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통은 적응하기 위한 불가피한 진화적 선택”

《내가 우울한 건 다 오스트랄로피테쿠스 때문이야》 펴낸 정신과 전문의 박한선씨

조철 북 칼럼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