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끌시끌 SNS] ‘홍대 몰카’에 찍힌 숨겨진 갈등
  • 공성윤 기자 (niceball@sisajournal.com)
  • 승인 2018.05.21 10:02
  • 호수 149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모델 구속되자 “수사에도 성차별 있다” 주장 제기

 

‘홍대 누드모델 몰카’ 사건이 성별 갈등으로 번지는 모양새다. 이 사건은 여성모델이 동료 남성모델의 나체 사진을 찍어 인터넷에 올리면서 논란이 됐다. 이후 5월13일 여성모델이 구속되자 “수사에도 성차별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인터넷에는 대학가 남자화장실의 몰카 영상·사진이 올라왔단 의혹이 불거지기도 했다. 

 

홍익대 누드 크로키 수업 몰카 사건 피해자가 남성이어서 경찰이 이례적으로 강경한 수사를 한다고 주장하는 이들이 5월19일 서울 종로구 혜화역 2번 출구 인근에서 공정한 수사와 몰카 촬영과 유출, 유통에 대한 해결책 마련 등을 촉구하는 시위를 하고 있다. © 연합뉴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