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메뉴열기

시사저널

정렬기준 |

최신순 과거순
 [포토뉴스] 2019년도 수능 끝. 이제 부터 시작이다.

[포토뉴스] 2019년도 수능 끝. 이제 부터 시작이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5일 전국 86개 시험지구, 1190개 고사장에서 총 59만4924명이 응시해 일제히 시험이 시작됐다. 교육부 관계자는 "학교 교육을 통해 학습된 능력 측정을 위해 고등학교 교육과정 내용과 수준에 맞춰 출제했다"면서 "특히 핵심이고 기본인 내용 중심 으로 출제함으로써 고등학교 교육의 정상화에 도움이 되도록 했다"고 밝혔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실시된 15일 서울 이화여자외고에서 수험생들이 국어

2018.11.15 목 임준선기자

[포토뉴스] 증선위 '삼성바이오로직스 고의 분식회계 결론'

[포토뉴스] 증선위 '삼성바이오로직스 고의 분식회계 결론'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겸 증권선물위원장은 1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회계처리 변경 과정에서 고의로 분식회계를 했다고 결론 내렸다.  김 위원장은 삼성바이오로직스 주식 매매가 당분간 중단되며, 거래소의 상장 실질심사 대상이 된다고 설명했다.삼성바이오로직스는 이번 결정에 승복하지 않고 행정소송을 내겠다고 밝혔다. ​     김용범 증권선물위원장이 세종로 정부청사에서 삼성바이오로직스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용범 증권선물위원장이 브리핑을 마치고 기자들의

2018.11.14 수 임준선기자

[포토뉴스] 소상공인 최저임금 제도개선 촉구대회

[포토뉴스] 소상공인 최저임금 제도개선 촉구대회

소상공인 생존권 운동연대가 29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최저임금 제도개선을 촉구하는 국민대회'를 열어, 최저임금 제도 개선, 영세 자영업자 업종별 차등적용, 카드수수료 인하, 임대료 조건 개선등을 요구하는 대규모 집회를 열고 있다. ​    나를 살려 달라 - 29일 오후 '최저임금 제도개선을 촉구하는 국민대회'에서 대한미용사 회원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에 모여 피켓을 들고 집회를 하고 있다. ⓒ 임준선기자   광화문에 모인 소상

2018.08.29 수 임준선기자

 [포토뉴스] 광복 73주년 맞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포토뉴스] 광복 73주년 맞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광복 73주년을 맞은 8월 15일 많은 시민들이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찾았다.  14~15일 양일 간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에서는 다양한 역사 알리기 문화 행사인 서대문독립민주축제가 열리고 있다.​      무료개방 옥사 둘러보기- 15일 오전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8.15 광복절을 을 맞아 시민들이 일제강점기 당시 형무소를 그대로 재현한 옥사를 둘러보고 있다. 2018.08.15 사진/임준선기자   다양한 역사알리기 문화 체험 현장-​ 15일 오전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는

2018.08.15 수 임준선기자

 [포토뉴스] 공지영 작가 '해리'  출판기념 기자간담회

[포토뉴스] 공지영 작가 '해리' 출판기념 기자간담회

공지영 작가가 30일 서울 프레스센터 외신기자클럽에서 열린 신작 '해리' 출판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진보의 탈, 민주의 탈을 쓰는 것이 예전과는 달리 돈이 된다는 사실을 일찌감치 체득한 사기꾼들이 대거 몰려오고 있다는 것을 감지했다"며 작품을 쓰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작가 공지영이 30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장편소설 ‘해리’ 출간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임준선   작가 공지영이 30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장편소설

2018.07.30 월 임준선기자

안타까운 역사의 반복 더 안타까운 분열

안타까운 역사의 반복 더 안타까운 분열

    ▲ 노무현 전 대통령이 검찰 조사를 받기 위해 대검 청사 안으로 들어서고 있다. 잔인한 4월이었다. 4월의 마지막 날, 우리 헌정사에 가슴 아픈 역사가 또 반복되었다. 세 번째이다. 전두환·노태우 두 전직 대통령에 이어 노무현 전 대통령도 결국, 퇴임 이후 검찰에 섰다. 역대 그 어떤 대통령들보다 도덕성을 강조했기에 실망은 더욱 컸다. 노 전 대통령도

2009.05.05 화 글 ·감명국 ㅣ 사진 · 임준선기자·주간사진공동취?