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까스활명수에 ‘임신부 주의’ 문구 넣어라”
  •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no@sisajournal.com)
  • 승인 2019.04.12 10: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신부의 안전성 검증되지 않아…제약사들, 현호색 함유 의약품 임부 안전성 연구 추진

동화약품의 까스활명수 등 '현호색'이 함유된 의약품 18종에 '임신부 주의' 문구가 들어간다. 현호색은 식물성 약재의 하나로 한의학에서는 혈액순환을 돕고 어혈을 제거하지만 임신부에게 처방해서는 안 된다고 규정하고 있다.

동화약품 홈페이지
동화약품 홈페이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4월12일 현호색이 들어간 의약품을 제조하는 제약사들에게 '임산부 주의' 과련 문구를 넣는다고 밝혔다. 현호색을 함유한 54개 의약품 중 허가사항(사용상의 주의사항)에 임신부 주의 관련 문구가 없는 18개 품목에 대해 허가사항 변경지시를 통해 반영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는 현호색에 대한 임신부의 안정성 여부가 검증되지 않았다는 중앙약사심의위원회의 판단에 따른 것이다.  

식약처는 또 제조업체들에 현호색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한 연구를 지시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국민이 안심하고 현호색 함유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연구 결과가 나오는 데로 필요한 후속 조치를 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