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권 보석 결정’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선택은

양 전 대법원장은 불구속 상태에서 남은 재판을 받을 수 있게 됐지만 보석을 수용할지는 불투명하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5부(박남천 부장판사)는 7월22일 양 전 대법원장에 대해 직...

양승태 전 대법원장, 보석 ‘거부’하나

사법행정권 남용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양승태 전 대법원장에 대한 보석 허가 여부가 7월22일 결정된다. 그러나 양 전 대법원장은 다음달 11일 구속 기간 만료를 앞두고 있어 보석을...

김경수 지사 ‘수갑 면제’ 일등 공신은 박근혜 전 대통령?

대통령도 수갑을 차는데 김경수 지사는 왜 서류봉투로 대신 했을까?드루킹 댓글 공모 혐의로 징역 2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된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2심 공판에 수갑(보호장구)을 차지 ...

‘사개특위·정개특위’ 개혁 열차, 또 국회서 멈춰서나

지난해 11월 어렵사리 닻을 올리고 활동 100일여를 보내고 있는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와 정치개혁특별위원회. 각각 사법개혁과 선거제 개편이란 시급한 개혁과제를 짊어진 두 특위의 ...

박영선 “개혁 못 하면 사법부 도로 부패한다”

지난 1월, 양승태 전 대법원장과 김경수 경남지사의 구속 이후 사법개혁을 둘러싼 여야의 대치가 극에 달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김 지사 구속을 ‘적폐 세력의 보복’으로 해석하며 ...

양승태 구속기소…‘여권 vs 사법부’ 긴장감 팽팽

'사법농단' 의혹의 정점으로 지목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결국 법정에 서게 됐다. 검찰은 사법행정권 남용 혐의로 구속한 양 전 대법원장을 2월11일 재판에 넘겼다. 전·현직을 통틀...

[김경수 후폭풍④] 文정부 위기관리 능력 ‘빨간불’

여권 안팎의 악재들이 끊이지 않고 계속되고 있다. 지난해 말 김태우 전 검찰 수사관과 신재민 전 기획재정부 사무관의 폭로로 촉발된 진실 공방전으로 청와대가 곤욕을 치르더니, 1월에...

김경수로 다시금 선명해진 親文 ‘그들만의 리그’

"사법농단 세력의 반격이다."(이재정 더불어민주당 대변인)"경수야! 이럴 땐 정치를 한다는 게 죽도록 싫다. 우리는 널 믿는다."(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김경수 경남지사 구속으...

“김경수 굳게 믿어” 親文 감정적 대응에 멀어지는 민심

"경수야! 이럴 땐 정치를 한다는 게 죽도록 싫다. 우리는 널 굳게 믿는다."(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김경수 지사와는 대학 때부터 잘 아는 친구 사이입니다. 위법한 일을 저지...

탄핵 찬성론자 손봉호, ‘박근혜 구속’ 반대한 이유는…

혼돈의 시대다. 변화의 시대다. 시사저널은 창간 30주년을 맞아 ‘대한민국, 길을 묻다’ 특별 기획을 진행하고 있다. 정치·경제·사회·문화·종교 등 각계 원로(元老) 30인을 만나...

안태근 ‘유죄’·양승태 ‘유죄 추정’…상식으로 가는 첫 단추

두 가지 낭보가 있다. 안태근 전 검사장이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된 것과 양승태 전 대법원장 구속영장이 발부된 일이다. 예상 못 했으나 기대한 일들이었다. 안태근 법정 구속과 ...

[Up&Down] 《SKY캐슬》 vs 양승태 前대법원장

Up《SKY캐슬》이 쓴 시청률 新역사《SKY캐슬》이 역대 비지상파 드라마 시청률의 역사를 다시썼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1월19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

이번도 역시…‘박병대 기각’ 허경호 판사 향한 곱지않은 시선

양승태 전 대법원장은 구속됐지만, 같은 날 영장실질심사를 받은 박병대 전 대법관은 구속을 면했다. 이에 그의 구속영장을 기각한 허경호 판사에 여론의 질타가 쏟아지고 있다.서울중앙지...

법원 스스로 '양승태 사법농단' 인정…향후 '유죄' 가능성 커져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결국 구속됐다. 사법부 71년 역사 사상 초유의 일이다. 법원 스스로 전직 수장을 구속함에 따라 ‘제 식구 감싸기’라는 비판은 피하게 됐지만, 향후 파장은 거...

[법원의 역습①] 검찰 ‘적폐 수사’에 끓는 법원의 반격 시작됐다

“현대판 기축옥사(己丑獄事)나 다름없다.”한 부장판사가 기자에게 법원 분위기를 전하면서 한 말이다. 기축옥사란 1589년(선조 22년) 서인이 정여립의 역모를 빌미로 동인을 대거 ...

[법원의 역습②] 변곡점 넘은 ‘적폐청산 수사’ 어디까지 왔나

문재인 정부 들어 속도를 높이던 검찰의 ‘적폐청산 수사’에 제동이 걸렸다. 검찰이 ‘사법농단’과 ‘민간인 사찰’ 등 주요 적폐청산 수사 혐의 입증에 애를 먹으면서 숨죽이던 보수 세...

정치인 혼쭐 내는 유튜브, ‘응징 방송’ 등장

유튜브를 선점하기 위한 정치권의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이른바 ‘응징 방송’이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인터넷 매체 ‘서울의 소리’는 지난해 11월 《저널in미디어》를 개국했다...

헌정사상 첫 피의자 소환된 양승태, 구속 가능성은

사법농단 의혹 수사가 막바지에 다다르면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구속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검찰은 그동안 양 전 대법원장이 개입·지시한 정황을 상당 부분 확인하면서 구속영장 ...

[동영상] 양승태, 검찰 소환 앞두고 대법원 앞에서 입장발표

검찰의 피의자 신분 소환조사를 앞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서 입장발표를 하고 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은 재직 당시 일제 강제징용 재판 등에 개입하...

'사법농단 지휘' 양승태 전 대법원장 검찰 소환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의 최종 책임자로 지목된 양승태(71, 사법연수원 2기) 전 대법원장이 11일 검찰에 출석했다. 양 전 대법원장은 사법부 71년 역사상 최초로 피의자 신분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