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이배 “안철수 조기 등판? 연말 이후 복귀해야”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은 이달 초 국회 패스트트랙 정국에서 가장 이름이 많이 거론된 의원 중 한 명이다.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위원으로 사보임되는 과정에서 ‘불법’이라...

[시론] 독과점 정당정치의 개혁이 핵심이다

지난 4월10일 우리 국회에서는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100주년을 기념했다. 1919년 4월10일 출범한 임시의정원은 오늘의 국회와 같은 대의기구로서 우리 임시정부의 최초 조직이었다...

바른미래당發 정계개편 시나리오

“우리도 끝을 모르겠어요. 확실한 건 이대로 가면 당이 망한다는 사실 단 하나예요.”노선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최근 바른미래당 내엔 좀처럼 한숨이 멎을 틈이 없다. 연일 이...

오신환 “반대표”…선거법·공수처 패스트트랙 D-1 운명은

국회 사법제도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소속 위원인 오신환 바른미래당 의원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대한 패스트트랙 지정안에 반대표를 던지겠다고 밝혔다.오 의원은 ...

여야, "귀성 민심 잡아라!"

설 연휴 시작을 앞둔 1일 여야 5당이 일제히 기차역에서 귀성 인사를 건네며 민심 잡기에 나섰다.더불어민주당은 호남선이 출발하는 용산역에서 귀성객과 만나고, 자유한국당은 서울역에서...

손학규 “연동형비례대표제 도입, 내 정계복귀 후 가장 중요한 순간”

“오전에 군부대 방문해 사병들과 점심을 먹는데, 아직 복식(復食) 중이라 밥을 절반이나 남겼다. 평소라면 젊은 친구들 두 배로 담아 싹싹 비우고 왔을 텐데….” 9일간의 단식을 마...

[민주전대⑦] 이해찬 인터뷰 “세대교체 기준은 나이가 아니다”

세대교체 흐름에 역행하는 ‘올드보이의 귀환’이라는 지적이 있다. “피할 수 없는 표현이라고 본다. 다만 세대교체의 기준을 나이로 삼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 정책·철학 등 새로운 패...

이종걸 “문재인, 강해 보이지만 본선 경쟁력은 오히려 떨어진다”

더불어민주당은 올해 치러질 대통령선거에서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한 대선 주자를 배출했다. 바로 문재인 전 대표다. 문 전 대표는 지지율 면에서 독주하며 후발주자 추격을 허용하지 않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