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겔포스'도 편의점에서 살 수 있게 될까
  •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no@sisajournal.com)
  • 승인 2018.08.08 18: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산제와 지사제, '안전상비의약품' 품목에 추가될 듯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일반의약품인 '안전상비의약품' 품목에 지사제(설사 증상을 완화시키는 약)와 제산제(속 쓰림과 위통 등을 완화하는 위장약)가 추가될 전망이다.  

 

ⓒ시사저널 고성준 기자

 

시민단체, 약학회, 의학회, 공공보건기관 등의 추천을 받은 10명으로 구성된 안전상비약품 지정심의위원회은 8월8일 6차 회의를 열어 현행 13개 품목에서 제외하거나 추가할 품목을 논의했다. 그 결과에 대해 보건복지부는 "제산제 추가 의견이 나왔다. 개별 품목은 추후 의약 전문가의 검토를 받아 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현행 13개 지정 목록에서 제산제와 지사제 품목만 사실상 편의점 판매를 허용하기로 의견이 모았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제산제로는 '겔포스'가, 지사제로는 '스멕타'가 안전상비약 확대 품목으로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또 화상연고와 항히스타민제 추가 의견은 투표 결과 부결된 것으로 알려졌다. ​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