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보리 축제로 미세먼지 막자”

재난 수준으로 치닫는 미세먼지에 다급해진 정부가 코미디 수준의 황당한 대책을 쏟아내고 있다. 인공강우·공기정화기·광촉매·플라스마는 모두 자연의 규모가 얼마나 거대한지를 고려하지 못...

알아두면 쓸모 있는 미세먼지 30문 30답

미세먼지 문제는 일상이 됐다. 농도는 과거보다 옅어졌다지만, 미세먼지에 대한 걱정은 사계절 내내 이어지고 있다. 체감으로 느끼는 심각성은 과거보다 훨씬 높아졌다. 왜 미세먼지가 많...

국민 2명 중 1명 미세먼지로 ‘일상 활동 연기·취소’ 경험

한국인 2명 중 1명은 미세먼지로 일상 활동을 연기하거나 취소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 분석 기업 닐슨코리아가 진행한 ‘미세먼지에 관한 한국인의 인식'을 조사한 결과다....

윤상현 “지방정부가 자치외교로 미세먼지 대책 마련해야”

중국의 도시 중 대표적인 공업도시는 톈진(天津)이다. 석유화학과 화학공업이 밀집해 있어 대기환경 오염물질을 많이 배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톈진은 인천과 직선거리로 800㎞ 떨...

비구름 없는데 비 오겠나…“인공강우는 예견된 실패”

미세먼지를 씻어내 주길 기대했던 인공강우 실험이 사실상 실패했다. 실패는 예견된 일어였다는 분석이 나온다. 기상청과 환경부는 1월25일 전라남도 영광 북서쪽 해상 약 100km 해...

물 뿌리고, 드론 띄우고···미세먼지 잡기 위한 지구촌 각국의 아이디어

미세먼지가 연일 한반도 상공을 뿌옇게 뒤덮는 요즘이다. 경유차, 중국발 스모그, 화력발전소, 심지어 숯가마 찜질방에 고등어구이까지도 미세먼지의 발생 주범으로 몰리고 있다. 그런데도...

‘가뭄 탈출 묘약’ 인공 강우의 모든 것

올해도 어김없이 봄철 가뭄이 들었다. 뒤늦게 간간이 내린 단비가 쩍쩍 갈라졌던 논바닥을 메워주기는 했지만, 농부들의 주름살까지 펼 수는 없었다. 가뭄으로 파종 시기를 놓친 농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