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첫 인사청문간담회 무엇을 남겼나
  • 대전 = 이기출 기자 (sisa413@sisajournal.com)
  • 승인 2018.09.10 22: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정자 검증보다 찬반 증인 신문에 열 올려

 

“청문회는 청문회다워야 한다.” 9월10일 대전시의회에서 진행된 설동승 대전시설관리공단 이사장 내정자에 대한 인사청문간담회에 대한 지역내 비판 여론이 갈수록 고조되고 있다. 본말이 전도됐다는 것이다. 질의에 나선 의원 다수가 설동승 이사장 내정자의 업무수행능력과 도덕성 등에 대한 검증 보다 증인 신문에 더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지적이다.

 

설동승 대전시설관리공단 이사장 내정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TOP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