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족냉증 방치하다 ‘레이노증후군’ 키운다

여름철에도 손이나 발이 유난히 차가운 사람이 있다. 스스로 수족냉증이라고 진단하며 대수롭지 않게 여기기 쉽다. 그러나 그 원인이 치료가 필요한 질병일 수도 있다. 치료받지 않고 방...

요로결석의 최고 예방법 ‘충분한 물 섭취’

물에 소금을 넣으면 어느 시점부터는 소금이 더 녹지 않고 결정을 이룬다. 이처럼 우리 몸에서도 수산화나트륨이나 칼슘양이 많으면 소변으로 배출되지 않고 서로 엉켜 붙어 돌처럼 변한다...

[단독] 포스코 광양제철소, 유독성 폐기물 방치 의혹

포스코 광양제철소에 유독성 폐기물 수백 톤이 아무런 안전조치 없이 방치돼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 폐기물에는 인산, 황산, 리튬 등 각종 화학·금속 물질이 녹아 있다. 그러나 광...

당뇨 수술 시대 활짝, “환자 85%가 병세 호전”

2014년 당뇨병 판정을 받은 후 혈당 조절 약에 의존해 온 김아무개씨(여·48)는 올해 5월부터 약을 끊었다. 당뇨약을 먹지 않고도 혈당이 당뇨병 기준 이하로 떨어졌기 때문이다....

소리 없이 조여오는 위험…‘경동맥 협착’ 주의보

심장과 뇌를 이어주는 경동맥이 목 양쪽에 있다. 이 동맥은 뇌로 가는 혈액의 약 80%를 보내는 중요한 혈관이다. 경동맥이 좁아져 뇌로 혈액공급이 감소하거나 혈전이 발생하면 심각한...

건강한 삶 위해 일상에서 해야 할 행동 10가지

몸이 좋지 않아 병원에 가면 금연이나 절주 등 ‘하지 말라’는 충고를 듣곤 한다. 그런데 우리가 일상에서 무심코 하는 행동 가운데 조금만 신경 쓰면 건강 유지에 큰 도움이 될 만한...

비만보다 ‘저체중’이 위험하다고?

흥미로운 연구 결과가 있다. 미국 빙햄턴대 연구진은 마블이 발간한 만화에 등장하는 슈퍼히어로들의 근육량 등 체형을 분석해 체질량지수(BMI)를 추정했다. 비만의 척도인 BMI는 체...

위산 분비가 잘 안되면 이런 증상 생긴다

‘속쓰림엔 겔OO’라는 광고 카피가 있듯이, 우리는 소화가 안되고 속이 쓰린 증상이 있으면 위산이 많이 나와서라고 생각하고 위벽 보호제나 제산제를 찾는다. 하지만 이런 약들은 일시...

부천시, 도로 밑 ‘불법적치물’ 수년간 방치…9년전 화재참사 잊었나?

부천시가 송내IC 인근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하부 공간에 불법적치물을 쌓아놓고 장기 점용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작업용 트럭은 물론, 포대, 염화칼슘 등 각종 제설장비가 수북이 ...

주 2회 2시간 이상 운동해야 하는 이유

골다공증은 겉으로 티가 나지 않아 일반인이 알기 어렵다. 보이지 않기 때문에 골다공증에 대처하기 쉽지 않다. 골다공증에 대한 예방은 젊을 때의 '최대 골량'을 유지하도록 노력하는 ...

세대별로 꼭 필요한 영양소 따로 있다

업무와 잦은 야근으로 신체적 피로와 정신적 스트레스가 많은 성인에게는 비타민A와 식이섬유 섭취가 필요하다. 비타민A는 피로 회복이나 면역력 강화에 이롭다. 비타민A가 많은 식품은 ...

경기도, 제설대비 완벽…“출근길 대란 막았다”

경기도가 19일 새벽부터 오전 11시 30분 제설주의보 해제 시까지 공무원들과 제설장비들을 총동원해 출근길 대형 사고를 완벽하게 막았다.경기도에 따르면 18일 수도권을 중심으로 많...

[노진섭의 the건강] 귀한(?) '맹물' 주고받는 문화 어떨까요? 

며칠 전 한 모임에서 보건복지위 소속 국회의원을 만났습니다. 비만에 대한 얘기 도중에 자신이 선거 기간에 경험했던 에피소드를 하나 꺼냈습니다. 유세를 다니면 가는 곳마다 커피나 주...

‘ㅇㅇ’ 부족하면 147가지 질병에 노출

칼슘의 중요성은 다들 알고 있지만, 한국인에게 부족한 영양소 1위다. 연구에 의하면, 한국인 4명 중 3명은 칼슘이 부족하다. 특히 청소년과 노인은 권장량의 절반 정도만 섭취하고 ...

[물관리 30년 특집②] 생수·정수기 물은 수돗물보다 좋을까?

시쳇말로 수도꼭지에서 인삼물이 나온다고 해도 사람들은 수돗물을 그대로 마시지는 않을 만큼 수돗물을 신뢰하지 않는다. 수돗물 대신 생수와 정수기 물을 찾는 사람이 많다. 과거 수돗물...

[물관리 30년 특집①] “수돗물의 오해는 연탄보일러에서 시작됐다”

1900년대 초까지 미국의 필라델피아에서 장티푸스로 수많은 시민이 희생됐다. 인구 10만 명당 장티푸스 발병률이 연간 500~600명이던 것을 10분의 1수준으로 떨어뜨린 것은 백...

소리 없는 살인자 ‘골다공증’ 예방하려면

골다공증(骨多孔症)은 말 그대로 ‘뼈에 구멍이 숭숭 뚫린다’는 뜻이다. 뼈에 구멍이 뚫리는 이유는 뼛속 칼슘이 혈액으로 빠져나와서다. 칼슘은 뼈의 구성 성분일 뿐만 아니라 우리 몸...

눈길보다 6배 미끄러운 '블랙 아이스' 낙상 사고 주의보

겨울철은 다른 계절에 비해 근육과 관절의 유연성이 떨어져 가벼운 충격에도 골절로 이어지기 쉽다. 특히 블랙 아이스(black ice)에서 넘어지면 일생 생활에 큰 지장을 받을 정도...

[경남브리핑] 거제-통영-고성, 상생발전 위해 손잡다

거제-통영-고성 3개 지자체가 화합과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뜻을 모았다. 거제시·통영시·​고성군은 12월 17일 고성군청 중회의실에서 백두현 고성군수, 변광용 ...

신장결석 예방법 ‘물과 운동’

신장은 혈액 속의 노폐물을 걸러내어 소변으로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 물질을 결정으로 뭉치게 만드는 성분이 유입되거나, 평소 수분 섭취가 적은 경우, 칼슘이나 요산의 농도가 증가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