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브리핑] 전북도, 2022년 아·태 마스터스대회 유치 도전…왜?
  • 전주 = 정성환 기자 (sisa610@sisajournal.com)
  • 승인 2018.06.22 13: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환 전북교육감 3기 출범준비위 구성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6월21일 “중·장년층의 아시아·태평양 올림픽으로 불리는 '제2회 2022년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 대회' 유치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송 지사는 “엘리트 대회는 국제공인 경기장 신축과 사후 활용이라는 문제로 항상 예산 낭비의 지적이 있지만, 마스터스 대회는 적은 비용으로 큰 효과를 거둘 수 있는 숨겨진 보물 같은 대회”라고 말했다.

 

전북도가 이 대회를 유치하려는 것은 국내외 대규모 국제행사가 지역경제에 보탬이 된다는 판단에서다. 특히 올해 10월 전북에서 열리는 전국체전 시설을 활용하면 별다른 경기장 신축 없이 대회 개최가 가능하다는 게 전북도의 분석이다.

 

마스터스 대회는 평균 참가연령이 49세로 기존 엘리트 체육 중심의 국제대회에서 벗어난 생활체육 분야 국제대회다. 2022년 아·태 마스터스를 유치하면 전북에서는 올해 전국체전을 시작으로 2019년 전국소년체전, 2020년 생활체육 대축전, 2021년 프레잼버리대회, 2023년 세계잼버리대회까지 매년 대규모 행사가 열리게 된다. 

 

마스터스 대회는 선수당 20만원가량의 참가비를 내고 가족·지인과 함께 참여하기 때문에 숙박·음식·운송 부문 등의 경제적인 파급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마스터스 대회는 월드대회와 대륙별 대회로 나누어 개최되는데, 1985년 제1회 캐나다 토론토에서 월드대회를 시작으로 지난해 뉴질랜드 대회가 9회째이다. 대륙별로는 유럽, 팬아메리카, 아·태마스터스 대회가 있다. 2022 아·태마스터스 대회는 50개국 1만명이 참가해 9일간 진행될 예정이다.

 

송하진 전북도지사

 

◇김승환 전북교육감 3기 출범준비위 구성

-22일 본격 활동 시작…교육정책·공약 구체화

 

지난 6·13 지방선거에서 3선에 성공한 김승환 전북교육감의 향후 교육정책과 공약을 가다듬을 출범준비위원회가 6월22일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출범준비위는 교수와 교사, 외부 전문가 12명으로 구성됐으며 전북교육청에서 7명의 내부 지원단이 참여한다. 위원장은 차상철 전 전북도교육청 교육연구정보원장이 맡는다.

 

출범준비위는 앞으로 한 달 동안 실무 부서와의 협의 등을 거쳐 공약 이행의 우선순위와 로드맵을 정한다. 새로운 교육개혁 과제를 발굴하고 기존의 교육정책에 대해서도 수정·보완작업을 한다.

 

김승환 전북도교육감



◇전주시, 장애인 편의시설 4100여 곳 전수조사 착수

 

전주시는 오는 9월까지 전주지역 공공건물 등 4101개소의 장애인 편의시설에 대한 전수조사를 한다고 6월22일 밝혔다. 

 

전수조사는 2003년 이후 5년마다 실시하고 있다. 공공건물과 공중이용시설, 공동주택 등 편의시설 설치 의무 대상 시설을 상대로 주 출입구 접근로와 출입구, 계단, 승강기, 화장실,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실태에 대해 이뤄진다.

 

38명의 조사원이 2인 1조로 현장을 방문, 장애인 편의시설이 적정하게 설치돼 있는지, 설치 후 유지·관리가 잘 이뤄지고 있는지에 대해 확인한다. 조사결과는 전주시 장애인 편의시설 개선과 장애인 복지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이어서 장애인 복지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는 ‘2016~2020 장애인복지 증진 기본계획’을 토대로 장애인 복지서비스 확대, 경제자립기반 강화, 사회참여 및 권익증진, 체육·건강 서비스 확대 등과 관련한 60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순창 발효산업진흥원, 청국장에 유익한 9개 균주 특허

 

순창군이 출자한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은 6월21일 청국장을 발효시키는 유익균주 9개에 대한 특허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특허 출원한 균주는 바실러스 아밀로리퀘파시엔스 SCGB1균주와 바실러스서틸리스 SCGB574 균주 등 9개로 항균 항산화 기능을 지녔다.

 

특히 아밀로리퀘파시엔스 균주는 유산균 기능을 지니면서 열에도 강해 생청국장을 만드는 데 적합하다. 아울러 청국장 냄새가 적고 장 건강에 좋은 효능이 높은 데다 일본 나또처럼 끈적한 물질도 풍부하다.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은 특허 균주를 사용한 표준 제조공정을 마련해 장 건강식품 제품화는 물론 전통 청국장의 세계시장 진출도 추진할 계기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황숙주 이사장은 “특유의 냄새를 없앤 장 건강에 좋은 청국장 효능을 극대화하는 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라며 “우리 전통 균주를 활용한 다양한 건강기능 제품을 개발하고 상품화하겠다”고 말했다.

 

 

◇전북은행 ‘JB카드 썸머 페스티벌’…경품 푸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 다가올 여름 휴가 시즌을 앞두고 경품 추첨과 워터파크 할인, 국내 여행 교통비 캐시백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JB카드 썸머 페스티벌’ 행사를 한다. 

 

6월22일부터 8월 말까지 진행될 경품 추첨 행사는 기간 내 누적 이용액 10만원 이상 이용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다. 

 

1등에게는 김치 냉장고(매달 1명, 총 3명), 2등에는 무선 청소기(매달 3명, 총 9명), 3등에게는 롯데마트 모바일쿠폰 1만원권(매달 50명, 총 150명)을 경품으로 지급한다.

 

이번 경품 행사는 JB개인카드 이용액이 10만원씩 누적될 때마다 당첨 기회가 추가로 부여된다. 전북은행 개인신용카드 또는 개인 체크카드 회원이라면 누구든지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