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 영장실질심사

19일 오전 삼성바이오로직스 김태한 대표가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법으로 들어 오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김태한 대표는 4조5천억 원대 분식회계 혐의 등으로 영장실질심...

[빅데이터 민심] 삼성전자에 반도체란?

‘한국 대표 기업.’ 삼성전자에 대한 세간의 평가다. 매출액(2018년 연결기준 243조7714억원)으로 보나, 세계 시장점유율로 보나 삼성전자는 경쟁 기업을 압도한다. 그렇다면 ...

삼각 파도 처한 삼성전자의 '불안한 1위'

감탄과 놀라움. “제가 여태까지 본 건물들 가운데 가장 큰 것 중 하나였다. ‘도대체 저게 뭐야(What the hell is that?)’라고 말했을 정도였다.” 도널드 트럼프 ...

검찰 ‘삼바 분식회계’ 의혹 김태한 대표 재소환…윗선 정조준

검찰이 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의혹과 관련해 김태한(62) 대표이사를 한 달여 만에 다시 소환했다.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7월5일 오전 10시쯤 김 대표를 불러 피의...

[‘양날의 검’ 윤석열⑤] 서초동에 ‘칼잡이’들이 모여든다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59·사법연수원 23기)이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검찰총장 후보자로 발탁됐다. 현 문무일 총장(58·18기)보다 5기수나 아래니만큼 검찰 안팎에선 ‘예상된 파...

효성그룹과 참여연대의 오랜 악연

효성 오너 일가가 각종 비리 혐의로 기나긴 영욕의 세월을 보내고 있다. 햇수로 올해 7년째다. 끝날 기미는 보이지 않는다. 기존 사건이 마무리될 만하면 기다렸다는 듯 새로운 악재가...

檢, ‘JY 측근’ 정현호 삼전 사장 소환…칼끝 이재용 향할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정현호(59) 삼성전자 사업지원TF 사장이 검찰에 소환됐다.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과 관련해서다. 일각에선 이 부회장의 소환 여부...

‘국가대표’ 바이오주 악재에 개미들 한숨 커진다

국내 대표 바이오주들이 잇단 악재에 휩싸였다. 신약 허가 취소, 분식회계 의혹, 2대 주주 이탈 등 악재의 종류도 다양하다. 그 여파는 고스란히 주가에 반영됐다. 장밋빛 전망을 노...

[단독공개] 이재용의 국정농단 사건 검찰·특검 진술조서 7건

시사저널은 지난 5월17일과 23일 두 차례에 걸쳐 ‘박근혜-최순실-정호성 녹음파일’을 공개했다. ‘비(非)공직자’ 최순실씨가 취임사는 물론 취임 이후에도 박근혜 전 대통령의 말과...

[포토]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는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 관련 증거인멸을 지시한 혐의를 받는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가 입을 굳게 닫은 채 법원으로 들어섰다. 김태한 대표는 증거인멸 지시 혐의 등을 부인...

박용진 “삼성바이오로직스 압수수색, 무슨 영화의 한 장면 같다”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분식회계 증거 자료를 공장 바닥에 은닉한 것으로 드러난 데 대해 "사람들이 무슨 영화의 한 장면 같다고 말한다"며 "황당무계하기도 하고...

삼성 ‘133조원 투자’가 성공하기 위한 조건

삼성전자가 2030년까지 시스템 반도체에 133조원을 투자하고 관련 분야 인력을 1만5000명 채용하겠다는 원대한 투자 및 인력 계획을 발표했다. 특히 이재용 부회장은 73조원을 ...

[단독] 분식회계가 하나투어 고성장 ‘동력’이었나

국내 여행업계 1위인 하나투어가 이중장부를 관리하며 실적을 조작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하나투어는 최근 몇 년간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해 왔다. 2018년 연결 기준으로 8283억...

검찰, 김학의 사건에 ‘최고 칼잡이’ 내세웠지만…

검찰이 ‘김학의 사건’ 재수사를 위한 특별수사단을 발족했다. 현 검찰 최고의 ‘칼잡이(특수통)’로 꼽히는 여환섭 청주지검장을 단장으로 현직 검사 13명 등 총 50여 명의 대규모 ...

청와대-윤석열 갈등설, 왜 자꾸 나오나

청와대와 검찰 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모습이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조국 민정수석을 중심으로 청와대는 ‘검찰 개혁’을 지속적으로 밀어붙이고 있는 반면 ‘개혁의 대상’으로...

주가 조작, 국내는 ‘솜방망이’ 해외는 ‘쇠몽둥이’

자본시장에서 주가 조작이 끊이지 않는 이유는 뭘까. 이유는 간단하다. '남는 장사'이기 때문이다. 일단 처벌이 '솜방망이'다. 이뿐만이 아니다. 부당이득에 대한 추징도 제대로 이뤄...

이재명이 다시 지목한 ‘저들’은 누구?…더 모호해졌다

"저들이 바라는 바는…"이재명 경기지사가 다시 '저들'이란 표현을 꺼냈다. 이 지사는 11월19일 출근길에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문제와 관련한 입장 발표를 하며 "저들이 바...

김수현·김기식 몸만 풀어도 ‘벌벌’ 떠는 재계

“내년도 기업들엔 꽤나 추운 겨울이 될 것 같다.” 한 재계 인사는 김수현 사회정책수석이 장하성 정책실장의 후임으로 온다는 소식에 이같이 말했다. 친(親)기업적인 정책보다는 아무래...

[단독] 망가진 국가회계 시스템, 6년간 결산 오류 65조원

“국가의 세입·세출의 결산, 국가 및 법률이 정한 단체의 회계검사와 행정기관 및 공무원의 직무에 관한 감찰을 하기 위하여 대통령 소속하에 감사원을 둔다.” 대한민국 헌법 제97조는...

[Up&Down] 앤디 김 vs 삼성바이오로직스

《Up&Down》은 시사저널 기자들이 금주의 가장 훈훈한 뉴스와 우울한 뉴스를 뽑아 간추려 전해드리는 코너입니다. Up20년 만에 한국계 美 연방의원 탄생 미국의 11·6 중간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