것이 바로 이...

아베 정권 치졸함에 끌려 다녀선 안돼

지난해 10월 대한민국 대법원은 일본 전범기업이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손해 배상금을 지급해야 한다는 확정 판결을 내렸다. 일본 전범기업에 대한 최종 배상 책임을 대법원 전원합...

[시론] 대결정치의 과잉이 만드는 분단사회

한 여론조사에서 자신을 중도라고 응답한 비율이 49.2%나 됐다. 지난 13일 ‘폴리뉴스’의 데이터리서치에서 19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보수 17.3%...

[송두율 인터뷰②] “젊음과 지성이 반항하지 않으면 그 사회는 죽는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송두율 인터뷰①] 文정부 부패 문제 터지면 진보정치 절망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일하기 싫은 자, 국회의원 하지도 말라”

무려 76일 동안 굳게 문을 닫고 있었던 국회가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야3당과 민주당 일부 의원 등 98명의 요구로 일단 문을 열었다. 하지만 현재로서는 한국당이 6월 국회에 응하지...

나경원 “달창, ‘달빛 창문’ 줄임말인 줄 알고 썼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6월20일 국회 정상화의 조건으로 자신이 제시한 경제청문회와 관련해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 정도가 (토론회에) 나오면 어떤 형식이...

‘여성운동가 이희호 선생’ 하늘의 별이 되다

고(故) 김대중(DJ)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 여사와 한 번이라도 제대로 악수해 본 사람은 안다. 이 여사 손에서 젊은이 못지않은 ‘강한 힘’이 느껴짐을. 이 여사가 상대방 손을 ...

황교안 “총선 승리 위한 인재, 국민이 추천해 달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훌륭한 인재와 함께 변화의 길을 열고, 내년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며 “국민들이 한국 정치 미래를 이끌어갈 인재를 추천해달라”고 밝혔다.황 대표는 ...

유튜버 ‘저격’에 출렁이는 독일 정치…연정 휘청

“여러 DJ들과 함께 지난 몇 주간 기독민주연합(기민련)이 이런저런 테마에 대해 어떤 입장인지, 뭘 하고 있는지 알아봤어요. 솔직히 말하자면, 세상에! 정말 문제가 심각해요”.독일...

‘DJ 고향’ 광주·전남서도 이희호 여사 애도 물결

고(故) 김대중(DJ) 전 대통령의 출신지이자 정치적 고향인 광주와 전남에서도 이희호(97) 여사의 별세에 일제히 애도의 뜻을 표하는 등 추모 분위기가 고조되고 있다.고 김 전 대...

이희호 여사가 남긴 유언 “하늘나라에서 국민·평화통일 위해 기도”

“하늘나라에 가서 우리 국민을 위해, 민족의 평화통일을 위해 기도하겠다.”6월10일 별세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이자 여성운동가 이희호 여사가 남긴 유언이다.김대중평화센...

靑, 한국당 해산 청원에 “정당평가는 주권자인 국민의 몫”

청와대는 6월11일 자유한국당과 더불어민주당 해산청구 청원과 김무성 의원 내란죄 처벌 청원에 대해 “정당에 대한 평가는 주권자인 국민의 몫”이라는 답변을 공개했다.강기정 청와대 정...

이희호 여사 서거에 슬픔 빠진 정치권…“큰 별 잃었다”

이희호 여사 서거 소식에 문재인 대통령을 포함한 정치권이 잇따라 애도의 뜻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 여사 별세 직후인 6월11일 새벽 핀란드에서 페이스북에 애도문을 올렸다. 현재...

미·중 무역분쟁의 두 가지 본질과 투자전략

최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 “중국과 무역협상이 계속되고 있지만, 그들이 재협상을 시도함에 따라 너무 느리게 진행되고 있다”고 불만을 표시했다. 아울러 2000억 달러 규...

누구도 비켜갈 수 없는 ‘정권 실세 흑역사’

‘양비(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의 약칭)’가 다시 언론을 타고 있다. 19대 대선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탄생시키고 ‘제 역할은 여기까지입니다’라는 제목의 문자를 남기고 떠났던 그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