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TOON] 검찰 재수사 "다스는 누구 겁니까"
  • 이공명 화백 (kham@sisajournal.com)
  • 승인 2018.01.16 09:57
  • 호수 147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러스트 이공명

김성우 전 다스 사장이 1월15일 검찰 조사에서 "이명박(MB) 전 대통령 지시로 다스가 만들어졌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07년 검찰 수사와 2008년 특검 수사 때 "다스는 MB와 상관 없다"고 한 진술을 10년 만에 뒤집은 것이다. 김 전 사장은 "과거 진술한 내용은 모두 거짓"이라는 자수서를 검찰에 제출했다. "다스는 누구 것이냐"는 질문에 대한 검찰의 재수사가 본격화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TOP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