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TOON] ‘풍등’에만 잘못 물을 수 있나
  • 이공명 화백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8.10.12 15:59
  • 호수 15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험한 ‘한국금리’, 문제는 가계부채·고용부진 등

 

10월 7일 경기도 고양시 송유관공사 휘발유탱크에서 대형 폭발화재가 발생했다. 화재 원인을 조사하던 경찰은 한 스리랑카인 근로자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인근 공사장서 스리랑카인이 날린 풍등 불씨가 저유탱크 환기구로 들어갔다는 것이다. 그러자 여론이 들끓었다. 풍등 하나에 뚫린 저유소의 관리 부실을 지적하며 오히려 "죄 없는 스리랑카인 노동자에게 잘못을 뒤집어씌우지 마라"는 목소리가 커졌다. 검찰은 구속영장을 기각했고, 이때부터 '풍등'이 화제의 시사 이슈가 됐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