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 세종역 신설 둘러싼 대전의 고민…세종과 충남·북 사이서 어정쩡
  • 대전 = 이기출 기자 (sisa413@sisajournal.com)
  • 승인 2018.10.23 1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 “충청권 상생이 먼저” 입장 표명 불구, 시민들 찬성 목소리 외면키 어려워

 

호남선 KTX 세종역 신설을 두고 표면상으로는 충청권 4개 자치단체장의 입장이 엇갈린다. 내면을 보면 시민들의 입장은 또 다르다. 이러다 보니 일부 자치단체는 드러내놓고 입장을 밝히지 못하고 있다.

 

10월22일 진행된 세종시와 대전시 국감 모습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