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우진 사건' 둘러싼 검경의 도돌이표 ‘보복 수사’ 논란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 뇌물수수 의혹 사건이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의 거짓말 논란에 이어 결국 다시 검경 간 갈등 양상으로 치닫고 있다. 청문회 과정에서 윤 후보자가 윤 전 세무서...

결국 윤석열 후보자 발목 잡은 ‘윤우진 사건’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 뇌물 수수 의혹 사건이 결국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의 발목을 잡았다. 윤 후보자는 윤 전 세무서장 사건에 대한 부당개입을 묻는 야당의 질의에 대해 변호사를 ...

‘YG 마약’ 수사에서 드러난 검·경의 거짓말

‘YG 신화’가 무너지고 있다. 빅뱅과 2NE1 등을 성공시키며 국내 ‘3대 메이저 기획사’로 우뚝 선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엔터)였지만, 빅뱅 멤버 승리가 연루된 버닝썬 사건...

엽기살인 뒤에 숨겨진 범인의 두 얼굴

서울시 양천구 중앙에 위치한 ‘신정동’은 자연마을인 신기(新機)의 ‘신’과 은행정(銀杏亭)의 ‘정’에서 유래한다. 1963년 영등포구에 편입되면서 신정동(新亭洞)이 됐다. 이후 두...

퇴임 한 달 앞두고 고개 숙인 문무일 검찰총장

퇴임을 한 달 여 앞둔 문무일 검찰총장이 법무부 검찰 과거사위원회(이하 과거사위) 권고에 따라 과거 검찰의 부실 수사와 권한 남용에 대해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약속했다.문 총장은 6...

잇따른 ‘마약스캔들’에 ‘YG 수사 전담팀’ 꾸려졌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수사전담팀을 꾸려 소속 가수의 마약 투약과 수사외압 의혹을 받는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대해 철저히 수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민 청장은 6월17일 기자간...

과거사위, '김학의 별장 성접대 의혹' 실마리 풀까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가 5월29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접대 의혹, 과거 검·경 수사에 대한 조사 결과를 내놓는다. 별장 성접대 의혹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문제는 없었는...

기록 기억, 장자연·일본·조선일보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장자연 사건의 재수사를 권고하지 않기로 했다는 발표를 접하면서, 떠오르는 기억이 있다. 지난 2월25일부터 3월20일까지 서울도시건축센터에서 열린 ‘기...

‘장자연 사건’ 재수사 못하는 이유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가 5월20일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재수사 권고가 어렵다는 입장을 내놨다.과거사위는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의 조사결과를 보고받은 뒤 이날 회의를 열고 장자연 ...

[포토] 법무부 검찰 과거사위원회, 고(故) 장자연씨 사망 의혹 사건 최종 발표

정한중 법무부 검찰 과거사위원장 대행과 문준영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위원이 20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회의'를 마친 뒤, 고(故)...

자살로 영원히 진실 묻은 유력 용의자

부산에서 창틀 제조업체를 운영하던 최낙율 사장(57)과 아내 조영숙씨(52)는 부부 금실이 좋았다. 최 사장은 신규 사업에도 의욕적으로 투자하던 중소기업가였다. 그런데 2007년 ...

“지지부진한 검찰 개혁…‘정치검사’ 또 나올 것”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가 5월8일 ‘문재인 정부 2년 검찰보고서: 백년하청 검찰개혁, 날개 다는 검찰권력’을 발간했다. 참여연대는 이 보고서를 통해 문재인 정부가 핵심 국정과제로 삼...

‘장자연 사건’, 누가 장막 뒤 실체를 흐리는 걸까

2009년 3월7일 스스로 목숨을 끊은 배우 장자연씨는 그동안 고위층에게 술접대 및 성접대를 강요받던 중 신변을 비관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져 왔다. 특히 장씨가 남긴 ...

[단독] 통일교 ‘2000억대 횡령 의혹’ 베일 벗나

검찰이 세계기독교통일신령협회유지재단(통일재단: 통일교의 사업을 담당하는 곳) 사업 과정에서 2000억원대 횡령 의혹이 제기된 고발 사건에 대해 올해 2월 재기수사명령을 내린 것으로...

“통일재단 횡령 의혹은 현재도 진행 중”

통일재단 전·현직 관계자를 검찰에 고발하고 이번에 재수사 명령을 받아낸 최종근씨는 교인들만 이용 가능한 온라인 카페에서 지속적으로 통일재단의 비리 의혹을 제기해 온 인물이다. 그 ...

새벽의 침입자가 남긴 유일한 발자국

광주광역시 동구 대인동에는 오랫동안 광주종합버스터미널이 위치해 있었다. 주변에는 숙박업소와 식당이 밀집해 있는 등 항시 외지인들이 드나들던 번잡한 곳이었다. 1992년 터미널이 서...

“김학의 사건 본질은 검찰의 수사 외압·무마 의혹”

검찰 재수사단의 ‘김학의 사건’ 수사가 한창이다. 수사단은 출범 이후 다방면으로 압수수색을 진행하며 수사 초기부터 속도를 내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검찰 중심의 논리’에서 벗어나...

“경찰, 2013년 3월9일 곽상도 민정수석에게 문자 보고”

검찰 ‘김학의 사건’ 재수사단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내정 당시 박근혜 정부의 민정수석이었던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했다. 곽 의원이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됨...

[단독]이철규 “김학의 동영상 2012년 말 입수, 경찰에 제공하지는 않았다”

시사저널은 2013년 1월7일, 이철규 당시 경찰 치안정감을 통해 ‘김학의 동영상’을 최초 확인했다. 현재 자유한국당 국회의원(강원 동해·삼척)인 이 의원은 시사저널과 만나 “사업...

엉터리 경찰 수사가 살인범 도와…청주 물탱크실 주부 살해

2002년 6월 대한민국은 한·일월드컵 열기로 뜨거웠다. TV에서는 하루 종일 월드컵 경기를 생방송으로 중계했다. 저녁 9시 뉴스 시간에도 월드컵을 특집으로 편성해 방송했다. 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