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땅속 시한폭탄에 국민 불안 또 터졌다
  • 고성준 기자 (joonko1@sisapress.com)
  • 승인 2018.12.07 10:27
  • 호수 15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백석역 난방배관 폭발사고 현장

초겨울 한파가 몰아친 12월4일 오후 8시40분쯤 경기도 고양시 백석역 인근에서 한국지역난방공사가 관리하는 난방배관이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해 1명이 숨지고 41명이 중·경화상을 입었다. 특히 숨진 손아무개씨는 이날 딸과 예비사위와 저녁식사를 마치고 자신의 차로 귀가하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했다. 인근 주민들의 불편도 이어졌다.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 인근 3개 아파트 단지 2861가구에 열 공급이 중단되면서 난방이 끊겨 주민들이 추위에 떨어야 했다.

 

ⓒ 시사저널 고성준·뉴시스

 

ⓒ 시사저널 고성준·뉴시스

ⓒ 시사저널 고성준·뉴시스

ⓒ 시사저널 고성준·뉴시스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