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로 가는 혈관 절반 막히면…증상 없지만 ‘생명 위협’

심장에서 뇌로 가는 혈액의 80%가 지나는 혈관이 목 부위에 있는 경동맥이다. 이 혈관이 막히는 병이 경동맥 협착증이다. 이는 뇌졸중 원인의 30%를 차지한다. 뇌졸중은 일단 발병...

겨울철의 불청객 수족냉증, ‘가벼운 운동’이 특효약

손이나 발이 찬 사람은 수족냉증이 아닐까 의심한다. 특히 추운 날씨엔 더 손이나 발이 차게 느껴진다. 수족냉증은 손이나 발이 지나칠 정도로 차갑다고 느끼는 증상이다. 손이나 발이 ...

목 뻐근하고 오래 걷기 힘들면 목뼈 이상 신호

추운 날씨 탓에 몸을 움츠리며 걷다가 목과 어깨가 뻐근해질 수 있다. 또 평소 멀쩡하던 다리가 저리고 아파서 오래 걷기 힘들면 경추 척추관협착증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경추 척추...

“대학병원 명성을 믿었다. 우린 그 죄 밖에 없다”

“대학병원 명성을 믿었다. 우리는 그 죄 밖에 없다” 경남 창원경상대학병원에서 의료사고를 당했다며 이에 항의하는 환자와 환자 가족들이 지난 8월 말부터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병...

엉덩이 대신 궁둥이로 앉아라

휴가를 가서 몸이 아프면 휴가를 즐기지도 못하고 같이 간 사람들에게 피해를 줄 수 있다. 특히 휴가를 갈 때 장시간 차를 타고 가거나 비행기를 밤새도록 타고 가야 하는데, 장시간 ...

걸어야 산다…100세 장수의 지름길

재활의학과 의사에게 100세 시대를 건강하고 행복하게 살기 위해 가장 필요한 덕목 한 가지를 꼽으라면 바로 걷기일 것이다. 나이가 들면 돈이 많거나 예쁜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이 걸...

나에게 딱 맞는 베개는 어디 있을까?

“좋다는 베개는 다 써봤는데도 나에게 딱 맞는 베개가 없어요.” “베개에는 문제가 없어요. 본인 목에 문제가 있는 거예요.” 자신의 잘못된 자세와 습관으로 인해 수십 년 동안 목뼈...

[단독] 한양대 구리병원, ‘슈퍼박테리아 감염’ 은폐 의혹

“환자는 슈퍼박테리아에 감염되지 않았습니다.” 한양대 구리병원에 입원한 어머니가 슈퍼박테리아에 감염됐다는 가족의 주장에 대해, 병원이 인터넷 홈페이지 등에 밝힌 공식 입장이다. 슈...

타고난 신살(神殺), 타고난 운명

E씨(42)는 고교 때 산행(山行)을 갔다가 자신을 비극적 운명으로 옭아맨 불행한 다리 골절 사고를 당했다. 사고 후 그는 진통제 없이 견디지 못하는 다리 통증에 20여년 째 시달...

[명의 시즌2] 요통? 다리 힘 빠지면 즉시 병원으로

김긍년 세브란스병원 신경외과 교수는 누구 1989년 연세대 의대를 졸업하고 1994년과 2002년 각각 의학 석사와 의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세브란스병원 신경외과 과장으로 ...

허리 아프다고 골프 꼭 쉴 필요 없다

“MRI(자기공명영상)를 찍었더니 허리디스크라고 하는데 골프를 쳐도 되나요?” 참 많이 듣는 질문이다. 이 질문에 대한 나의 대답은 “그때그때 달라요”다. 똑같은 병이어도 증상이 ...

[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 수험생 건강 챙기는 법

대학 수능일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수험생들이 건강에 특히 유념할 시기입니다. 소화기․요통․두통․월경통․피부․눈․영양 등의 건강을 챙겨야 합니다. 서울대병원 전문의들이 전하...

“짝퉁 국제전화 의혹 제보했다가 해고”

“(처음 의혹을 접했을 때) 한마디로 머리가 ‘띵’했죠. 우리 회사가 어쩌다가 이토록 국민을 속이는 일까지 서슴지 않고 하게 되었는지 암담했어요. 또 내가 이 의혹을 밝혀낼 수 있...

더운 날 옆구리 찌르는 통증은 왜?

한여름에도 한강변을 따라 마라톤을 즐기는 건축설계사 방지욱씨(41·남)는 최근 새벽 운동 후 오른쪽 옆구리에서 느껴지는 찌르는 듯한 고통을 참지 못해 응급실을 찾았다. 맹장염일까 ...

“죽지 않아도 될 사람이 병원에서 죽어 나온다”

일반인들은 병원을 안전한 곳이라고 생각한다. 정작 의료인들은 그렇지 않다고 말한다. 부지불식간에 벌어지는 의료 과오로 환자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고 한다. 의외로 진료 과정에서 사망...

[PART_2. 젊게 사는 법] 준비 없이 나서면 오히려‘독’걷는다고 다‘운동’은 아니다

평소에 잘 걷지 않던 사람이 갑자기 지나치게 걸으면 탈이 나기 마련이다. 걷기도 다른 운동처럼 처음에는 천천히 시작해야 한다. 특히 추운 겨울에 외출을 하면 몸이 움츠러든다. 이런...

[PART_2. 젊게 사는 법]‘만점 건강’에 이르는 걷기 좋은 길

같은 코스를 반복적으로 걷다 보면 쉽게 지루해진다. 최근에는 올레길과 둘레길처럼 자연 경관을 즐기며 상쾌하게 운동할 수 있는 코스도 소개되고 있어 걷기의 지루함을 덜 수 있다. 그...

수술받을 사람은 열에 하나

허리에 통증을 느끼면 정형외과로 가야 할까 아니면 신경외과로 가야 할까 고민하는 환자가 많다. 예전에는 요통만 있으면 정형외과에서, 다리에 마비 증세까지 나타나면 신경외과에서 따로...

“나사못 수술이 유일한 치료법”

프로당구 선수 자넷 리는 척추측만증을 극복하고 세계 당구계를 석권해 유명세를 탔다. 사람을 앞에서 볼 때 일자인 척추가 옆으로 휘는 것이 척추측만증(scoliosis)이다. 방치하...

“거동할 수 있다면 인공 판막 수술만이 살길”

계단을 오르다 숨이 차면 나이가 들어 그런가 보다라며 대수롭지 않게 넘길 일이 아니다. 호흡에 불편을 느낄 정도라면 대동맥판막 협착증을 의심해야 한다. 심장에서 혈액이 역류하지 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